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만원tv, 제256화, 최악의 친일파 김대중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지만원tv, 제256화, 최악의 친일파 김대중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20-05-31 21:50 조회815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256, 최악의 친일파 김대중

https://www.youtube.com/watch?v=PpB2TrrUtyg

.

 

: 박근혜, 탄핵과 감옥이 정당하냐?

:

- 빨갱이에 놀아나다 빨갱이에 당한 것이 잘못

- 빨갱이가 탄핵했고, 빨갱이가 감옥 보냈다

- 빨갱이에 무엇을 논리적으로 따지나?

 

잘못했다, 국가에 피해 입혔다, 빨갱이에 당했다는 지적은

 탄핵 당한 것이 정당하다는 말도 아니고 감옥에 갈만한 죄를 져서 갔다는 말도 아니다. 전혀 다른 별개 문제

 

나는 박근혜 석방에 서명했다

나는 박근혜와 새누리당 이기라고 2억원 광고 냈다

1991, 모두가 박정희 외면할 때 베스트셀러 통해 박정희 선전했다

2005년 외교부가 한일회담 외교문서 공개 앞두고 언론들이 박정희 비하할 때,

 [문서 공개 할수록 박정희는 빛난다] 

 [박정희는 100년에 한번 나올까말까한 위대한 리더다] 

 [대한민국 국토 자체가 박정희 기념관이다] 

 

광수가 60명이면 몰라도 600면 너무 했다?

 북한특수군 숫자가 600명인 근거  

저자는 북한이 발행한 대남공작 역사책들, 통일부가 발행한 북한 정세 보고서들, 5.18 유공자들의 증언록들을 추가로 조사했다. 그 결과 저자는 5.18연구에 마침표를 찍었다. 이 마침표의 책이 바로 201410월에 발행한 [5.18분석 최종보고서]. 이 책의 결론은 실로 간단하다. “5.18은 북한특수군 600명이 주도한 게릴라전이었고, 광주시위대를 구성한 사람도 지휘한 사람도 남한에는 없다는 것이다. 총상 사망자의 75%를 광주사람이 쏘았다는 사실도 확인됐고, 사망자의 80%가 계엄군이 없는 곳에서 발생한 사실도 확인됐다. 치안본부 상황일지에는 광주 폭도들이 저지른 강간-살인-강도 행위들이 기록돼 있다. [600] 이라는 숫자는 저자가 판단한 숫자가 아니라 국가 문서와 북한 문헌에 반복 기록돼 있는 숫자다. 1995718일 검찰이 발행한 [5.18관련사건 수사결과] 보고서에는 제92~93쪽에, 1985년 안기부가 발행한 [5.18상황일지 및 피해 현황]에는 제40~41쪽에 300명 단위의 600명이라는 숫자가 반복 기록돼 있다

 

김홍걸 노벨평화상 8, 동교동 아방궁

김대중: 일본에서 반국가 활동 약점 많이 잡혀

 신한일어업협정 날치기 처리해

독도 해역 일본에 무상 공여 (단독수역을 공동수역으로

 

노벨평화상 수상자 전원, 즉시 사회에 기부

김대중: 3억은 연대 김대중 기념관, 8억 남겨두었다 자식들 개싸움

DJ비자금 수사했다, 국정원 왜 그런데 예산쓰느냐, 고발 재판

국정원, 살기 위해 김대중 수표 1억 달러의 김홍걸 수표 제시- 제발등 찍어

자식들이 아버지 명예훼손

지만원 사자 명예훼손 징역 8개월 선고당해

 

김대중이 최고 최악의 친일파인데 백선엽 대장을 친일파라 공격

양면성?

백선엽 장군은 6·25전쟁 최악의 전투로 기록된 낙동강 방어선상의 다부동 전투를 승리로 이끌어 한국군 최초의 '대장' 진급을 했고 육군참모총장을 지내는 등 한국군에 미친 영향이 매우 큰 것으로 평가받고 있습니다. 이런 이유로 미 8군사령부는 지난 2013년 백 대장을 명예 사령관으로 임명하고 주한미군사령관이 생일 축하 방문을 하는 등 '전쟁 영웅'으로 대접.

