빨간 판결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빨간 판결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09-11-12 17:38 조회29,877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10월 31일경 서울 남부지법 마은혁 판사가 노회찬 전 민노당 소속 국회의원이자 현 진보신당 대표의 후원 모임에 참석하고 후원금을 냈다한다. 그 후 6일 만인 11월 5일 마판사는 국회에서 물리적 행패를 부리며 헌법기관인 국회를 능멸했다는 혐의로 기소된 12명의 민노당 소속 당직자들에 대해 무더기로 공소기각 판결을 내렸다. 마은혁 판사는 우리법연구회 회원이며, 서울대와 강원도 출신인 모양이다. 그는 또 1987년에 결성 된 ‘사회주의’ 지하혁명조직인 ‘인천지역민주노동자연맹’ (인노련)핵심멤버였다고 한다.

이런 판결을 내린 이유를 그는 이렇게 댔다. “민주당 당직자들도 함께 점거했는데 검찰이 민노당 관계자들만 기소한 것은 사회적 신분에 따라 차별 취급한 공소권 남용이이다”  

이에 대해 검찰은 “민주당 당직자들은 국회의장이 내린 퇴거 명령 후 자진 해산했지만 민노당 관계자는 점거를 계속하다 체포됐다. 민노당 관계자 19명 중에서도 전과가 있는 12명만 기소했다고 반박한 모양이다.

마판사의 논리는 참으로 이해되지 않는다. 전에는 경찰이 고속도로에 나와 소형 레이더를 손에 들고 과속차량을 한 대씩 잡았다. 잡힌 사람은 항의한다. “저 앞에 같은 속도로 달리던 차는 잡지 않고 나만 잡느냐” 이러한 항의는 미국경찰에서도 통하지 않았다. 마판사가 바로 이와 같은 고속도로 항의자로 변한 것이다. 검찰로부터 들은 이야기가 있다. “누구를 고소하고 안 하는 가는 검사의 교유권한이다(불고불리).”

민노당은 강령에서 주한미군철수-국가보안법철폐-남북연방제 및 사회주의실현-사유재산 강제환수-토지국공유·집단이용-계획경제 등을 규정, 대한민국의 자유민주적 기본질서 부정 등 반국가 집단으로 사실상 평가돼왔다. 기존의 판례 역시 “주한미군철수 -국가보안법폐지-연방제통일은 反국가단체의 활동을 찬양·선전하여 국가의 존립·안전이나 자유민주적 기본질서를 위태롭게 한다”(2003고합997)고 되어 있다 한다.

민노당은 2007년 대선 공약에서도 “주한미군철수-국가보안법철폐-코리아연방공화국”을 비롯해 “60만 명에서 20만 명 감군-무기체계 축소·폐기-예비군제도 철폐-모병제”를 내걸었다.  

마판사의 성향과 판결은 일치한다. 두 가지 모두 빨갛다.

2009.11.12.  지만원
http://systemclub.co.kr [이 게시물은 지만원님에 의해 2009-11-13 15:32:27 토론방에서 이동 됨]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2,845건 425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25 조갑제 대기자는 “5. 18”과 “12. 12” 관련 지만원 박사… 댓글(1) 비전원 2009-12-21 20380 134
124 교육감 투표 무시한 경기도민의 인과응보 지만원 2009-12-19 26574 116
123 부자동네 강남교회엔 어떤 신도들이 다닐까? 지만원 2009-12-19 22194 158
122 살다 살다 별 꼬라지들을 다 보고 산다 (초록) 댓글(5) 초록 2009-12-19 21340 173
121 작계 5027해킹사건을 숙군의 계기로(소나무) 소나무 2009-12-19 25814 143
120 평화협정 체결은 곧 적화통일의 길 지만원 2009-12-18 21823 129
119 조선일보, 좌익의 선전매체로 변했나? 지만원 2009-12-18 21600 101
118 조선일보, 이념적으로 왜 이러나 지만원 2009-12-17 20419 106
117 탈북한 북한군 장군의 증언 댓글(2) 꿈꾸는자 2009-12-17 19220 95
116 시험대에 오른 대통령 지만원 2009-12-16 23727 162
115 반기문과 조선일보의 정체 (앵콜게시) 지만원 2009-12-16 26562 415
114 반기문과 조선일보의 정체 지만원 2009-12-16 25431 136
113 배성관에게 지만원 2009-12-15 28441 133
112 눈 뜬 장님은 죽는다. (최우원) 최우원 2009-12-15 19714 182
111 법원노조가 스파이? 지만원 2009-12-15 26718 132
110 국회 없는 나라를 만들었으면! 지만원 2009-12-15 23593 86
109 학력시비에 대하여 지만원 2009-12-15 27099 168
108 세금 아까운 판사들, 판사하기 너무 쉽다! 지만원 2009-12-15 28416 121
107 조갑제에 충고한다. 지만원 2009-12-14 27679 234
106 12.12 요약 지만원 2009-12-14 21295 85
105 10.26 요약 지만원 2009-12-14 26348 74
104 법리논쟁6) 폭동의 와중에 행해진 살인이 내란목적 살인인가? 지만원 2009-12-14 25270 52
103 법리논쟁5) 자위권보유를 천명한 것과 자위권발동 지시가 발포명령인… 지만원 2009-12-14 21011 35
102 법리논쟁4) 계엄군의 강경한 시위진압이 폭동이고 군사반란인가? 지만원 2009-12-14 19583 37
101 법리논쟁3) 국보위설치운영이 내란(국헌문란)인가? 지만원 2009-12-14 19497 36
100 법리논쟁2) 비상계엄전국확대가 폭동인가? 지만원 2009-12-14 18270 38
99 법리논쟁1) 정승화 연행에 대통령 재가가 필수적인가? 지만원 2009-12-14 18972 52
98 쪽팔리는 강성대국 지만원 2009-12-14 24614 111
97 한명숙 사건에 나타난 공적자금 규명과제 지만원 2009-12-14 25430 97
96 조갑제가 쓰는 왜곡된 역사소설 지만원 2009-12-14 20446 114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