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통령들이 적화시키는 나라 (Evergreen)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대통령들이 적화시키는 나라 (Evergreen)

페이지 정보

작성자 Evergreen 작성일18-05-17 15:04 조회2,495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427일 판문점에서 열린 남북정상회담 때 남한의 대통령이 김정은과 단 둘만 있는 시간과 공간을 만들어 몰래 USB를 넘기는 장면이 포착되었다. USB는 파일을 담는 도구다. 도대체 그 안에 무엇을 담았기에 은밀히 넘긴 것인가? 멱따는 문재인의 노래 소리를 담았을까? 야동을 담아 밤마다 몰래 감상하라고 주었을까?

 

3국에서 막대한 자금을 찾아가라고 그 루트와 공인인증서를 담아 주었을까? 남한의 군사 기밀을 담았을까? 대 트럼프 비핵화 대응 지침과 연방제 지침을 담았을까? 문재인은 또 한 번 명백한 반역행위를 하였다. 왜 좌파 대통령들은 북한에 빚이 지고 죄를 지은 것처럼 떳떳하지 못한가. 적국의 대장에게 비굴하게 굴며 무엇을 그리 줄 것이 많은지 모르겠다.

 

소떼를 몰고 갖은 투자와 돈을 갖다 바쳐야 만나주었던 김정일을 알현하러 김대중이 방북하였을 때 나이 어린 김정일이 상전처럼 행세하며 주변을 물리치고 단 둘이 멀리 떨어진 차 안에서 45, 내려올 때 45, 90분간의 비밀 대화를 나누었지만 김대중은 죽을 때까지 그 내용을 말하지 않았다. 그는 국민에게 반역을 하고 사라진 대통령이다.

 

시종일관 저자세인 노무현은 남한의 여러 가지 기밀이 담긴 서류 뭉치를 김정일에게 건네면서 시간 날 때 읽어보시라며 굴욕적인 태도로 공손히 바쳤다. 문재인은 북한 미사일을 십분의 일 쯤 방어하는 사드배치를 목숨 걸고 반대하면서 김정일의 아들에게 서류 대신 USB를 은밀히 건냈다. 그들은 대통령으로서는 반역자고 인간으로서는 미친 자들이다.

 

이들이 대통령이 되는 나라도 미친 나라다. 지금 문재인에 의해 나라가 풍전등화가 되어있어도 지지율은 80%를 넘어서는 기적의 지지율을 나타낸다. 민심이 동요할수록, 엄청난 드루킹 댓글 비리가 탄로 나 정권이 위기에 처할수록 더 올라가는 기괴한 지지율을 언론이 서둘러 발표하고 사법부는 틀에 맞추어 사건을 처리한다.

 

드루킹의 대선 댓글 조작 부정이 드러나도 문재인은 여유 있게 제 할 짓 다 한다. 역대 이만큼 여론을 깔아뭉개고 법과 국민을 개 무시하는 대통령이 없었다. 김대중은 눈치나마 살폈는데 공포정치까지 하고 있는 문재인은 그 뻔뻔하고 여유작작함이 기가 넘어갈 지경이다. 그리고 그에게는 운도 타이밍을 맞추어 따라주니 기도 막힐 지경이다.

 

박근혜 정부 때 중국 식당에서 근무하다 탈북한 13명을 정부가 강제로 북송시키겠다한다. 북한의 송환 요구에 빨갱이 간첩집단으로 널리 알려진 민변이 앞장을 서서 국정원이 강제로 기획 탈출시켰다고 고발을 하고 사법부도 조사에 착수하였다고 한다. 북한 빨갱이보다 남한 빨갱이가 진짜 빨갱이라는 어느 탈북자의 절규가 생각난다.

 

이 나라에서 민주화는 적화를 의미한다. 그 많은 민주화의 열사들이 국민의 이념을 흐리게 하였고 그들은 항상 친북의 마음으로 북한을 교두보 삼아 정치를 하였기에 궁극적으로 임기 5년을 종북에 매진하며 국민의 정부, 참여정부, 햇볕정책, 적폐청산, 사람이 먼저라며 국민들을 선도하였다. 그리고 정작 자신들의 잘못은 호도하는 도덕적으로 흠결 투성이었다.

