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18문외한들이 5.18호위무사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5.18문외한들이 5.18호위무사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7-12-05 15:22 조회3,429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5.18문외한들이 5.18호위무사

 

        5월단체 대표선수 김양래, 5.18에 대해 아는 게 캄캄

5월단체에서 5.18성역을 지키겠다고 맨 앞에 나선 사람은 김양래다. 5.18기념재단 상임이사이고, 유엔에까지 가서 황석영이 지었다는 넘어 넘어책을 소개했고, 광주 구 교도소 근방을 파 뒤집고, 2016519일 법원에서 집단폭력을 지휘한 사람이다.

 

20171012일 법정에 증인으로 나온 김양래는 5.18에 대해 아는 것이 전혀 없었다. 자기들이 보유한 “5.18항쟁자료집에 있는 내용도 몰랐고, 수사기록에 있는 기본적인 내용들에 대한 질문들에서는 모른다로 일관했다. 자기들이 지어낸 황당한 말들이 진실이고, 객관적 사실들에 의해 증명된 것들은 전혀 모르거나 부정한다. 이런 인간들이 매일 새롭게 지어내는 거짓말들이 JTBC, SBS 등 빨갱이 방송을 통해 사실처럼 전파되고 있다.

 

           5월단체 대표선수 김양래가 아는 5.18은 바로 이것 

 

5.18대표선수 김양래가 확실하게 대답한 것은 오직 지어낸 말 하나였다. “5.18 시위는 계획된 시위가 아니라 공수부대가 갑자기 들이닥쳐 광주사람들을 빨갱이로 몰아 무조건 곤봉으로 패고, 대검으로 찌르고 쏘았기 때문에 이에 저항하기 위해 아무런 준비 없이 맨손으로 나선 민중항쟁이라는 것이다.(법원 녹취서 17)

 

광주가 522일 환영한 서울서 온 대학생 500여명을 놓고, 이제는 전두환이 투입시킨 편의대라 주장하기 시작

 

5.18기념재단 홈페이지 타임라인에는“1980.5.22.15:08 서울서 대학생 500여명 광주도착 환영식 거행이라는 상황일지 내용이 있다. 500명에 대해서는 광주 동아일보 김영택 기자의 검찰진술도 있다. 그런데 김양래는 서울서 온 대학생 500명이 계엄사가 운영한 편의대일 것이라고 진술했다(녹취서 29)

 

             아래 사진들을 채운 사람들이 모두 전두환의 편의대라 새롭게 주장

 

아래 사진들을 보여주면서 이 사진들을 보면 총기에 훈련되고 차량운전에 훈련되고, 몸매가 날렵하고, 조직적 분업체계가 형성돼 있고, 지휘자들이 있고, 실탄을 탄창과 탄띠에 장입하고, 수류탄 더미 속에서 TNT를 조립하고, 도청을 점령하여 의 위치에서 시민들을 통제하고, 장갑차를 몰고 유도하는 등의 전투행위를 하고 있는데 이 사람들 다 광주시민들이냐고 물었더니 전두환 측이 투입시킨 편의대라고 답했다. 편의대라는 말은 우리 사회에서 이 때 처음으로 나왔다. 사전에서 찾아보니 삼국지 시대에 중국에서 생긴 말로 게릴라를 의미했다. 편의대라는 말은 20171012일 김양래가 역사상 처음으로 발설한 말이다.

 

124SBS 라디오 김성준 앵커가 SBS기자 장훈경을 불러 대담을 나눴다. 주요 부분을 나래에 발췌한다,

 

“5.18은 무기를 든 폭도가 먼저 군을 공격해서 일어난 일이다’. ‘교도소를 습격하는 것도 민주화 운동이냐’. 5.18 광주 민주화 운동을 왜곡하는 대표적인 말들입니다. SBS 보도국 기획취재부가 기무사가 지난 37년 동안 숨겨왔던 사진첩을 입수했는데. 그 안에도 이런 조작과 왜곡이 있었다는 게 확인이 됐습니다. 이 문제를 취재한 SBS 보도국 기획취재부 장훈경 기자가 나와 있습니다. . .

