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의 눈물 연기, 너 보기가 역겨워 추하다!(국검)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문재인의 눈물 연기, 너 보기가 역겨워 추하다!(국검)

페이지 정보

작성자 국검 작성일18-01-07 22:44 조회1,986회 댓글1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문재인의 눈물 연기, 너 보기가 역겨워 추하다!


주사파 정부 들어 연달아 쏟아지는 운동권 영화, 이 가운데 이번에 개봉된 '영화 1987'은 이른바 6월 항쟁을 소재로 한 모양이다. 이 영화를 관람한 문재인은 시위에 참여한 한 대학생의 대사 "이런다고 세상이 바뀌나요?" 하는 대목이 가장 울림이 컸다고 소감을 밝혔다. 또한, 영화를 보는 내내 눈물을 지었다고 난리다.


대통령의 눈물, 이런 기사를 보고 듣는 이들은 문재인에게서 따뜻한 인간애를 느끼기에 충분하다. 정말 그렇다 하더라도 문재인의 눈물은 반사회적 불법시위를 정당화하는 것임도 알아야 한다. 과연 민주화를 위해 투쟁한 영화를 보고 눈물을 지었다는 이런 참말 같은 거짓말을 어찌 믿어야 할지... 어안이 벙벙하다. 


따는 인간을 물건 취급하고, 평등을 주장하면서도 가장 불평등한 계급사회를 대표하는 공산주의 사회, 기본권적 인권이나 최소한의 자유의지도 박탈당하고 사는 북한이나 중국 인민들의 개 대접 삶을 통해 보노라면, 민주화를 운운하는 정치인으로서 일말의 반성이나 비판은커녕, 되려 가증스러운 눈물을 보이는 문재인의 주사파 정권, 이들이 다름 아닌 자타공인 종북이란 사실에 비추어 볼 때 논리적 불합리의 극치를 보여준다.


하나 짚고 넘어가자. 이번 영화 '1987년'을 시청한 문재인은 '촛불항쟁'은 '6월 항쟁의 완성'이라 자평했다. 이놈 문재인 또 말을 바꾼다. 얼마 전엔 '촛불혁명'이라 했는데 말이다. 문재인의 대가리 속엔 온통 무슨무슨 항쟁, 혁명이란 단어만 가득하다. 대가리에 담긴 사상적 상태가 이 모양인 터라 온전한 이들은 당신을 가리켜 정신병자라 하는 거다.


6월 항쟁의 가장 큰 성과가 있었다면 직선제 도입이다. 전두환 대통령은 취임 당시 분명하게 천명한 것이, 7년 단임제로 깔끔하게 정권을 이양하겠다는 약속이었고 그는 이 약속을 지켰다. 만일, 6월 항쟁이 없었다면 전두환은 정권을 이양하지 않았을까...?? 우리가 지켜본 전두환 대통령은 그런 소인배가 아님을 온 천하가 다 알고도 남을 것이다.


이 당시 처절하게 시위를 주도하고 참여했던 '백기완'이 남긴 유명한 일화가 있다. "박정희는 우리 같은 운동권 3만 명을 못 살게 했는데, 김영삼. 김대중은 우리 국민 3천만을 못 살게 했다"고 토로했다. 백기완의 이 말은 사실이었다. 


박정희는 단지 도둑질 할 자유와, 공산주의 할 자유와, 잘살아보자는데 방해할 자유와, 불법 시위할 자유를 인정하지 않았을 뿐, 당시를 살았던 국민들은 하나같이 그때가 행복했다고 회상하는데, 유독 호남인들과 운동권 종북 주사파들만이 아니라고 한다 말이지.... 이런 맥락에서 한국이 제대로 되려면, "호남과 주사파들이 주장하는 바 반대로만 하면 된다"는 사상적 역설이 성립한다.


