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에 배신당한 아웅산 테러범 제 630, 631광수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북한에 배신당한 아웅산 테러범 제 630, 631광수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9-02-14 12:22 조회15,629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북한에 배신당한 아웅산 테러범 630, 631광수

 

1983109, 아웅산 테러가 발생했다. 전두환을 수행했던 알짜 두뇌들 17명이 사망했고, 수십 명이 부상을 입었다. 전두환은 마침 시간이 지연되어 살아났다. 폭파를 주도한 범인은 신기철상위(대위)였다.

 

테러범들은 임무를 부여받을 때 임무를 끝내고 모 지점으로 오면 '조국으로 오는 탈출용 선박이 대기하고 있다'는 지시를 받았기 때문에 약정된 장소로 갔지만 그들을 기다라는 배는 없었다. 신기철상위는 총격전에서 사망했고, 강민철과 김진수 소죄가 수류탄으로 대항하려고 동시에 안전 핀을 뽑았다. 그런데 그 2개의 수류탄은 안전핀을 뽑는 순간 폭발했다.강민철 상위는 팔을 절단 당했고 김진수는 눈 한 쪽을 잃었다. 김진수눈 86년 버마에서 사형을 집행당했다. .

 

버마 당국에 체포된 강민철은 조국에 대해 치 떨리는 배신감을 느꼈다. 그들을 철수시킬 배도 마련해 주지 않았고, 핀을 뽑는 바로 그 순간에 폭파되는 수류탄을 지급했기 때문이었다. 그는 버마 교도소에서 살다가 20085월 위암으로 사망했다. 아래는 그가 남긴 말이다.

 

조국이 나를 배신하였다. 나를 죽게 하려고 핀을 뽑으면 바로 터지는 수류탄을 지급했다. 치가 떨린다.”

 

북한은 이렇게 인민을 중요하고 위험한 일에 소모품으로 사용한 것이다. 증거를 남기지 못하게 하기 위해 사살시키는 것이다. 다행이 강민철이 살아 있었고, 그가 조국에 대한 치 떨리는 배신감을 느꼈기 때문에 아웅산 테러가 북한에 의해 저질러졌다는 사실이 밝혀진 것이다. 이 사건은 인해 북괴는 미국에 의해 테러지원국으로 꽁꽁 묶이게 되었다.

 

탈북자 김태산씨가 2019.2.15.“5.18 북한 개입 전혀 없었나?”라는 제목의 글을 게시했다. 그 내용 중에는 아래 표현이 있다.

 

북한군이 600명이 아니라 연락소 전투원 단 6명이 내려와서 분탕질을 쳤다고 해도 그것은 철저히 김정일의 명령을 받은 북한군들이 내려와서 개입한 반정부, 반국가적인 행위였다는 것을 인정해야 한다. 어리석게도 말이 모자라니까 오직 600명이라는 숫자만을 가지고 5.18에 김정일이가 개입을 했다는 진실을 가리려고 하지 말라. 김정일이는 살아서 돌아간 자들에게 공화국영웅칭호까지 하사를 하였고 김대중 방문 시에는 그것을 자랑까지 하였다. 그리고 필요하다면 북한군 600명이 아니라 6천명도 여러 가지 방법으로 얼마든지 잠입을 할 수 있는 곳이 바로 울타리가 무너진 대한민국임을 잊지 말라”.

 

http://www.systemclub.co.kr/bbs/board.php?bo_table=13&wr_id=188682&sfl=wr_subject%7C%7Cwr_content&stx=%EA%B9%80%ED%83%9C%EC%82%B0&sop=and&keyword=%EA%B9%80%ED%83%9C%EC%82%B0

 

아웅산 폭파 핵심 테러범은 강민철과 신기철이다. 이 두 테러범은 5.18광주에 온 제630, 631광수다. 이 두 범인은 대남연락소 정찰국 전투원이다. 대남공작소 정찰국이 19805.181883년 아웅산 테러를 모두 다 주도헀다는 명백한 증거가 포착된 것이다. 아마도 김태산이 언급한 "600명이 왔든 6명" 표현은 이를 의식한 것이 아닐까 한다.     

 

630-1.jpg

 

630-2.jpg

 

631-3.jpg

2019.2.14.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2,005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전단지]이런문재인,임종석 어떻게 하시렵니까 ? 첨부파일 지만원 2019-09-06 7879 458
공지 북한에 배신당한 아웅산 테러범 제 630, 631광수 지만원 2019-02-14 15630 684
공지 광수들의 신분 정리 지만원 2015-06-10 287202 1384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37220 1379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03242 1309
공지 도서구입 - 종합안내 지만원 2010-08-15 449208 1850
11999 매카시 같은 위대한 애국자 되자!! 지만원 2020-07-07 846 149
11998 지만원tv, 제275화, 윤석열 Vs. 박근혜 지만원 2020-07-06 566 72
11997 육군사관학교 제 동기회장님께 지만원 2020-07-06 860 203
11996 지만원TV, 제274화 윤석열, 우익인가 좌익인가 지만원 2020-07-05 803 93
11995 지만원TV, 제273화, 빨강장수 5인방 총출동 올코트프레싱 지만원 2020-07-04 609 66
11994 최후발악, 빨강장수 총출동 올코트프레싱 지만원 2020-07-04 1230 212
11993 제272화, 난장판 걸레공화국 지만원 2020-07-02 1229 123
11992 민주공산당(共産黨)의 시대가 개봉박두 한다!(비바람) 댓글(3) 비바람 2020-07-01 1142 188
11991 임종석 민사사건 답변서 지만원 2020-06-30 744 132
11990 5.18 서울형사사건 답변서(초안) 지만원 2020-06-30 431 86
11989 [단독] 구국금식40일중 33일째 김성웅 목사 눈물의 기도 대한민… 댓글(1) 제주훈장 2020-06-29 565 74
11988 지만원TV, 제271화, 공산주의 횡포 노골화 지만원 2020-06-29 742 82
11987 제270화, 윤석열의 판단력, 이재용이 시험지 지만원 2020-06-28 1012 111
11986 지만원TV, 제269화, 적이 없으면 친구도 없다 지만원 2020-06-27 680 89
11985 지만원tv, 제268화, 문재인이 6.25행사장에 끌려 나온 이유 지만원 2020-06-26 608 68
11984 문재인이 6.25행사장에 끌려 나온 이유 지만원 2020-06-26 2285 242
11983 김대중 일가는 노벨상금을 토해내라 (비바람) 댓글(1) 비바람 2020-06-26 948 146
11982 북 외무성 발표, 존 볼턴 폭로와 일치 지만원 2020-06-25 1345 205
11981 북한을 위해 투쟁하는 5인방 지만원 2020-06-25 1630 234
11980 6.25 전쟁의 실상과 교훈 지만원 2020-06-25 985 133
11979 5.18은 제2의 6.25 지만원 2020-06-25 928 137
11978 회원님들께 드리는 7월의 인사말씀 지만원 2020-06-24 1055 170
11977 지구 끝자락에 매달린 대한민국 지만원 2020-06-24 1247 214
11976 5.18신봉자들이 내는 곡소리 지만원 2020-06-24 1306 204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