 

이 사진첩은 ‘80년 직후에 이뤄진 군사재판에 증거자료로 제출되기도 했는데요. 목적은 간단합니다. 김대중 전 대통령을 정점으로 해서 호남의 반공불순분자가 5.18을 사전에 모의해서 일으킨 내란이다. 이렇게 조작하기 위해서 만들어진 사진첩입니다. 사진들을 보면 계엄군을 다룬 사진은 어린아이가 다가가 있거나 시민에게 사과를 받아먹는 모습, 시가지를 정리하는 모습. 이런 사진들이 실려 있는 반면에 시민은 돌을 던지고, 총을 갖고 있고, 또 탈취한 버스를 타고 있는 모습. 이런 사진들을 위주로 담았습니다. 그래서 사진첩만 보면 마치 무기로 무장한 시민들이 폭동을 일으켜서 계엄군이 이 상황을 진정시키려고 하는 것처럼 보이는데. 물론 이것들이 다 왜곡이라는 겁니다.

 

이 사진은 군 측과 기자들. 그 때 당시 광주에서는 카메라를 들 수 있었던 게 기자와 군 관계자, 이 둘 뿐이었습니다. 특히 군의 경우에는 편의대라고 해서 이 편의가 평상복을 뜻하는데. 평상복을 입고 시민에게 위장 잠입해서 시민군 측에서 찍은 사람들. 이런 군 관계자들을 편의대라고 합니다. 이 편의대의 역할이 시민군 측에 다가가서 유언비어도 퍼뜨리고, 정보도 수집하고, 채증을 위해서 사진도 찍은 겁니다. 2007년에 군 과거사 진상 규명 위원회가 교도소 습격설에 대해서도 다 조사를 했습니다. 그러면서 밝힌 게 5.18을 불순분자의 소행으로 몰기 위해서 의도적으로 조작한 것이다. 이렇게 조사 결과를 발표했습니다.

 

이외에도 또 북한군 투입설 여전히 엄청 많이 나오고 있는데. 이것도 이미 미국 기밀문서를 통해서 당시에 북한의 움직임이 아무런 게 없었다. 미국 중앙정보부 CIA의 문건을 통해서 그런 것들이 확인이 됐고요. 우리나라 국방부도 북한군 투입설의 아무런 근거가 없다. 이렇게 이미 밝힌 바가 있는데도 특정한 극우 세력들이 계속 그런 주장을 하고 있습니다. 사실은 당시 미국은 5.18 상황을 매 시간 단위로 보고받았다는 문건이 나오고 있는데. 그런 상황에서 우리나라에 북한군이 광주까지 투입됐다는 것을 미국이 파악하지 않고 있을 수도 없고요.

 

이외에도 또 지난 선거 때 많이 나온 얘기인데 5.18 유공자들이 가산점 받아서 공무원을 싹쓸이 한다. 심지어는 하급 공무원들의 말을 잘 들어보면 이들 상당수가 전라도 사투리를 쓴다. 이런 아주 황당한 유언비어도 있는데. 실제 3만 명이 넘는 공무원 가점 취업자 가운데 5.18 유공자는 300, 1%에 불과합니다. 또 연금을 받는다, 병역면제 혜택을 받는다. 이런 5.18 관련해서 유언비어들은 모두 다 거짓말입니다.

 

                       거짓말과 왜곡이 생리화된 5월 단체와 SBS

 

김양래와 SBS 라디오 대담자들의 주장대로라면 교도소를 공격한 것도 전두환이 투입한 편의대이고, 장갑차에 깔려죽으면서도 전남도청을 끝까지 지키고 있던 7공수 및 11공수여단을 빼앗은 무리들도 전두환이 투입시킨 편의대라는 것이다. 524일까지 도청을 점령하고 있으면서 광주시민이 도청에 접근하지 못하도록 통제한 군병들도 전두환이 투입한 편의대이고, 총을 가꾸로 메고 지휘를 받는 군병들도 전두환의 편의대이고, 2,100발의 TNT를 조립한 사람들도 전두환의 편의대라는 뜻이 된다.

 

이런 내용은 20171012, 김양래의 법정 발언이 나오자마자 SBS가 받아서 마치 사실인 것처럼 왜곡하고 있다. 위에서 SBS가 허위라고 지적한 모든 것들은 사실이다. 사실이라는 것을 증명하는 증거들은 많아도 그것들이 허위라는 증거는 어디에도 없다. 미국이 5.18에 대한 모든 것을 알고 있었다는 말도 거짓말이다.

