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김군”, 제1광수는 양아치로 결론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영화 “김군”, 제1광수는 양아치로 결론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9-05-13 00:30 조회2,840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영화 김군”, 1광수는 양아치로 결론

 

“60세 여성 주옥5·18 민주화운동 기록관에서 사진 속 청년의 얼굴을 마주하고, 그가 광주천 다리 밑에 살며 종종 집에 밥을 먹으러 온 20대 넝마주이 청년 김군이라고 기억한다. 19805.18 항쟁 당시 시민군 트럭에 주먹밥을 실어 날랐던 주옥은 트럭 위 김군과 눈이 마주쳤던 순간을 잊지 못한다. 5월 이후, 그녀는 어디서도 그를 만날 수 없었다.”

https://jnilbo.com/2019/05/12/2019051213361436586/

 

  1980SUS RHKDWN DJFRNF 19

1980의 공주얼굴                   2010년의 평양얼굴 

 

 


영화감독 강상우는 여러 해 동안 연세대 대학원생이라며, 내게 여러 차례 접근했다. 그가 예의 바르고 순수하게 보여, 나는 그를 프레스센터 광수발표장에 오겠다 하는 것도 허용했고, 내 사무실에 여러 차례 오는 것을 허용했다. 그리고 작년 말경, 부산영화제에 김군이라는 제목으로 영화를 출품했다. 모르긴 해도 그 안에는 내 얼굴과 내말들이 좀 있을 것 같다. 그런데 오늘 전남일보를 보니 그 영화가 무슨 영화인지 금방 알 것 같다.

 

광주 현장사진에서 페퍼포그 차에 기관총을 거치하고 무전기를 사용하고 워키토키를 보유하고, 뜨거운 기관총 총열을 갈아 끼는데 사용되는 특수장비인 석면장갑을 착용한 채, 매 눈보다 더 예리한 눈매로 어딘가를 쏘아보는 그 얼굴이, 30세 전후로 보이는 그 세련되고 가꾸어진 세계 최상급 용병의 모습이 이 주옥이라는 여성으로부터 밥을 얻어먹던 다리 및 양아치라는 결론을 내렸다.

 

강상우는 이 영화를 그런 결론을 뒷받침하기 위해 만들었다고 한다. 사기성이 농후한 영화 택시 운전사는 그래도 돈을 많이 들인 영화였다. 520일 계엄군의 경계망을 뚫고 광주로 들어갔다는 힌츠페터는 518일 공수부대가 곤봉으로 시민을 때리는 사진을 북한공작원으로부터 인수받아 일본으로 가져가 독일로 송고해 방송케 했다. 520일 오후에 광주에 들어간 힌츠페터가 518일에 찍힌 사진을 받아다 독일 NDR 방송국으로 하여금 전 세계에 방송케 했다면 그 518일 찍은 사진은 누가 찍었는가? 북한이 찍은 것이다. 당시 남한 기자들이 광주에 가서 들키면 죽는 판이었다. 동아일보, MBC, KBS 모두가 불에 탔지 않았던가?

 

이번에는 나이 40세 전후로 보이는 강상우라는 사람이 독립영화, 돈이 전혀 안 드는 독립영화를 만들었다. 이명박 시절, 어느 빨갱이가 독립영화 워낭소리를 공짜로 만들어 떼돈을 벌었다. 이명박이 관람했고, 극찬을 했다. 이어서 조갑제가 관람했고 극찬을 했다. 박근혜도 그랬다. 모두 눈물까지 흘렸다며 눈물자랑을 경쟁했다.

 

나는 강남의 어느 조그만 극장에 일부러 필기구를 가지고 가서 보았다. 필기할 것도 없이 그 영화는 빨갱이 영화였다. 모든 시골이 기계에 의해 농사를 짓는데 이 주인공 할아버지는 자신과 일소를 고문시켜 가면서 옛날 방식을 고수했다. 문명 속에 타잔을 미화한 것이다. 이게 바로 북한에 대한 숭상이었다. 병신 같은 인간들이 일면으로는 알면서 또는 일면으로는 모르면서, 빨갱이 굿판에 뛰어들어 춤을 추고 있는 개돼지들이다.

