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혈 자유우파 자유당의 출범을 환영 한다 (비바람)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순혈 자유우파 자유당의 출범을 환영 한다 (비바람)

페이지 정보

작성자 비바람 작성일20-02-25 18:06 조회1,062회 댓글3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순혈 자유우파 자유당의 출범을 환영 한다

 

2020222일 오후 2시 서울 종로구 자하문로 AW컨벤션센터에서 자유당이 중앙당 창당대회를 가졌다. 자유당은 작년 1118일 창당을 선언한 뒤 전국을 순회하며 도당 창당대회를 가졌다. 자유당 창당을 주목하는 이유는 현재 대한민국에서 자유당만이 광주5.18과 제주4.3을 폭동으로 규정할 수 있는 유일한 정당이기 때문이다. 대한민국의 순혈 자유우익 정당으로서 자유당만이 유력하다.

 

 

자유당의 대표는 손상윤 회장이다. 오랫동안 5.18폭동의 진실을 위해 투쟁했던 인물이다. 손상윤의 자유당은 이승만 자유당의 명칭을 계승했다. 자유당 창당사에서도 '이승만 건국 대통령의 반공정신과 박정희 대통령의 산업화의 열정을 이어받은 당'이라고 밝히고 있다. 손상윤 창당준비위원장은 대한민국의 적화는 이미 완료됐고, 적화통일이라는 관문 하나만 남겨놓고 있는 이 나라를 구하자는 것이 자유당 창당의 목표라고 밝히고 있다.

 

 

얼마나 패배하고 얼마나 쫓겼던가. 자유당 창당은 웰빙 거대 정당 한국당의 비겁과 위선에 분노하던 자유우파들에게는 한줄기 서광과 같다. 제주4.3과 광주5.18의 진실을 파헤치는 자유우파들에게 자유당 창당은 절망의 절벽 끝에서 드리워진 한 가닥 구원의 동아줄과 같은 것이다. 더 이상 물러설 수 없는 낙동강 전선 같은 곳에서 시대는 자유당 같은 선명 정당의 출현을 요구하고 있다. 그 부름을 알아듣는 자가 손상윤이었다.

 

 

자유당이 가는 길은 가시밭길이 틀림없다. 그러나 꽃길만을 골라 걷는 거대 돼지 정당보다 비겁하지 않아서 좋지 아니한가. 자유당이 가는 길은 집권과는 거리가 멀 수도 있다. 그러나 집권을 위해서 허위와 위선에 가득 찬 거짓말 대신에 진실과 정의만을 외칠 수 있으니 좋지 아니한가. 지금은 미약하므로 나중에는 창대할 수 있으니 그 더욱 좋지 아니한가.

 

 

자유당이 있어서, 광주5.18 폭동을 폭동이라 부르지 못하는 정당이 보수정당이라고 자처하는 것을 비웃을 수 있어서 얼마나 좋은가. 자유당이 있기에, 4.3 공산폭도들의 위패에 절을 올리는 정치인들이 보수 정치인이라고 사기 치는 것을 꾸짖을 수 있어서 얼마나 좋은가. 자유당이 있기 때문에 보수답지 않은 사이비 정당에 표를 주지 않아도 되니 그 얼마나 좋은가.

 

 

당원이 적다고 실망할 필요는 없다. 당세가 미약하다고 해서 절망할 필요는 없다. 전 세계 인구 삼분의 일이나 되는 21억의 기독교인 숫자는 단 12명의 사도에서 출발한 것이다. 유라시아 대륙을 덮었던 몽골제국의 대 영토는 테무친이 도망 다니던 단 9마리 말에서 출발한 것이다. 중국 대륙을 호령하는 중국 공산당은 창립 모임에서 13명으로 출발한 것이다. 전 세계를 호령하는 미합중국은 메이플라워호를 탔던 102명의 사람과 2마리의 개에서 출발한 것이다.

 

 

자유당이여, 분발하라. 대한민국의 진성 자유우파들이 자유당을 응원할 것이다. 자유당이여, 건투하라. 공산세력과 맞서 싸우며 대한민국을 건국했던 호국영령들이 자유당을 보위할 것이다. 자유당이여, 승리하라. 자유당의 승리가 진실과 정의의 승리이며 대한민국의 승리일 것이니. 대한민국이 영원히 자유당과 함께 할 것이다.

