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은 이완용, 황교안은 이완용 애첩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문재인은 이완용, 황교안은 이완용 애첩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9-05-19 23:11 조회2,567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문재인은 이완용, 황교안은 이완용 애첩

 

문재인은 김정은 총독으로 대한민국을 장악하고 있다. 한국을 일본에 병합시킨 일본 총리대신 이동박문(이토 히로부미)과 같은 역할을 하고 있는 자다. 역사의식과 지식이 전혀 없는 황교안은 이런 문재인에게 잘 보이려고 아부하느라 체신조차 잃고 있다. 며칠 전 광주에 가서 욕먹고 물세례까지 받은 그가 다시 5.18에 광주가서 또 욕설 듣고 몸싸움에 말려들었다. 호남 딸 나경원이 뒤에서 바짝 붙어 감싸며 경호하지 않았으면 아마도 얼굴에 손톱자국 몇 개는 났을 수 있었다.

 

초라한 황교안에게 문재인이 악수를 청했다. 손을 내미는 황교안의 모습, 꼭 물에 빠진 생쥐처럼 후질그레했다. 그런 꼴을 본 김정숙, 황교안이 사람처럼 보이지 않았던지 거지에게도 내밀었던 손을 황교안에는 내밀지 않았다. 왜 김정숙 여사님은 이 황교안을 개-무시하시는 것입니까? 제 마음 몰라주셔서 참으로 서운합니다. 유 유 

 

다시 마음을 가다듬은 황교안, 김정숙에게 잘 보이려고 임을 위한 행진곡을 세차게 불러댔다. 나경원이 옆에서 황교안 귀에 대고 합창했다.  나경원 목소리에 힘을 얻은 황교안은 더욱 세찬 목소리를 토해냈다. 주먹 쥔 팔을 더욱 절도 있게 아래 위로 피스톤질 하면서 늦여름 말매미가 악을 쓰듯 토해냈다. 옛날에는 우익 공무원이었기 때문에 광주에 와서도 그 노래를 부를 수 없었지만, 이제부터는 더욱 열심히 부르겠으니 잘 봐달라 무언의 호소를 한 것이다.

 

이제 자세히 보니 기생오라비 같은 황교안 얼굴이나 나경원 얼굴이나 별 다를 바 없어 보인다. 황교안의 마음은 나경원이 움직이는 것 같다. 일반 부부지간에서처럼. 황교안-나경원이 문재인을 직접 빨기에는 눈치가 보인다. 그래서 간접적으로 광주를 빨고 5.18을 빠는 것이다. 제발 이 심정들 좀 알아달라고. 그런데 한심한 인간들은 이를 알아차리지 못하는 문재인과 전라도 빨갱이들이다. 이들은 자기들이 하고 싶은 말만 들을 줄 알기 때문이다. 이런 두 남녀가 함께 있어야 할 곳은 한국당이 아니라 전라도 민주당’ ‘빨갱이 민주당이다.

  

2019.5.19.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2,013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전단지]이런문재인,임종석 어떻게 하시렵니까 ? 첨부파일 지만원 2019-09-06 2372 228
공지 북한에 배신당한 아웅산 테러범 제 630, 631광수 지만원 2019-02-14 11436 607
공지 광수들의 신분 정리 지만원 2015-06-10 283141 1313
공지 <5.18 大여적재판의 법정에 세울 채증자 명단> 노숙자담요 2016-04-25 129309 1935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24519 1304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298935 1236
공지 서적구입방법 - 종합안내 지만원 2010-08-15 443521 1772
12006 동두천 위안부 새글 지만원 2019-09-24 172 37
12005 조선시대 모든 여성이 양반의 대가 없는 성노예 새글 지만원 2019-09-24 141 30
12004 일본여성 매춘의 발원지 상해위안부 새글 지만원 2019-09-24 107 24
12003 위안부 숫자는 일본여성 중국여성 그 다음에 점령국 11개국 여성들… 새글 지만원 2019-09-24 91 28
12002 한국에선 위안부가 나이팅게일보다 새글 지만원 2019-09-24 111 25
12001 좌익세력이 내세운 조선의 위인들 새글 지만원 2019-09-24 154 29
12000 10%의 양반이 90%의 동족을 노예로 새글 지만원 2019-09-24 114 21
11999 지만원tv, 제113화, 위안부는 창녀가 아니다? 지만원 2019-09-22 797 84
11998 지만원 박사 성원 인터뷰모음 [하모니십TV] 지만원 2019-09-21 470 89
11997 조선의 프로필 지만원 2019-09-21 1197 240
11996 세계와는 담을 쌓았던 조선 지만원 2019-09-21 950 176
11995 노예착취의 500년 역사 지만원 2019-09-21 1037 219
11994 [국민교재] 공짜속담한일비교(신백훈) [하모니십TV] 댓글(2) 제주훈장 2019-09-20 470 68
11993 지만원tv, 제112화 세계 속의 조선 지만원 2019-09-20 558 85
11992 지만원tv, 제111화 조선에선 노예 일본에선 자유 지만원 2019-09-19 719 91
11991 조국 가족과 기생충 가족 (비바람) 비바람 2019-09-18 1389 276
11990 지만원tv, 제110화, 임종석과의 최후결전 지만원 2019-09-18 837 113
11989 답변서(임종석, 형사재판) 지만원 2019-09-18 847 161
11988 9~10월의 재판일정 지만원 2019-09-18 539 144
11987 속 좁은 판결의 후유증 지만원 2019-09-17 1759 282
11986 지만원tv, 제109화, 조선과일본-금전결선 지만원 2019-09-16 646 88
11985 Let’s Remember the Two Great General… 댓글(2) stallon 2019-09-15 1169 170
11984 재미있는 5.18 동영상 지만원 2019-09-13 2256 197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