 

뉴스를 보면 강상우는 내가 영화를 볼 것이라고 예측했지만, 나는 보지 않을 것이다. 김군(1광수)의 폼이면 사막의 여우 군단인 롬멜군단 이상이다. 모습만 보아도 연합군이 오줌을 쌌다는 롬멜 폼보다 더 무섭고 세련된 폼이고 그이상의 눈매다. 광주 사람들, 전라도 사람들을 보면 일반 서울사람들에 비해 촌스럽고 어벙벙하다. 그런데 키가 가장 큰 페퍼포그 차에 무전기와 기관총으로 무장하고, 워키토기까지 철모부위에 부착하고, 케리쿠퍼의 눈에서도, 클린트이스트우드의 눈매에서도 찾을 수 없는 초특급의 훈련된 매눈을 가지고 어딘가를 응시하고 있다. 일반 장교 사병들은 알 수 없는 석면장갑까지 챙기고, 후에는 10호 트럭에 중기관총을 장착하고 동분서주한다. 도청 내에서는 유니폼을 입고 총을 북한식으로 거꾸로 멘 집단군병을 지휘하고 있다. 524일 북한집단이 철수하는 순간, 철모에 하얀 찔레꽃을 동여매고 광주시민들에게 중기관총을 겨누고 있다. 이런 그가 광주의 다리 밑에서 양아치 노릇을 하면서 가끔은 주옥이라는 여자로부터 동냥을 하면서 살았다니! 광주양아치는 이스라엘군대보다 더 훈련된 전문전투요원인 것이다.

 

아무리 사정이 급하다 해도 롬멜군대도 낼 수 없는 포즈와 매 눈, 율부린너, 클린트이스트우도, 케리쿠퍼도 흉내낼 수 없는 세계 최고로 훈련된 매 눈, 그 어느 군사전문가도 알아차릴 수 없는 석면장갑을 차려 낀 저 폼과 얼굴과 저 눈매를, 광주양아치의 눈 매라하니 갑자기 세상이 어지럽게 뒤집혀 보인다. 1980년 광주에는 저런 양아치들 수천명이 콩가루처럼 몰려와 5.18폭동을 주도했다고 한다. 강상우 영화감독, 황당한 소설로 영상 찍느라 참 고생했다. 그대에게 갈 돈이 파란 돈일지 빨간 돈일지 이미 계산했을 것 아니겠는가? 아마도 이 영화는 빨갱이들에도 별 영양가 없을 것 같네~ 

 

2019.5.12.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1,655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북한에 배신당한 아웅산 테러범 제 630, 631광수 지만원 2019-02-14 8617 545
공지 광수들의 신분 정리 지만원 2015-06-10 281164 1276
공지 광수찾기 영상기법 지만원 2018-02-16 18019 662
공지 <5.18 大여적재판의 법정에 세울 채증자 명단> 노숙자담요 2016-04-25 127779 1877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13981 1271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297075 1203
공지 서적구입방법 - 종합안내 지만원 2010-08-15 440883 1730
11648 응원방송, 보셨는지요? 젊은분들의 선물인데요 새글 지만원 2019-05-26 956 165
11647 지만원tv 제35화 '광주의 5월 18일' 지만원 2019-05-25 506 79
11646 광주 시민은 북한판 딮-스테이트인가, 빨갱이-양아치인가?(진리tr… 댓글(1) 진리true 2019-05-25 1179 203
11645 이런 문재인, 이런 임종석 어떻게 하시렵니까? 지만원 2019-05-25 1749 284
11644 이러니까 광주-전라도는 반역의 공산당 고장 지만원 2019-05-25 1535 243
11643 1982의 노동당 ‘광주폭동 북조선이 했다’ 지만원 2019-05-24 1542 324
11642 참고서면 (광주고등법원) 지만원 2019-05-24 797 145
11641 애국국민들께 드리는 6월의 인사말씀 지만원 2019-05-24 1256 268
11640 데이너김tv '5.18영상고발‘ 2, 3 관리자 2019-05-24 699 93
11639 학문과 야만의 전쟁 지만원 2019-05-24 1335 276
11638 지만원tv 제34화 ‘사진으로 보는 5.18’ 지만원 2019-05-23 928 105
11637 임종석 고소 했으면 법정에 증인으로 나와라 /뉴스타운TV 관리자 2019-05-23 1071 171
11636 황장엽은 국정원 조사에서 자기입으로 광수라 하였다 지만원 2019-05-23 2186 237
11635 지만원tv 제33화 ‘북한의 5.18’ 지만원 2019-05-22 902 119
11634 광주 5.18측 고소 형사재판 후 인터뷰/뉴스타운 규마니 2019-05-22 1019 135
11633 데이너김tv '5.18영상고발‘-1 지만원 2019-05-22 1122 123
11632 「문예춘추」 북한 정제유 불법환적 배후 문재인 김제갈윤 2019-05-21 1174 169
11631 박근혜 팔이 장사꾼들 지만원 2019-05-22 2224 361
11630 황무지 조선, 양아치 조선 지만원 2019-05-21 1653 322
11629 지만원tv 제32화 ‘5.18유공자 1992년생 다수’ 지만원 2019-05-21 980 128
11628 황교안과 이언주 지만원 2019-05-21 2104 356
11627 [의병서당] 작법자폐(作法自斃) 김용장의 518 전두환 편의대 주… 제주훈장 2019-05-21 1032 119
11626 지만원tv 제31화 “5.18전야” 지만원 2019-05-20 935 114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