 

반면 진보 진영과 독립운동기념단체들은 19434월 만주국군 소위로 임관한 뒤 2년간 간도특설대에서 복무한 이력을 문제 삼고 있다. 간도특설대는 '조선 독립군은 조선인이 다스려야 한다'는 명분 아래 대대장 등 몇몇 직위를 제외하고 조선인으로 채워진 특수부대다.

 

이런 이력 때문에 백 대장은 2009년 정부 친일·반민족행위 진상규명위원회로부터 '친일·반민족행위자'로 지목됐고 민족문제연구소의 친일인명사전에도 이름이 등록됐다. 당시 백 장군은 "독립군과 싸운 적이 없고 중국 공산당 부대인 팔로군 토벌 작전에 참여했을 뿐"이라며 이의를 제기했지만 받아들여지지 않았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2,022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전단지]이런문재인,임종석 어떻게 하시렵니까 ? 첨부파일 지만원 2019-09-06 7984 462
공지 북한에 배신당한 아웅산 테러범 제 630, 631광수 지만원 2019-02-14 15688 685
공지 광수들의 신분 정리 지만원 2015-06-10 287273 1386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37356 1381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03308 1312
공지 도서구입 - 종합안내 지만원 2010-08-15 449286 1853
12016 김동길 만담교수님, 노추를 멈추시지요 새글 지만원 2020-07-13 432 90
12015 김동길 연구(앵콜 게시) 새글 지만원 2020-07-13 332 69
12014 박원순 존경한다는 민주당 인간들은 더러운 짐승들 새글 지만원 2020-07-13 891 179
12013 [사람 새끼도 아닌 새끼]가 [사람 장사] 새글 지만원 2020-07-12 821 207
12012 박원순 장례, 가처분소송의 핵심 지만원 2020-07-12 693 154
12011 노무현의 죽음이 타살이라고 보는 이유(앵콜 게시) 지만원 2020-07-12 828 123
12010 [궁구물박] 교훈 어긴 문상 제무덤 팠다 지만원 2020-07-12 810 156
12009 [치한]은 뒈졌고, [구국영웅]은 노을처럼 승천했다 지만원 2020-07-12 781 174
12008 윤석열, 곧 죽는다 지만원 2020-07-11 1679 242
12007 박원순 서울시장 집무실의 '침대' (비바람) 비바람 2020-07-11 1168 161
12006 국가위해 죽으려 한자 100년 살고, 적화시키려 한자 65년 산다 지만원 2020-07-11 777 146
12005 박원순은 양두구육의 치한 지만원 2020-07-11 1287 162
12004 '6·25 영웅' 백선엽 장군 별세 mozilla 2020-07-11 576 121
12003 [국민교재] 누가 이렇게 빨갱이 교육시킬 사람 있나요, [지만원의… 제주훈장 2020-07-10 591 65
12002 추미애의 '유착(癒着)'은 무슨 색깔인가 (비바람) 댓글(2) 비바람 2020-07-09 658 113
12001 긴급조언: 윤석열의 긴급 조치 지만원 2020-07-09 1353 206
12000 시스템클럽TV, 제276화, 오늘 방심위에 남긴말, 전라도것들, … 지만원 2020-07-09 794 80
11999 매카시 같은 위대한 애국자 되자!! 지만원 2020-07-07 1198 178
11998 지만원tv, 제275화, 윤석열 Vs. 박근혜 지만원 2020-07-06 790 91
11997 육군사관학교 제 동기회장님께 지만원 2020-07-06 1163 244
11996 지만원TV, 제274화 윤석열, 우익인가 좌익인가 지만원 2020-07-05 971 110
11995 지만원TV, 제273화, 빨강장수 5인방 총출동 올코트프레싱 지만원 2020-07-04 735 73
11994 최후발악, 빨강장수 총출동 올코트프레싱 지만원 2020-07-04 1380 227
11993 제272화, 난장판 걸레공화국 지만원 2020-07-02 1355 130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