눈물, 문재인의 눈물이 종북 주사파 3만 명에 대한 눈물이었다면, 박정희의 눈물은 3천만 민족을 먹여 살리기 위해 젖을 짜내는 아픔의 눈물이었다. 문재인, 네가 언제 한국을 지키다 숨진 우리 군 장병의 죽음 앞에 눈물 한 방울 보인 적 있었던가? 개자식, 가증스러운 악어의 눈물 따위로 국민을 더는 혹세무민하지 마라... 너 보기가 역겨워 추하다.


<국검>

 

댓글목록

오리수님의 댓글

오리수 작성일

그래도 백기완이는 역시 백기완이더라!!!
맞는말 좀 해서 좀 나아졌나 했더니.....
여전히 그놈은 대모하는 곳만 쫓아다니더라

최근글 목록

Total 10,155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광수들의 신분 정리 지만원 2015-06-10 254255 847
공지 5.18가산점전단지, 청주유골 전단지 파일(최종) 첨부파일 관리자 2017-04-24 32651 734
공지 제71광수 황장엽, 기하학적 분석 댓글(1) 노숙자담요 2015-08-05 168504 567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288061 893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276823 828
공지 "신간 5.18 분석 최종보고서" 제주4.3반란사건" "솔로몬 앞… 지만원 2010-08-15 418371 1368
10149 "제주4.3은 공산주의 폭동" - 4.3규명연대(비바람) 새글 비바람 2018-01-17 140 27
10148 남북실무회담 수석대표 147광수 권혁봉 새글 지만원 2018-01-17 698 123
10147 청와대, 자기들만 살려고 백신 확보하고도 언론에 재갈? 새글 지만원 2018-01-17 794 156
10146 호외지 발행 배포금지 가처분에 대한 상고 새글 지만원 2018-01-17 578 100
10145 광주 8,200만원 배상 판결에 대한 준비서면 새글 지만원 2018-01-17 407 83
10144 광주 8,200만원 배상 판결에 대한 항소이유서 새글 지만원 2018-01-17 389 77
10143 삼학사가 개탄한다. 호로(胡虜)자식들아(Evergreen) 새글 Evergreen 2018-01-17 709 146
10142 4.3학살 책임으로 조병옥 흉상 건립 철회라니(비바람) 비바람 2018-01-17 431 103
10141 5.18관련 가처분 및 손해배상사건 담당한 광주판사들 명단 새글 지만원 2018-01-17 738 130
10140 경상도 하동에도 5.18유공자 2명, 놀면서도 잘 산다 새글 지만원 2018-01-17 1101 126
10139 문재인이 들쑤신 말벌 벌집 지만원 2018-01-16 2359 347
10138 제482광수 육해운성 참모장 차선모 지만원 2018-01-16 1229 223
10137 미-북 전쟁 앞당겨졌다 지만원 2018-01-16 3546 447
10136 제481광수 내각 부총리, 재정성 상 박수길 지만원 2018-01-16 1258 241
10135 제480광수 체육성 부상 원길우 지만원 2018-01-16 1263 234
10134 [지만원의시국진단] 장진성 은 위장탈북자 (2018.1.15) 관리자 2018-01-15 1408 135
10133 1월 18일, 오후 5시, 목요대화 있습니다 지만원 2018-01-15 875 114
10132 절라도와 5.18의 진수. 바로 이것 (마르스) 마르스 2018-01-13 2664 210
10131 장진성 정체 밝히기 위해 130여 시간 썼다 지만원 2018-01-14 3409 325
10130 사랑은 어디에 지만원 2018-01-14 1836 246
10129 전라도의 5.18증후군 퍼레이드 (비바람) 댓글(2) 비바람 2018-01-12 2224 338
10128 이니와 좀비들 (Evergreen) 댓글(1) Evergreen 2018-01-12 2136 372
10127 제479광수 평창대표단 조평통 부장 황충성 지만원 2018-01-12 2550 343
10126 코너로 몰리는 5.18 반란-사기세력의 몸부림 지만원 2018-01-11 4526 475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