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방장관의 상당한 오해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국방장관의 상당한 오해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8-07-12 17:47 조회4,514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국방장관의 상당한 오해

 

송영무 국방장관이 712, 그의 취임 1주년 기자간담회에서 했다는 말이 귀에 거슬린다. 현 단계에서 남북 간 군축논의는 시기상조다. 남북 간에는 신뢰구축이 우선이다. 신뢰구축이 안 되고 군축 이야기가 나오면 서로 속일 수 있기 때문이다"

 

적대관계에 있는 두 당사자 간에 신뢰를 쌓을 수 있다고 생각하는 것은 무지와 무지혜의 소산이다. 적과의 신뢰를 쌓을 수 있다고 생각하는 사람이 대통령이 되면 그 국가가 먹히는 것은 시간문제다. 신뢰를 먼저 쌓아야 군축을 할 수 있다는 말은 곧 신뢰가 군축의 전제 조건이라는 말과 같다. 그러나 현실은 군축이 신뢰의 전제조건이다. 마음 먹기에 따라 상대방을 기습 공격할 수 있는 능력을 가진 상태에 있는 적을 어떻게 신뢰할 수 있다는 말인가. 군축 없는 신뢰란 절대로 있을 수 없다.

 

1970-80년 미국과 소련은 매년 군축회담을 했다. MBFR(Mutually Balanced Force Reduction), 상호균형군축 회담이었다. 이 군축회담조차 상호불신으로 아무런 가시적 성과를 내지 못했다. 결국 미국과의 군비경쟁에서 경제를 파탄당한 고르바초프가 1988127, UN에서 일방적인 군축을 발표함으로써 동서 냉전이 사라지고 세계적인 군축이 도미노 현상처럼 확산됐다.

 

지금 이 시기에 어떤 사람들이 군축 이야기를 꺼냈는지는 알 수 없지만 송영무의 말대로 지금 이 상태에서는 군축이라는 주제가 현실성이 없다. 군축이 유일하게 가능한 시기는 남북이 UN에 의해 영구분단 되는 두 개의 국가로 강요될 때뿐이다. 그때의 군축은 UN의 주재로 강제돼야 가능할 수 있다. 이론적으로 군축은 영구분단 시에만 가능한 것이다. 그 이외의 상태에서 군축을 꺼내는 것은 단연 정치적 동기에서 출발한 것임으로 경계해야 한다. 군축을 하려면 미국에 영구분단체제를 만들어 달라고 부탁해야 한다.

 

2018.7.12.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1,322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북한에 배신당한 아웅산 테러범 제 630, 631광수 지만원 2019-02-14 4696 405
공지 광수들의 신분 정리 지만원 2015-06-10 278170 1202
공지 광수찾기 영상기법 지만원 2018-02-16 15874 586
공지 <5.18 大여적재판의 법정에 세울 채증자 명단> 노숙자담요 2016-04-25 125569 1742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06220 1171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294363 1123
공지 서적구입-안내 지만원 2010-08-15 437391 1637
11315 잃을 것 많은 원로 보수들 (어느젊은 유튜버) 새글 지만원 2019-02-21 409 58
11314 북한 체육분야 전문가 집단광수-체육성 부상 원길우(480광수) 외… 새글 지만원 2019-02-21 237 36
11313 문재인은 이적-역적 범죄 혐의자 새글 지만원 2019-02-21 1112 295
11312 KBS, 하태경, 김병준, 설훈, 민병두, 최경환 새글 지만원 2019-02-20 1385 318
11311 [지만원TV] 지만원의 광화문,10일전투-광고영상 (2019.2.… 새글 관리자 2019-02-20 1551 259
11310 워메, 대한민국에 똥물이 정의처럼 흐르네 (비바람) 댓글(2) 비바람 2019-02-19 2185 365
11309 5.18유공자의 난잡성 지만원 2019-02-19 2636 486
11308 대한민국 국민에, 북한군 침략사실을 신고합니다. 지만원 2019-02-19 3057 523
11307 1사람이 20인이상 알립시다. 카톡으로 받은 이미지 무지개2 2019-02-19 2531 376
11306 영상분석을 부정하는 위장애국자 프락치들에게 지만원 2019-02-19 2891 454
11305 5.18 기념돌판에 새겨진 또다른 이름들!(충격) 댓글(4) 현우 2019-02-18 4083 418
11304 "이런 요상한 '민주화 운동' 본 적 있는가?"(국검) 댓글(4) 국검 2019-02-18 2216 422
11303 이겨도 지만원, 져도 지만원, 저와 함께 가십시다. 지만원 2019-02-18 3049 516
11302 김병준-설훈-민병두-최경환을 고소하는 동영상 지만원 2019-02-18 1684 208
11301 영상 채증 부탁드립니다 지만원 2019-02-18 2744 368
11300 광주5.18, 폭도인가, 북한군인가.(비바람) 댓글(3) 비바람 2019-02-17 2313 361
11299 지만원 박사님은 대단한 학자이십니다.(겨울바람) 댓글(5) 겨울바람 2019-02-17 1868 357
11298 지만원 애절시 동영상에 올린 장문의 댓글을 소개합니다.[하모니십T… 댓글(2) 제주훈장 2019-02-17 1299 153
11297 광주 518 유공자 돌판 명단에 문익환, 문재인! 현우 2019-02-17 5111 437
11296 기자회견 보도문 (2.18) 지만원 2019-02-17 2097 334
11295 2월16일,광화문 교보문고 앞,강연(하모니십TV) 지만원 2019-02-17 1252 216
11294 지만원은 광주의 불명예를 씻어준 사람 지만원 2019-02-17 1910 332
11293 슬픔이여 내 가슴에 가득하라 지만원 2019-02-17 2459 452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