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의 핵 시계 몇 시인가?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현재의 핵 시계 몇 시인가?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8-05-16 22:59 조회3,696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현재의 핵 시계 몇 시인가?

 

                  판문점 약속 무효 됐다, 삐라 날려라

 

김정은의 마음이 변해가고 있는 듯하다. 존 볼턴의 대항마로 김계관을 내세웠다. 오늘로 예정돼 있던 고위급 회담을 무례하게 보이콧 했다. 문재인 따위는 안중에 없다. 판문점의 약속? 김정은과 약속했으니 삐라 날리지 말라? 약속 참 좋아한다. 혼자 실컷 지키고 병신 돼라.

 

             먹히기 전의 몸 떨림인가 사자에게 대들 참인가

 

김정은과의 전면 핵폐기 약속? 북한이 돌변했다. 판문점 약속은 벌써 폐기됐다. 북한이 마음을 바꾼 모양이다. “미국이 완전한 핵폐기를 몰아친다면 미북회담을 포기할 수 있다는 말도 나왔다. 항복모드에서 전쟁모드로 고랑을 바꾸는 선택을 한 것으로 보인다. 이런 제스처가 단지 한 동물이 사자에게 잡혀 먹힐 때 마지막으로 보이는 자율신경 적 경련일지 아니면 확실하게 해볼 테면 해보라는 자세로 돌아선 것인지는 며칠 좀 두고 볼 일이다.

 

              트럼프에 안길까 시진핑에 안길까 좌불안석

 

한동안 김정은은 미국에게 무조건 항복하려는 것처럼 보였다. 이는 핵무기를 트럼프의 손에 쥐어 주는 대신 그 대가로 미국이 주는 선물을 받는 것을 의미했다. 미국이 주는 선물을 받으려면? 북한은 미국에 붙어야 하고 미국으로부터의 자유바람을 감내해야 한다. 북한 주민에는 좋은 일이지만 김정은에는 자스민 혁명을 초대하는 엄청난 모험이다. 이래도 불안, 저래도 불안, 좌불안석이다. 이럴 때에는 달콤한 말을 해주는 사람이 그리운 법이다. 아버지처럼 극진히 대접해주고 포근한 말을 해주는 시진핑에게 기대려는 원초적 본능이 작동했을 것이다.

 

           북한을 미국에 고스란히 넘겨주느니 전쟁하자는 시진핑

 

김정은이 트럼프에 무조건 항복하면 시진핑은 눈을 뻔히 뜨고 있으면서 북한 땅을 미국에 내주게 돼 있다. 시진핑에게는 이것보다는 차라리 전쟁이 더 나은 것이다. 그래서 김정은을 꼬득였을 수 있다. 혜안은 부족하고 오기와 자존심과 욕심으로 가득 찬 어린 야수는 이성보다는 시진핑에 기대어 성질자랑을 택할 가능성이 매우 높다. 한 마디로 전쟁이다.

 

             북한이 배설한 똥 수천조 들여 청소해야 하는 신세

 

전쟁? 막상 북한의 핵무기를 미국으로 순순히 옮긴다 해도 그 비용이 2,100조라는 말이 있다. 화생무기까지 처리하려면 수천조의 자금이 필요할 것이다. 이 어마어마한 돈을 누가 대려 하겠는가? 한마디로 북한은 지구상에서 가장 더러운 오물통인 셈이다. 북한이 싸 놓은 똥을 청소하는데 수천조의 자금이 드는 것이다. 무조건 항복을 받는다 해도 우리는 이런 더러운 청소를 해야만 한다. “개자식들, 북한 놈들이 다 웬수 덩어리야욕이 절로 나온다.

 

             더러운 똥 청소하느니 북한 땅 갈아엎는 것이 상책

 

이런 더러운 청소부 노릇을 하느니 차라리 북한 땅을 갈아엎어 북한 땅에 그 오물들을 매몰시키는 편이 훨씬 간단할 것이라는 생각이 든다. 이렇게 하면 저놈들이 또 무엇을 속이려 하나하는 의구심으로 불안한 나날을 보내지 않아도 될 것이다. 미국이 결심하면 이스라엘이 당장 이란과 시리아에 전면전을 시작할 수 있다. 미국이 힘을 보태주지 않아도 이스라엘 혼자 넉넉히 감당할 수 있다. 미국의 연합국들은 20개국이 넘을 것이다. 트럼프는 중국이나 러시아의 개입을 전혀 겁내지 않을 것이다. 예루살렘을 이스라엘에 선사한 것은 바로 이런 전략이 있기 때문이었을 것이다.

