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 내리는 오두막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비 내리는 오두막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20-01-24 23:23 조회2,250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비 내리는 오두막   

 

달빛 별빛 흐르고

은하수 쏟아지는 

적막한 산골 

비가 내린다 


후두득 뚝뚝 

세찬 바람 타더니 

굵은 줄기되어  

이리 저리 쏠려다닌다 

 

때로는 강하게

때로는 갸날프게 

내리는 빗줄기에 

전기등 비치면

굵은 은가루

갸날픈 은가루 

이리 저리 곡선 그리며 

뿌연 공간 메운다

 

비내리는 영상 교향곡 

곡은 소리 통해 영상을 전달하지만

내가 심취하는 장면들엔 

소리도 있고 그림도 있다

 

그 소리 그 영상에 유혹되어  

잠 못 이루면 

영락없이 전개되는 무엇들이 있다

낭만의 실루엣들

끝없이 속삭이는 아름다운 목소리들


상상 속 화폭에 

그리고 또 그려봐도 

귀에 손대고 

듣고 또 들어봐도 

지치지 않는 천상의 걸작들

끝도 없이 이어진다

 

공기를 가르는 소리

나뭇잎 때리는 소리

지붕 때리는 소리

하지만 가장 크게 나는 소리는

창 밖 멀리 흐르는 계곡물 소리다

풍성한 계곡엔 

자연이 연출하는 교향곡들 이어진다

그것이 듣고 싶어 여러 달 기다린다

 

소리도 있고

풍경도 있고

아름다운 실루엣들이 

아른거리는  

옹달의 공간


빗소리 울리면 커피 한잔에

풍경이 전개되면 맥주 한잔에

소박한 꿈 싣고 

화려한 꿈 실어 

옹달샘 인생 메운다


촉촉한 이 가슴엔

추적추적 

밤마다 

날마다 

오두막 비가 내린다

 

 

My Hut in the Rain

 

It is raining in the small murky valley

Where moonshine and starlight were streaming together with countless galaxies in the sky

 

It is hammering down

Big drops of rain start falling as strong wind rises

It keeps pouring down and moves here and there

 

Occasionally it rains cats and dogs and drizzles off and on

The big and small rain drops become silver powders being reflected by an exterior light

And flying in a curve here and there by filling the murky space

 

A visual symphony in the rain

Melody transmits images through sounds though

The scenes that make me fascinated have both sounds and images

 

When sleepless because of being tempted by the sounds and the images

There have been always something to unflod before me

Silhouettes of romance

Beautiful voices that are endlessly whispering

 

Though portraying on an imaginary canvas over and over again

Though listening to the sounds over and over again by putting hands to ears

They are tireless masterpieces made by heaven

They never cease to stop

 

Sounds that devide air

Sounds that slap leaves

Sounds that hit on the tin roof

Yet, the biggest sound is the one made by a stream  that flows in zig zag from the distant valley 

In the plentiful valley

There are various symphonies directed by nature

To listen to the natural symphonies, need to wait for months

 

At the tiny place

There are sounds, sceneries and beautiful silhouettes that glimmer

 

When the sounds of rain drops are heard

I get a cup of coffee together with a simple dream

When the beautiful sceneries that are unfolding before me

I drink a glass of beer together with a splended dream

This is the way I chose to live my life

 

In my lonely heart

It always drizzles every night, everyday as it does onto my hut's roof

 

January 24, 2020

Jee, Man-won

 
 
 

 

2020.1.24.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2,176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전단지]이런문재인,임종석 어떻게 하시렵니까 ? 첨부파일 지만원 2019-09-06 9068 511
공지 북한에 배신당한 아웅산 테러범 제 630, 631광수 지만원 2019-02-14 16618 701
공지 광수들의 신분 정리 지만원 2015-06-10 288126 1399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39602 1401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04436 1324
공지 도서구입 - 종합안내 지만원 2010-08-15 451029 1882
12170 국방장관과 합참의장 지명자에 대해 새글 지만원 2020-09-19 151 42
12169 문정권의 경제파탄, 우연이 아니라 의도적인 이유 새글 지만원 2020-09-19 264 49
12168 어려운 이때, 우익이 산산조각 나는 이유 새글 지만원 2020-09-18 779 129
12167 추미애는 '팔공산 혈통‘ (비바람) 댓글(3) 비바람 2020-09-17 682 112
12166 권정달 (역삼껄깨이) 댓글(1) 역삼껄깨이 2020-09-13 1577 186
12165 5.18 CIA 보고서와 기타 자료(지원군단) 댓글(1) 지원군단 2020-09-12 1037 126
12164 보통사람 노태우(역삼껄깨이) 댓글(1) 역삼껄깨이 2020-09-12 1073 167
12163 아직도 못 밝히고 있다 왜?(역삼껄깨이) 댓글(1) 역삼껄깨이 2020-09-12 1207 173
12162 난징대학살,모략과 날조 거짓말은 중국과 조선인의 DNA(봄맞이) 댓글(3) 봄맞이 2020-09-12 888 129
12161 유튜버가 지만원 박사 책 일본어버전 유튜브로 소개 중(애국자3) 댓글(1) 애국자3 2020-09-10 1421 211
12160 꿈꾸는 젠틀맨 [시] 지만원 2020-09-09 995 184
12159 국민 모두가 청와대 앞에 서면된다 (지원군단) 지원군단 2020-09-09 1301 227
12158 집회 하지 않아도 모두가 이렇게 합시다 지만원 2020-09-08 1680 314
12157 국민의 3대 역린 자극한 문재인 패거리 지만원 2020-09-08 1791 300
12156 추미애와 문재인의 동반자살 지만원 2020-09-07 1987 320
12155 문재인의 범죄 백서(3) 지만원 2020-09-07 1125 229
12154 추미애의 눈물로 쓰는 멜로드라마 (비바람) 댓글(2) 비바람 2020-09-07 1488 217
12153 [긴급성명] 최대집 사퇴와 범투위 구성 재협상해야, 의대생 들에 … 제주훈장 2020-09-06 675 135
12152 광화문 집회가 코로나 잡은 충신 지만원 2020-09-06 1605 300
12151 문재인의 범죄 백서(2) 지만원 2020-09-06 1030 226
12150 문재인의 범죄 백서(1) 지만원 2020-09-06 1138 247
12149 문재인이 죽어야 나라가 사는 학문적 이론 지만원 2020-09-06 1160 245
12148 도산(도시산업선교회) 전략과 최대집 전략 지만원 2020-09-06 972 225
12147 10월 3일은 광화문에 자발적, 무대 없이 침묵시위 지만원 2020-09-06 898 218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