 

북한은 하늘이 무너지고 땅이 갈라져도 진실 된 비핵화를 하지 않을 것이며 북한의 핵을 축복으로 여기는 사회성과 인성이 파괴 된 남한의 좌파들도 북한의 완전 비핵화를 바라지 않을 것이다. 경제발전의 원동력인 원자력 발전소를 폐쇄 시키려다 일차 실패하고 중국 공산당에 새해 문안 인사를 올리며 눈엣가시 삼성과 한진 재벌 죽이기에 몰두하는 당신은 누구인가?

 

내일은 비정상적으로 많은 6천 여 명의 유공자가 있는 5.18이다. 마치 5.18유공자 면죄부를 발행하여 5.18의 옹호세력 벽을 쌓는 것 같다. 19983,840명이 20175,796명이라고 한다. 상식적으로 납득이 가지 않는 나이와 지위와 지역에 있는 사람들이 뒤늦게 유공자 명단에 포함되었다는 것은 600 여 명 북한 특수 군처럼 공공연한 비밀이다.

 

내일 518일 오후 2시 국립 서울 현충원 28묘역에서 5.18의 진짜 유공자를 기리자.

 

 

<inf247661님 글 발췌>

[내일 지하철 4호선 동작동역에서 하차, 모입시다! 추념합시다!

경찰 간부, 상무대 교도대대 조교들, 공수단 간부 전사자님들,

31사단 계엄병들을 추념(追念)하고, 가족들을 위무합시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0,529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광수들의 신분 정리 지만원 2015-06-10 261764 966
공지 평창올림픽과 함께 발굴한 83명의 광수 지만원 2018-02-15 8309 406
공지 광수찾기 영상기법 지만원 2018-02-16 5974 369
공지 <5.18 大여적재판의 법정에 세울 채증자 명단> 노숙자담요 2016-04-25 115840 1471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295496 998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283038 956
공지 5.18 분석 최종보고서,제주4.3반란사건, 12.12와5.18압… 지만원 2010-08-15 424923 1444
10522 전두환은 영웅, 경찰청장은 살해교사한 제2의 버러지 새글 지만원 2018-05-22 1238 247
10521 서울현충원 5.18행사 사진 모음(현우님 제공) 새글 지만원 2018-05-22 1120 187
10520 주사파 전향은 기만작전 -하태경·최홍재·홍진표 새글 지만원 2018-05-22 877 168
10519 양아치 5.18영웅들 우려먹는 쓰레기 언론들(시사IN) 지만원 2018-05-22 1396 223
10518 주사파 전대협출신 최홍재가 전향을 했다? 댓글(1) 김제갈윤 2018-05-21 815 119
10517 전향했다는 전 주사파 최홍재, 지만원을 고소하다니 지만원 2018-05-21 1787 267
10516 5월 30일 오전 10시 정대협 관련 재판 지만원 2018-05-21 706 146
10515 지용의 얼굴, 제73광수 얼굴 아니다 지만원 2018-05-21 2013 251
10514 제5회 5.18 군경 전사자 추모행사를 마치고..! 댓글(1) 현우 2018-05-21 1530 265
10513 5.18행사에 동참해 주신 분들께 깊은 감사를 지만원 2018-05-20 2596 391
10512 5.18은 광주의 이권증서 지만원 2018-05-20 1972 307
10511 5.18군경전사자 추모행사 전모 지만원 2018-05-20 2959 258
10510 실력 있는 언론, 지만원을 공개묵사발 시켜보라 지만원 2018-05-18 4762 624
10509 서정갑은 조갑제 말 심부름하기엔 역부족 지만원 2018-05-17 3269 365
열람중 대통령들이 적화시키는 나라 (Evergreen) Evergreen 2018-05-17 2496 346
10507 노컷뉴스 김현정에 충고한다 지만원 2018-05-17 4073 350
10506 현재의 핵 시계 몇 시인가? 지만원 2018-05-16 3378 478
10505 노컷뉴스 박기목기자, 구두닦이-유공자 백종환도 보도하라 지만원 2018-05-16 2340 250
10504 100만 의병이여 현충원에 집결하라!(비전원) 비전원 2018-05-16 2220 235
10503 [뉴스타운TV] 5.18특집 5.18 유공자 명단 반드시 밝혀야한… 댓글(1) mozilla 2018-05-15 1675 240
10502 노컷뉴스의 박기목, 이런 글 써도 기자 대우 받는가? 지만원 2018-05-15 2619 313
10501 이외수가 걸어온 민사소에 대한 답변서 지만원 2018-05-15 2734 329
10500 이 외수 지만원 2018-05-15 2864 318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