 

 

 

비바람

  


싸인

댓글목록

inf247661님의 댓글

inf247661 작성일

'초대 손 상윤'대표님의 '자유당'이 빨간 '자유 통일딩'과 혼동될까봐 걱정입니다. wsjrmr 알려서 구별되야! ,,.
/http://www.systemclub.co.kr/bbs/board.php?bo_table=13&wr_id=207895
'김'가의 얄팍한 가로채기!  이적지 '5.18에 대해 고요하다가,,.  선거철이 되니 밑져야 본전이다,,. 빠 ~ 드득!

정답과오답님의 댓글

정답과오답 작성일

언제나 선거 때가 되면 자기만 옳다고 떠드는 자들이 여럿 등장 합니다
것도 신당까지 창당 해서 국민을 속여 일신의 영달을 하려는 자들
뭐 귀하가 추천하는 자유당은 다를 거라고 생각 할수도 있지만

웬지 지나간 한국의 버릇같은 신당 창당인지라 믿고 싶지만 어렵군요
선거철이 되면 대한민국 다운 신당창당 자유당은 다르다고 믿고 싶긴 합니다

비바람님은 똑똑한 분이니 추천을 쉽게 할거 같다고 보긴 어렵지만
그래도 워낙 속이고 속는것이 민족성인지라 믿기가 좀 힘이 드는군요
우후죽순처럼 자기들 만이 바르고 정의롭다는 자들이 흔하다 보니...

제주훈장님의 댓글

제주훈장 작성일

워낙 고질병인 한국민 가짜병, 공짜병이라는 바위를 깨부셔야 하는데
자유당은 바위를 깰때 급소에 끼우는 쐐기와 같다,  이  쇄기에 국민적 성원이라는 햄머가 폭발하여야
대한민국 살릴 수 있가. 참으로 어려운 창당작업 해준 손상윤 의리의  애국지사에 경의를 표하고
온 국민이 자유당 성원 하십시다.

최근글 목록

Total 11,809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전단지]이런문재인,임종석 어떻게 하시렵니까 ? 첨부파일 지만원 2019-09-06 6055 389
공지 북한에 배신당한 아웅산 테러범 제 630, 631광수 지만원 2019-02-14 14154 657
공지 광수들의 신분 정리 지만원 2015-06-10 285522 1361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33573 1349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01688 1291
공지 도서구입 - 종합안내 지만원 2010-08-15 447105 1824
11803 남은 행로 [시 지만원] 낭송 : 사임당 제주훈장 2020-03-30 91 12
11802 제226화, 전두환 재판 새글 지만원 2020-03-31 163 20
11801 [지만원TV] 제225화, 지옥이 분만한 5.18(3) 지만원 2020-03-30 240 40
11800 5.18 관련 북한 삐라 지만원 2020-03-30 777 114
11799 [지만원TV]제224화, 지옥이 분만한 5.18(2) 지만원 2020-03-29 336 46
11798 남은 행로[시] 지만원 2020-03-29 494 102
11797 지옥이 분만한 5.18(3) 지만원 2020-03-29 405 91
11796 지옥이 분만한 5.18(2) 지만원 2020-03-29 355 90
11795 지옥이 분만한 5.18(1) 지만원 2020-03-28 587 103
11794 [지만원TV]제223화, 지옥이 분만한 5.18 지만원 2020-03-28 406 51
11793 [지만원TV]제222화, 5.18 변론 전략 지만원 2020-03-26 427 67
11792 5.18 변론 전략 지만원 2020-03-26 786 126
11791 지만원TV]제221화, 베트남전 이야기 지만원 2020-03-25 494 73
11790 [지만원TV]제220화, F-16 이야기 지만원 2020-03-24 597 85
11789 '5.18북한군'은 국회에 입성할 수 있을까(비바람) 비바람 2020-03-23 1097 232
11788 [지만원TV]제219화, 국제사회, 중국에 책임 묻는다 지만원 2020-03-23 658 92
11787 광주일고 김태호판사의 5.18판결은 위법 지만원 2020-03-23 836 175
11786 서정갑 참고서면 지만원 2020-03-23 497 114
11785 회원님들께 드리는 4월의 인사말씀 지만원 2020-03-23 971 171
11784 [지만원TV]제218화, 이승만과 4.19 지만원 2020-03-22 332 55
11783 이승만 드라마 지만원 2020-03-22 789 94
11782 박정희 신화 지만원 2020-03-22 965 132
11781 [지만원TV] 217화 이승만 드라마 지만원 2020-03-22 501 73
11780 [지만원TV]216화, 5.18항소이유 마무리 지만원 2020-03-19 686 77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