 

                         개밥에 도토리 신세 된 문재인

 

문재인은 한 마디로 거지발싸개 됐다. 10 끼니 중 8끼니를 혼밥 먹으면서 시진핑에 천대받고 트럼프에도 천대받고 김정은에는 퇴물기생처럼 농락당한 후 팽 당했다. 어디에서도 젠틀맨 대접을 받지 못하는 발싸개 신세가 된 것이다. 어서 개성공단 지어봐라, 어서 남북 철로 연결해 봐라, 어서 북한의 항만 철로 도로 공장 인프라를 건설해 봐라, 김칫국부터 들이마실 때부터 반 미치광이-또라이로 보였다. 세상 돌아가는 이치가 그토록 파악이 안 되던가? 주사파들 주제에 아무리 머리를 짜봐야 위수김동이라는 멀건 주사약 밖에 나올 것이 그 무엇이던가. 평화 팔이로 86%의 인기를 올렸는데, 이제 그 평화가 날아갈 모양이 돼가니 여기저기에서 나오는 사기꾼 소리에 벌써부터 천지가 진동한다.

 

오늘 516일은 발싸개의 날이 아니라 박정희 장군의 날이다.

 

2018.5.16.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0,710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광수들의 신분 정리 지만원 2015-06-10 265474 1013
공지 평창올림픽과 함께 발굴한 83명의 광수 지만원 2018-02-15 11628 490
공지 광수찾기 영상기법 지만원 2018-02-16 8289 409
공지 <5.18 大여적재판의 법정에 세울 채증자 명단> 노숙자담요 2016-04-25 118780 1523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298730 1033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286227 984
공지 5.18 분석 최종보고서,제주4.3반란사건, 12.12와5.18압… 지만원 2010-08-15 428523 1469
10703 의견서(임종석 재판부) 새글 지만원 2018-08-17 203 38
10702 임종석과의 전쟁은 황산벌 성전 새글 지만원 2018-08-16 749 172
10701 임종석 답변서 새글 지만원 2018-08-16 708 101
10700 건국절에 대한 문재인의 반역적 주장 지만원 2018-08-15 2987 346
10699 문재인, 왜 종전선언에 저토록 촐싹대나? 지만원 2018-08-13 3721 496
10698 참고서면(2) -광주고등법원 지만원 2018-08-13 809 184
10697 국가의 장난질, 중국산 태양광이 발암물질 뿌린다 지만원 2018-08-12 3220 429
10696 핵심의혹: 북한석탄 밀수는 정부가 방조 이상의 행위 했을 것 지만원 2018-08-12 2160 335
10695 검찰의 백지 구형 지만원 2018-08-12 2512 338
10694 지만원 박사 정대협 고소 최후변론 북부지법 인터뷰 (뉴스타운T… 관리자 2018-08-10 1564 189
10693 준비서면(정대협 민사) 지만원 2018-08-09 895 123
10692 이럴수가 있을까 (Long) Long 2018-08-09 2815 512
10691 서정갑씨, 마지막으로 당부합시다(추태중지) 지만원 2018-08-09 3195 358
10690 최후 진술서(정대협 재판) 지만원 2018-08-08 850 124
10689 참고서면(광주고등법원) 지만원 2018-08-08 998 162
10688 문재인, 역시 미국에 간첩질 의심 받고 있구나! 지만원 2018-08-07 4081 467
10687 부관병과 서정갑의 공개질의에 답한다 지만원 2018-08-07 2256 330
10686 트럼프의 고단위 전략 지만원 2018-08-06 3671 476
10685 북한과 ‘뒷구멍 거래’하는 주사파 정부 지만원 2018-08-05 3964 500
10684 답변서(임종석이 고소한 사건) 지만원 2018-08-04 1876 226
10683 준비서면(피고:방통심의위) 지만원 2018-08-03 1874 236
10682 한성주장군 주최 8월3일 오후2시 제2회 국민저항권 심포지엄 관리자 2018-07-26 3174 461
10681 [5.18역사전쟁] 2014년 인천 아시안게임 일행 평양 퍼레이드 댓글(13) 김제갈윤 2018-07-28 3633 353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