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에 순진무구한 송영무 (Evergreen )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정치에 순진무구한 송영무 (Evergreen )

페이지 정보

작성자 Evergreen 작성일17-12-06 20:36 조회2,743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송영무 국방부 장관이 지난 9월 18일 열린 국회 국방위원회 전체회의에서 문정인 특보를 두고 이렇게 발언하였다.“제가 문 특보를 입각하기 전 한두 번 봤지만 워낙 자유분방한 사람이기 때문에 ‘상대할 사람이 아니구나’ 생각했다” “학자입장에서 떠든 것 같은 느낌이지 안보나 정책 특보 같지 않아 개탄스럽다”고 지적하였다. 

 

좌우 할 것 없이 문재인 정부 국방장관인 송영무의 돌직구 폭탄 발언에 “어? 저 사람이 왜 저러나?”하고 다들 놀랐다. 문정인이 누구인가? 그는 문재인의 특별보좌관으로서 그의 생각 하나하나 문재인의 복심이고 그의 말 한 마디 한 마디가 문재인의 복심 발언이다. 그런데 송영무가 저런 발언을 한다는 것은 무언가 있다고 생각하였다.

 

저 사람이 장관 자리에 욕심이 나 덜컥 자리에 앉기는 앉았으나 곧 “아차, 내가 잘못 들어왔구나, 이 정부와 코드가 맞지 않구나” 하며 “아무리 그래도 내가 국방을 수호했던 장군이었는데 어찌 자리에 연연하여 국가에 반역을 할 수 있단 말인가”하며 크게 뉘우친 후 하늘을 한 번 우러러 보고 국회에 나와 작심 발언을 토하는구나 생각했다.

 

자리를 박차고 나오겠다는 의도가 아니고서는 도저히 문재인 정부에서는 나올 수 없는 발언이기 때문이다. 그의 발언은 대통령 문재인의 얼굴에 침을 뱉는 격이라서 바로 목이 잘릴 줄 알았는데 국민이 숨죽이고 지켜보고 있다는 것을 의식하고 있는 청와대가 떫은 감을 씹는 심정으로 포용력을 보이며 계속 기용하고 있는 것이다.

 

2015년 국감장에서 방문진 이사장 고영주에게 “아직도 문재인 대표를 공산주의자라고 생각합니까?”하는 전병헌의 뜬금없는 질문에 바로 맞받아 친 고영주가 “저는 문재인 대표를 공산주의자라고 확신합니다”라고 거침없이 말한 것이 일파만파 되어 문재인의 가슴에 미운털을 박히게 하여 쫓겨 난 제 2의 전병헌이 아니 될까 생각한다.

 

송영무의 그 당연한 발언에 사람이 달리 보였다. 지극히 정상적인 발언일 뿐이지만 청와대나 더불어민주당이라는 붉은 집단에서 나올 수 없는 발언이기에 모두 놀라 귀를 의심하였다. 사람을 제대로 파악하지 않고 올바른 사고를 가진 정상인을 국방부 장관으로 앉힌 것이다. 그 후도 송영무는 사안마다 청와대와 엇박자가 났으나 눈을 껌벅거리며 점차 말이 바뀌었다.

 

자유대한민국에서 이런 발언에 희비가 엇갈린다는 것은 희극이 아니라 비극이다. 물 위에 떨어진 한 방울의 기름처럼 청와대의 이단아인 그가 마치 순진무구한 아이처럼 보이고 인간 냄새 풀풀 풍기는 이웃집 아저씨처럼 느껴지기까지 하였다. 그러나 멀쩡한 그가 자리에 있는 한, 입과 생각이 로봇처럼 움직이는 인간 개조가 될 것이다.