 

아래 동영상을 보자. 이 동영상은 북한측이 광주에 와서 찍어간 것들이다. 5.18당시 한국 기자는 취재를 할 수 없었고, 사진도 찍을 수 없었다. 기자가 찍었다는 사진들 중 521일에 찍은 사진은 없다. 521일 가장 치열했던 전투상황은 북한이 찍었다. 우리가 가진 것은 일부 이삭들이다.

 

https://youtu.be/4jFx40RwK_o

 

 

폭도들이 탈취한 20사 지프차

 

 

공수부대원 복장의 시민군

  

 

 

 

시민군 장갑차

​               육중한 M16 유탄발사기,  가슴에는 유탄이 기득 찬 주머니

 

M16유탄<b class=

          M203 유탄발사기와 유탄

 

​2017.12.5.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0,941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광수들의 신분 정리 지만원 2015-06-10 269160 1065
공지 평창올림픽과 함께 발굴한 83명의 광수 지만원 2018-02-15 15216 575
공지 광수찾기 영상기법 지만원 2018-02-16 10899 452
공지 <5.18 大여적재판의 법정에 세울 채증자 명단> 노숙자담요 2016-04-25 121658 1594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02046 1073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289376 1018
공지 서적구입안내, 5.18 분석 최종보고서,제주4.3반란사건, 12… 지만원 2010-08-15 432031 1528
10934 위기에는 위장애국자 번성한다 새글 지만원 2018-11-18 1177 260
10933 빨갱이 없는 세상 살고파 만든 폭탄, 왜 외면하나? 새글 지만원 2018-11-18 1319 297
10932 인력동원 긴급공지 새글 지만원 2018-11-18 1554 256
10931 소장(최진봉-이현종) 손해배상청구의 소(3) 새글 지만원 2018-11-18 436 112
10930 소장(최진봉-이현종) 손해배상청구의 소(2) 지만원 2018-11-16 864 184
10929 소장(최진봉-이현종) 손해배상 청구의 소(1) 지만원 2018-11-16 768 184
10928 5.18호위무사 정규재의 정체를 심히 의심한다 지만원 2018-11-15 3144 434
10927 5 .18유공자들, 사익 위해 반국가 카르텔로 뭉쳤다 지만원 2018-11-15 2331 420
10926 종북반역간첩 정부, 김자점 이래 최초의 능지처참 대상 지만원 2018-11-15 2066 419
10925 김성태 규탄 논리를 전파합시다 (일조풍월) 일조풍월 2018-11-15 1051 222
10924 김성태 대표의 편향적이고 극단적인 5.18관련 주장 진실한사람 2018-11-15 961 152
10923 오늘 한국당 공모에 신청서를 냈습니다 지만원 2018-11-15 2127 393
10922 김성태의원 2차 규탄집회 실시간방송(GZSS TV) 관리자 2018-11-14 1146 181
10921 지만원 Vs. 김성태, 귀족-천민 전쟁(11.14.오후2시) 지만원 2018-11-14 1711 373
10920 최진봉-이현종 각 1억원 소장 결론 지만원 2018-11-13 1152 265
10919 김성태 머리 어떻게 이 정도로 나쁠 수 있나? 지만원 2018-11-13 2379 427
10918 한국당 김성태의원 2차 규탄집회 안내!(11/14일) 현우 2018-11-12 1482 289
10917 김성태 주거지 및 지역구 1개월 규탄시위 동참바람 지만원 2018-11-12 1586 326
10916 지만원 배제한 5.18위원회, 법적으로 불성립 지만원 2018-11-11 2025 382
10915 5.18진상규명의원회 발족정지가처분신청(초안) 지만원 2018-11-11 1304 274
10914 우리는 왜 5.18에 생사를 걸어야 하는가? 지만원 2018-11-10 2911 390
10913 문재인에 부역질하는 김성태,빨리 쫒아내야 (김제갈윤) 댓글(2) 김제갈윤 2018-11-09 1536 306
10912 11.10.태극기집회 안내 (이상진) 이상진 2018-11-10 1118 232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