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의 기력 왜 증발했을까, 미국에 들켰나?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문재인의 기력 왜 증발했을까, 미국에 들켰나?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8-06-29 23:24 조회7,419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문재인의 기력 왜 증발했을까, 미국에 들켰나? 

 

           러시아 축구장에서 펄펄 나던 문재인이 갑자기 그로기?

 

문재인이 625일 러시아에서 한-멕시코전을 구경하고 배우자와 함께 락커룸을 찾은 날이 623, 귀국일은 624일이다. 러시아 방문 기간은 6.21-24.이다. 러시아에서는 활기에 차 있던 문재인이 귀국하자마자 모든 공식일정을 취소하거나 잡지 않고 627-28을 휴가내서 최소한 625일부터 71(일요일)까지 쉬면서 그로기 상태의 몸을 추스린다고 한다. 6.28일에는 매티스 미 국방장관을 접견하기로 돼 있었는데 그 중대한 약속도 기력이 딸려 취소했다고 한다. 문재인의 나이 겨우 65, 65세면 피곤을 모르는 왕성한 나이다. 대통령이 생활은 너무나 호화롭고 즐겁고 신나서 아플 날이 없어야 정상이다.

 

                           근육의 피로냐 정신적 충격이냐

 

청와대는 러시아 방문 일정을 소화하느라 기력이 쇠약해 져서 몸을 추스린다고 하지만 나는 그 말을 액면 그대로 믿지 않는다. 그는 근육이 피로해서 기력이 없는 것이 아니라 정신적으로 큰 충격을 받거나 큰 고민이 생겨 의욕과 기력을 갑자기 잃었을 것이라는 생각이 든다. 아주 큰 고민, 그렇다면 그 고민은 무슨 성격의 것일까? 여기에 이르면 많은 사람들이 많은 상상을 할 것이다.

 

2018020501680_1.jpg

혹시, 평창을 가지고 바람잡이를 할 때, 넘어서는 안 될 선을 넘지나 않았을까? 느닷없이 만경봉호가 왔을 때 선이라도 넘어 미국에 들켰을까? 엄청난 량의 가방들을 가지고 왔을 때, 선을 넘은 것이 미국에 들키지는 않았을까, 아니면 마식령 스키장에 전세기를 보냈을 때 달러를 보내 사고를 친 것은 아닐까. 아니면 김정은과 내통하여 국가를 넘겨주려한 음모라도 들킨 것일까. 


그가 가장 존경하는 사람들이 신영복과 윤이상 등 간첩들인 점, 청와대를 채운 사람들이 주사파라는 점 등을 고려한다면 그는 북한을 위해 무슨 일이라도 저지를 수 있다. 그런 저지레가 미국에 발각된 것은 아닐까. 이런 정도는 돼야 러시아 축구장에서 펄펄 뛰던 사람의 다리를 저렇게 갑자기 폭삭 주저앉힐 수 있을 것이다. 누구나 한번 불신을 받으면 벼라 별 의심을 다 받는다. 이것이 세상의 이치다. 의심하는 사람을 탓하기 전에 의심받을 짓을 날마다 하는 자신을 탓해야 할 것이다.  


2018.6.29.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1,655건 3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1595 5월 행사 및 재판 일정 지만원 2019-05-09 947 204
11594 나는 믿는다. 내가 이길 것을!(시) 지만원 2019-05-09 1707 346
11593 뚝섬무지개 평가 (역삼껄깨이) 지만원 2019-05-08 992 157
11592 제22화 5.18 대결전 지만원 2019-05-08 1078 139
11591 27인의 호국 영웅이여!(박필규님의 헌시) 지만원 2019-05-08 824 182
11590 광주5.18 ‘주남마을 사건’의 북한특수군(4)(비바람) 비바람 2019-05-08 786 147
11589 청와대 대문 앞에서 자살하라 (비바람) 댓글(1) 비바람 2019-05-07 1375 225
11588 제21화: 5.18현충원 행사 격문(유튜브방송) 지만원 2019-05-08 720 93
11587 5월 18일 서울현충원행사 격문 지만원 2019-05-08 1274 278
11586 제20화 월남전 얘기 지만원 2019-05-07 949 119
11585 광주5.18 ‘주남마을 사건’의 북한특수군(2~3)(비바람) 비바람 2019-05-06 1205 201
11584 12.12. 군과 군의 충돌 지만원 2019-05-06 1392 161
11583 제2차 답변서, 광주고등법원(9,500만원 건) 지만원 2019-05-06 883 164
11582 북한군개입 주장의 법적 정당성 지만원 2019-05-06 1346 233
11581 고소및고발인: 396명에 대한 답변서 지만원 2019-05-06 944 187
11580 김대중 동교동계 전원이 5.18유공자 (김제갈윤) 댓글(1) 김제갈윤 2019-05-05 1167 152
11579 얼마나 모이느냐에 국가 운명이 달린 추모제/ 모이자는 민초함성모음 제주훈장 2019-05-05 858 171
11578 광주5.18 ‘주남마을 사건’의 북한특수군 (1)(비바람) 비바람 2019-05-05 991 189
11577 준비서면-서정갑- 지만원 2019-05-06 959 135
11576 동영상 제18화 ‘12.12의 밤“ 지만원 2019-05-05 542 88
11575 북한미사일 발사이유 지만원 2019-05-04 2799 238
11574 United for Free Speech in Korea 지만원 2019-05-04 1389 195
11573 믿지 마세요 나를<시> 지만원 2019-05-04 1245 245
11572 지만원tv 마음을 얻어라 지만원 2019-05-03 1000 138
11571 지만원tv 문재인 파멸 카운트다운 지만원 2019-05-02 2518 271
11570 서정갑 격문: 예비역장교단은 북한군개입설 배격하라 지만원 2019-05-02 1856 190
11569 동영상 제14화: 12.12 전야 지만원 2019-05-01 969 133
11568 [지만원TV 실시간 라이브 제13화] 10.26 권력진공의 현장 관리자 2019-05-01 762 125
11567 오늘 오후 8시, 10.26 전두환 편 방송 지만원 2019-04-30 1098 209
11566 [지만원TV 실시간 라이브 제12화] 10.26 그 살육의 현장(… 관리자 2019-04-29 1429 169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