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념 검증 좌파세상 청문회 (Evergreen )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이념 검증 좌파세상 청문회 (Evergreen )

페이지 정보

작성자 Evergreen 작성일17-09-13 23:06 조회1,979회 댓글1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11일 국회 산업통상자원위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박성진 중소벤쳐기업부 장관 후보자에게 국민의 당이 뉴라이트 거두인 이영훈 교수와 극우 논객 변희재를 학과 정기 세미나에 초청한 경위에 대해 집중 질문하였다. 이에 후보 박성진은 이영훈 교수는 "인터넷을 보고 체크해서 이메일로 초청했다"고 말했으며 “변희재씨의 추천에는 관여하지 않았다”고 하였다.(실재는 직접 섭외하였다고 경향신문이 밝혔다)

박성진은 “그분들의 초청을 가지고 인생을 평가하는 것은 너무 비약이다”라고 말했으나 더불어민주당의 이훈이란 인간이 “왜 편향된 이념을 가진 변희재를 초청하였느냐” “변희재를 초청할 때 지식인으로서 자기반성이 없었느냐?”고 따져 묻는 것이다. 변희재는 우리 같은 일반인의 시각에서는 정상적인 생각과 발언을 하는 사람이다. 그런 변희재를 두고 편향 된 이념을 가진 위험한 인물로 규정짓는 빨갱이 세상이 되었다는 것에 몸서리가 쳐진다.

한때 이승만의 건국을 인정했던 뉴라이트 계열로 추궁 당하는 후보자 박성진은 "학교는 학문의 자유가 있고, 학생들에게 오픈을 하고 학생들이 결정하게 해주는 것이 학교의 임무라고 생각한다"고 받아치다가 의장(국민의 당)으로부터 “훈계하느냐?”고 지적당하자 “명심하겠다”면서 그때부터 대부분의 질문에 피해 다녔다. 장관이 좋긴 좋은 모양이다.

 

청문회가 이 지경까지 왔는데 좌익 빨갱이에 맞설 자유한국당의 결기 부족이 큰일이다. 요사이 역사관에 무지하고 이념에 큰 의미를 두지 않는 싸움꾼 자유한국당 대표 홍준표가 정치꾼의 기질만 유감없이 발휘하는 것을 보면 심히 걱정된다. 그가 문재인에게 안보를 따지고 있지만 그것은 그가 대단한 우파라서가 아니다. 북한이 수소탄이라면서 터뜨리고 있는 판국이라 정신 빠진 놈도 발등에 떨어진 위협에 대해서는 본능으로 할 수 있는 말이기 때문이다.

그런데 의인은 있었다. 자유한국당의 정유섭의원은 자신의 질문 차례가 오자 “오늘날 우리를 있게 한 이승만의 위대한 건국과 박정희의 세계 유일한 산업화의 성공”을 후보자에게 재 다짐 설파하면서 “박성진 후보자는 참 올바른 역사관을 가지고 있습니다”하며 추켜세워 후보자가 난감해 하였다. 후보 박성진은 지금 좌로 전향 중이라서 어느 쪽에도 당당하지 못한 꼴이 전형적인 한국 놈이었다.

그동안 좌파들이 정권에 관계없이 청문회장에서 감히 이념 검증을 하여왔다. 그들은 이제 5.18에 이어 새롭게 ‘촛불정신’을 강조하기에 이르렀다. 그들이 후보자에게 박근혜 적폐를 두 가지 말해보라며 테스트 질문까지 던지자 박성진은 두루뭉실 넘어가긴 했지만 자신은 평소 ‘사람 중심’을 신봉한다고 힘주어 말하였다. 박성진은 과연 그 말의 본산지를 모르고 하는 말일까? 순간 김일성의 미소가 보인다.

기독교인으로서 창조과학회의 이사를 지낸데 대한 질문도 있었다. 창조과학은 진화론을 부정하고 하나님의 창조를 믿으며 지구의 역사는 6,000년 이라고 주장하는 단체다. 질문하는 좌파 의원들은 지구나이가 6,000년 이라는 마인드를 가진 사람이 어찌 벤처기업부 장관을 하겠느냐는 뜻으로 유감을 나타낸다. 공산주의는 종교를 부정하니까 빨갱이들이 그의 종교관을 검증하는 것은 당연한 일일 것이다.

하지만 문재인도 카톨릭이다. 출생만 거제에서 했지 그는 영도에서 가난한 어린 시절을 보내다가 천사 같은 수녀가 주는 배급을 받아먹고 천주교인이 되었다고 한다. 카톨릭의 김대중처럼 카톨릭 문재인에게 박성진은 부합하는 인물이고 사회민주주의를 추구하는 이 짬뽕국가에도 어울릴 인물인데 여야 좌익들이 사퇴를 요구하는 이유는 박성진이 자기들만큼 확실한 빨갱이가 아니라 때에 따라 변할 수 있는 권력지향형 인간이기 때문이다.

