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정배, 이 자가 법무장관이었다니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천정배, 이 자가 법무장관이었다니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9-02-08 09:14 조회5,313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천정배, 이 자가 법무장관이었다니

 

나는 오늘 28() 오후 2시부터 6시까지 국회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5.18진실을 발표한다. 늦어도 1:30분까지는 도착해야 신분증과 출입증을 바꿀 수 있다. 사람이 많이 밀리기 때문에 일찍 오실수록 좋다. 1:30부터는 동영상을 상영할 것이다. 그런데 오늘 빨갱이 신문들이 난리다. 천정배는 내가 전두환의 보좌관을 했다고 공연히 허위사실을 말한다. 5.18시절 나는 미국에서 박사논문  쓰느라 몰아의 경지에 빠져 있었다. 광주 것들이 난리를 친다. 다급한 모양이다. 그렇게 또 폭력이나 쓰고 공갈만 치지 말고 오늘 국회에 와서 차분하게 들어라. 그러면 당신들이 부려왔던 억지가 얼마나 비웃음을 받는 것인지 느끼게 될 것이다. 이하는 천정배의 발언이다.

 

지만원은 전두환 중앙정보부 보좌관 출신으로 5·18 북한군 개입설을 지속해서 퍼뜨린 사람이다. 이런 사람을 민의의 전당인 국회까지 불러들이는 것은 자유한국당이 5·18을 폄훼하고 왜곡하려는 것이나 다름없다. 자유한국당은 지만원의 강연 내용에 대해 정치적, 역사적 책임을 피해갈 수 없을 것이다. 5·18 영령들과 민주주의를 모독하는 모든 언행에 대해 엄중한 책임을 물을 것이다

 

.2019.2.8.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3,839건 6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열람중 천정배, 이 자가 법무장관이었다니 지만원 2019-02-08 5314 552
13688 이미 굳어진 트럼프 마음: 내키지는 않지만 기습공격 시간 재고 있… 지만원 2017-09-27 9911 552
13687 이제부터 저는 본래의 제 길을 가고 싶습니다! 지만원 2012-12-27 15745 552
13686 광화문집회 출연을 중단합니다 지만원 2019-04-10 5841 551
13685 드디어 이스라엘 시리아 공격 지만원 2018-12-26 5651 551
13684 우익이 살고 한국당이 사는 길 지만원 2018-06-22 6214 551
13683 트럼프 조롱하는 문재인-김정은 지만원 2018-01-03 7316 551
13682 법원 내 폭력사태에 대한 사후처리 지만원 2016-05-21 11350 551
13681 전원책 변호사에 경고한다 지만원 2015-11-17 10158 551
13680 트럼프는 해상봉쇄 전쟁 중 지만원 2019-03-21 5411 550
13679 미-북회담 결렬을 환영하는 이유 지만원 2019-02-28 5282 550
13678 판문점의 하이라이트는 USB 지만원 2018-05-02 8174 550
13677 김영삼 소고 지만원 2015-11-23 9015 550
13676 전라도 개똥새 자식들아, 빨갱이 곱사 춤 그만 좀 추어라! 지만원 2013-06-24 16548 550
13675 90% 전라도-빨갱이 DNA 맷돌에 갈아 다시 빚고 싶다 지만원 2013-03-07 18007 549
13674 트럼프의 매 발톱 펴지고 있다 지만원 2018-03-24 6559 548
13673 기자회견 보도자료(광수 얼굴 공개) 지만원 2015-05-20 10397 548
13672 4월 11일, 사실상의 선전포고 지만원 2019-03-31 6096 547
13671 문재인은 한국군 통수권자 아니다 지만원 2018-07-23 6016 547
13670 저도 놀란 압도적인 쇄도! 모든 분들 사랑합니다! 지만원 2013-07-19 12634 547
13669 곧 이긴다 하네요 지만원 2019-02-25 6083 546
13668 청와대의 적은 대한민국 지만원 2018-08-19 5749 546
13667 문재인을 공산주의자(빨갱이)라 부를 수 있게 됐다 지만원 2018-04-05 6723 546
13666 빨간 검찰 무서워 어디 살겠나? 지만원 2017-10-18 8127 546
13665 탈북광수 일부 폭로, 무모한 행위 아니었다 지만원 2015-11-07 8255 546
13664 전라도 별곡 지만원 2018-02-17 6776 545
13663 어느 늙은이의 분노! 장학포 2012-01-04 14361 545
13662 트럼프가 그린 밑그림 지만원 2018-04-28 8017 544
13661 문재인 제 발등 크게 찍었다. 정권의 생명 길어야 1년! 지만원 2017-06-01 9798 544
13660 NLL에 대한 노무현-김정일 대화의 핵심 지만원 2013-06-26 17881 542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