 

한편으로 생각하면 인간 송영무는 한국의 정치상황이나 정치인의 개별 성향에 대해서 깜깜 무소식으로 살아와서 장관자리를 제의한 문재인과 그 청와대를 일반적인 대한민국 사람과 집단인 줄로만 알았던 정치 문외한이었던 것이다. 그게 아니라면 뜻밖의 장관자리가 너무 좋아 알면서도 일단 질러보자 하고 자리에 앉았던 것일까?

 

나이가 든 군인 출신이 이러하니 현재의 젊은 군인들은 더하면 더했지, 못해도 거의 송영무와 비슷할 것이라 여겨진다. 그들에게 무얼 기대하겠나? 그래 국방으로 만족하자. “정치인들이 콩을 반죽하든 떡을 빻아 먹든 우리 군인들은 오직 국가를 방위할 뿐, 정치에 아무 관심 없다”고 말한다면 할 말 없지만 지나친 무관심도 한반도에선 국민의 도리가 아니다. 하물며 장군이라면.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0,281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광수찾기 영상기법 지만원 2018-02-16 2154 283
공지 평창올림픽과 함께 발굴한 52명의 광수 지만원 2018-02-15 2101 205
공지 광수들의 신분 정리 지만원 2015-06-10 256402 884
공지 <5.18 大여적재판의 법정에 세울 채증자 명단> 노숙자담요 2016-04-25 111737 1334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289568 913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278573 849
공지 "신간 5.18 분석 최종보고서" 제주4.3반란사건" "솔로몬 앞… 지만원 2010-08-15 420035 1388
10274 문재인과 한국경제 양립 불가 새글 지만원 2018-02-21 2246 364
10273 5.18진실과 한겨레신문 사설 지만원 2018-02-21 1950 330
10272 국군 및 경찰 대간첩작전 전술 일부 (광수-사진) 지만원 2018-02-21 1938 248
10271 제531광수 최고인민회의 예산위원회 위원 박형렬 지만원 2018-02-21 955 165
10270 5.18과의 전쟁, 제1단계 승전보 지만원 2018-02-20 2797 425
10269 박근혜의 청와대와 문재인의 청와대 둘 다 도토리 지만원 2018-02-20 2043 353
10268 미국과 경제전쟁 선포한 문재인 땜에 한국 거지된다 지만원 2018-02-19 6241 506
10267 도둑질-간첩질 감시하며 잠못자는 국민 지만원 2018-02-19 3084 459
10266 제530광수 당 검열위원회 위원 김용선 지만원 2018-02-19 1272 207
10265 답 변 서-상해 부분- 지만원 2018-02-18 1504 244
10264 홍준표의 입방정 (광승흑패) 댓글(2) 광승흑패 2018-02-18 2321 275
10263 스파이 정권의 운명, 카운트다운 지만원 2018-02-18 3752 506
10262 들통난 빨갱이 우상들, 고은 이외수 지만원 2018-02-18 4683 438
10261 제529광수 북한 경공업상 최일룡 지만원 2018-02-18 1247 197
10260 전라도 별곡 지만원 2018-02-17 3512 528
10259 제528광수 스위스제네바 주재 북한대표부 참사관 주용철 지만원 2018-02-17 1153 179
10258 한국당 당원들만 모르는 불명예, 돼지발정당 지만원 2018-02-16 2731 416
10257 제526,527광수 유엔주재북한대표부 차석대사 김인룡, 외교관 성… 지만원 2018-02-16 1389 176
10256 김대중은 왜 '빨갱이'로 불렸나 (비바람) 댓글(1) 비바람 2018-02-15 1771 201
10255 "북핵 위협 대응 결정 시간 가까워져" (닛뽀) 닛뽀 2018-02-15 1679 219
10254 북한 응원단 불러 미국의 웃음거리 만든 문재인(광승흑패) 댓글(1) 광승흑패 2018-02-15 1842 228
10253 5.18형사재판 특별답변서 지만원 2018-02-15 1291 189
10252 수십 명 광수들이 가져온 가방의 용도 지만원 2018-02-15 6919 385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