국민의 당은 후보자의 역사관과 건국에 대한 우파적 생각을 가진 것에 못마땅해 하며 춧불 집회에 나가지 않았던 후보자에게 “촛불 집회에 후보자가 나가지 않았는데 어찌 그런 정신 상태로 장관을 할 생각을 하느냐”고 따졌다. 그 빨갱이 새끼가 누군지 잘 기억이 안 나지만 이 들개 떼 같은 여야 좌익들은 헌법에 ‘5.18정신’은 물론 ‘촛불정신’도 넣어 수령님의 통일을 방해한 철천지원수 이승만의 대한민국 건국정신을 삭제하려들 것이다.

댓글목록

멸공공수님의 댓글

멸공공수 작성일

이승만 박정희 블랙리스트 됏네..
박정희 존경한다고 떳떳하게 빨갱이들 깨던 사람 홍준표가 TV에서 시초.
공공장소에서 박정희 찬양하던 저작권은  홍준표한테 있음..

빨갱이들이 이승만 박정희에 대해 자아비판 시키면 ...
새대갈당은 ... 김일성은 dog로 생각하느냐? , 김정일은 dog냐? 김정은 dog냐?
한국에 간첩이 있느냐고 생각하느냐? 이런 질문 하면 되지...

최근글 목록

Total 10,155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광수들의 신분 정리 지만원 2015-06-10 254275 847
공지 5.18가산점전단지, 청주유골 전단지 파일(최종) 첨부파일 관리자 2017-04-24 32670 734
공지 제71광수 황장엽, 기하학적 분석 댓글(1) 노숙자담요 2015-08-05 168519 567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288074 893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276832 828
공지 "신간 5.18 분석 최종보고서" 제주4.3반란사건" "솔로몬 앞… 지만원 2010-08-15 418384 1368
10149 "제주4.3은 공산주의 폭동" - 4.3규명연대(비바람) 새글 비바람 2018-01-17 414 84
10148 남북실무회담 수석대표 147광수 권혁봉 새글 지만원 2018-01-17 1157 178
10147 청와대, 자기들만 살려고 백신 확보하고도 언론에 재갈? 새글 지만원 2018-01-17 1191 217
10146 호외지 발행 배포금지 가처분에 대한 상고 새글 지만원 2018-01-17 776 129
10145 광주 8,200만원 배상 판결에 대한 준비서면 새글 지만원 2018-01-17 532 98
10144 광주 8,200만원 배상 판결에 대한 항소이유서 새글 지만원 2018-01-17 482 93
10143 삼학사가 개탄한다. 호로(胡虜)자식들아(Evergreen) Evergreen 2018-01-17 894 179
10142 4.3학살 책임으로 조병옥 흉상 건립 철회라니(비바람) 비바람 2018-01-17 501 112
10141 5.18관련 가처분 및 손해배상사건 담당한 광주판사들 명단 지만원 2018-01-17 909 147
10140 경상도 하동에도 5.18유공자 2명, 놀면서도 잘 산다 지만원 2018-01-17 1230 137
10139 문재인이 들쑤신 말벌 벌집 지만원 2018-01-16 2506 362
10138 제482광수 육해운성 참모장 차선모 지만원 2018-01-16 1271 227
10137 미-북 전쟁 앞당겨졌다 지만원 2018-01-16 3729 457
10136 제481광수 내각 부총리, 재정성 상 박수길 지만원 2018-01-16 1284 242
10135 제480광수 체육성 부상 원길우 지만원 2018-01-16 1296 236
10134 [지만원의시국진단] 장진성 은 위장탈북자 (2018.1.15) 관리자 2018-01-15 1419 135
10133 1월 18일, 오후 5시, 목요대화 있습니다 지만원 2018-01-15 888 116
10132 절라도와 5.18의 진수. 바로 이것 (마르스) 마르스 2018-01-13 2687 211
10131 장진성 정체 밝히기 위해 130여 시간 썼다 지만원 2018-01-14 3427 325
10130 사랑은 어디에 지만원 2018-01-14 1848 247
10129 전라도의 5.18증후군 퍼레이드 (비바람) 댓글(2) 비바람 2018-01-12 2239 338
10128 이니와 좀비들 (Evergreen) 댓글(1) Evergreen 2018-01-12 2146 372
10127 제479광수 평창대표단 조평통 부장 황충성 지만원 2018-01-12 2568 343
10126 코너로 몰리는 5.18 반란-사기세력의 몸부림 지만원 2018-01-11 4542 476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