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정갑은 조갑제 말 심부름하기엔 역부족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서정갑은 조갑제 말 심부름하기엔 역부족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8-05-17 22:16 조회4,374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서정갑은 조갑제 말 심부름하기엔 역부족

 

드디어 서정갑이 조갑제 대타로 MBC에 출연해 우익을 배신했다. 517, 서정갑이 MBC에 출연했다. MBC는 서정갑을 계엄사 인사참모라 소개했다. 서정갑이 모든 5.18관련 자료를 꼼꼼히 챙겨 읽었기 때문에 서정갑이 5.18 최고의 전문가라 소개했다. 과찬의 소개를 받은 서정갑은 버벅 대기 시작했다. 조갑제의 입 노릇하기에도 벅차해 할만큼 망가졌다.  이런 사람을 띄워놓고 무엇인가 속여보려는 MBC나 그에 장단을 맞춰주려는 서정갑, 딱해보이기는 마찬가지다.   

 

서정갑은 말했다. 북한군 600명이 절대로 올 수 없었고, 단 한 명도 올 수 없었다고. 우익에 통하는 3대 거짓말이 있다고 했다. 5.18에 북한군이 왔다는 거짓말, 양주 등에 땅굴이 있다는 거짓말, 530GP 병사들을 북한군이 사살했다는 거짓말, 우익 거짓말이  이렇게 세 개라는 것이다. 우익의 3대 가치를 배신한 가론유다가 아닐 수 없다.

 

아래에 서정갑이 우익을 팔아먹는 동영상 조각을 소개한다. 조갑제와 서정갑은 위장술이 매우 좋은 카멜레온이다. 거짓말도 참으로 잘 한다. 서정갑이 계엄사 인사참모였다는 것은 거짓말이다. 그는 당시 잘해야 부관병과 즉 빈대병과 중령이었을 것이다. 계엄사령부의 인사참모는 2성 장군이었다. 인사참모부에는 전투병과들만 보직되는 곳이다. 서정갑이 달고 있던 빈대병과 장교가 가는 곳이 아니다. 사병 보직에 관한 행정은 부관병과 장교들이 전적으로 담당한다. 사병배치와 사병보직을 담당하기 때문에 빈대병과로 불린다. 빈대병과라는 말은 군대에서 널리 통용되는 용어로 사병들의 피를 빨아먹는 병과라는 뜻이다. 서정갑이 바로 부관병과에서 대령으로 예편한 사람이다. 사병 배치와 보직을 다루는 장교들은 복장만 군복을 착용했을 뿐, 전투병과 출신들은 그들을 군인으로도 인정하지 않았다.

 

군복은 베트남전에서 44개월씩 정글을 기었던 나 같은 사람도 잘 입으려 하지 않는다. 그런데 서정갑은 마치 자기가 가장 군인다은 군인이었던 것처럼 검은 안경에 권총까지 차고 몸을 좌우로 흔들며 걸어 다녔다. 그런 그가 오늘 우익을 배신했다. 그가 입고 거들먹거렸던 군복은 파란색 카멜레온 갑옷이었던 셈이다. 군복을 이런 작자가 더럽히다니.

 

도시락 싸들고 다니면서 북한군이 광주에 오지 않았다는 데 목숨을 내놓겠다고 동해 번쩍 서해 번쩍 하던 조갑제, 오늘은 왜 그 좋은 기회를 마다하고 서정갑을 내보냈는가? 말 심부름조차 제대로 하지 못하고 버벅 대는 서정갑을 MBC5.18 최고전문가로 포장해주었다. 최고전문가 흉내를 내기에는 서정갑의 언변이 지극히 부족해 보인다. 조갑제는 최근 우익들로부터 왕따를 당하고 있다. 우익 사회에서 세작이라는 비난도 듣는다. 그래서 못 나간 것인가?  오늘 조갑제가 MBC에 나가지 않은 것은 이변 중의 이변일 것이다.

 

MBC에서 버벅대는 서정갑 동영상

https://youtu.be/kH-vfndXVjE

 

 

2018.5.17.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1,171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광수들의 신분 정리 지만원 2015-06-10 273240 1141
공지 평창올림픽과 함께 발굴한 83명의 광수 지만원 2018-02-15 18305 680
공지 광수찾기 영상기법 지만원 2018-02-16 13153 518
공지 <5.18 大여적재판의 법정에 세울 채증자 명단> 노숙자담요 2016-04-25 123974 1674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04386 1123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291893 1067
공지 서적구입-안내 지만원 2010-08-15 435258 1572
11164 모처럼 나온 씨앗 김진태 구국영웅만든다 [지만원 지지연설] 댓글(4) 새글 제주훈장 2019-01-23 241 49
11163 지만원을 지지하기에 김진태를 지지한다. 댓글(3) 새글 비바람 2019-01-23 242 75
11162 [살벌한 인터뷰1] “이래도 광수가 없어?” 지릴레오 지만원의 ‘… 새글 관리자 2019-01-23 1150 210
11161 김진태 당대표 출마 지지의 글 새글 지만원 2019-01-23 1208 238
11160 성명서 (5.18진상규명조사위원 재 추천 촉구) 지만원 2019-01-22 1496 374
11159 5.18진상규명위원 선택된 이동욱 기자의 정체 지만원 2019-01-22 2054 329
11158 원고의 의견서 (방송통신 심의위) 지만원 2019-01-22 1172 228
11157 회원님들께 드리는 2월의 인사말씀 지만원 2019-01-22 1877 434
11156 5.18 최후결전, 패하면 적화되고 노예됩니다 지만원 2019-01-21 1968 447
11155 구미에서 쓴 맛 본 문재인 영상, 이 장면을 천배 키우면 문재인 … 지만원 2019-01-21 2832 314
11154 준비서면(이현종 최진봉) 지만원 2019-01-21 892 219
11153 하태경 고소장 지만원 2019-01-21 1687 340
11152 북한 게릴라군 개입 규모(노숙자담요) 지만원 2019-01-21 2221 372
11151 5.18유공자들이 5.18조사위? 제정신인가 김제갈윤 2019-01-20 1755 376
11150 문재인청와대,자격미달자를 5.18조사위 위촉 댓글(1) 김제갈윤 2019-01-20 1220 222
11149 탈북광수들의 나이 속이기 증거 지만원 2019-01-20 1695 329
11148 지만원을 고소한 탈북자들, 스스로의 무덤 팠다 지만원 2019-01-20 2487 375
11147 장진성 때문에 다른 탈북스토리도 의심받아 지만원 2019-01-20 1296 292
11146 518증언 정의환 전 공무원 신변위협 미국대피한다. 증언내용 자막… 제주훈장 2019-01-20 1591 305
11145 지만원은 김진태를 지지합니다. 지만원 2019-01-19 3040 556
11144 1-2월 행사-재판일정 지만원 2019-01-19 990 214
11143 5.18 당시 전남도청 보건과 공무원 정XX 증언 지만원 2019-01-19 903 181
11142 5.18 대국민공청회-19일 동화면세점-집회 (뉴스타운-TV) 관리자 2019-01-19 619 126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