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광일(제489광수) 녹취록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정광일(제489광수) 녹취록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20-11-14 20:25 조회961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정광일(489광수) 녹취록

 

녹음순번-#31 (파일명:31 북한이 밝힌 김광일의 정체)

녹음일시-2015년도경

대 화 자-정광일, 남자 1

남자 1 : 최근 남조선에 둥지를 튼 북인권서울사무소라는 곳에 정광일이라는 탈북자놈이 제일 먼저 머리를 들이밀었다. 이놈은 자기가 정치범 수용소에 갇혀있으면서 별의 별 고문과 고욕을 다 치르다가 북을 탈출했다고 거짓나발을 불어대면서 정치범 수용소에 자기와 함께 있었다는 사람들의 명단이라는 것을 북인권서울사무소에 제출했다. 그러면서 그들이 이제는 다 죽었거나 아직도 인간이하의 취급을 받으며 살고 있을 것이라며 그들의 신상을 공개하라고 외쳐댔다.악질 탈북자 모두가 거짓과 날조에 이골이 난 놈들이지만 이놈은 남들보다 한 수 더 떠 함께 생활한 동명인인 정광일이라는 사람과 이름과 경력을 도용해 별의 별 거짓말을 다 꾸며내는 파렴치한 인간 흉물이다.그러나 입이 열 개라도 거짓을 진실로 만들 수는 없다. 정광일, 본명 최광일, 최광일 놈의 경력 19814월부터 19871월까지 군사복무, 19872월부터 19925월까지 회령시 회령 기계수리공장 노동자, 19926월부터 19972월까지 회령시 회령 모피공장 노동자, 19973월부터 19977월까지 청진시 기계공장 노동자, 19978월부터 20001월까지 평양시 무역국 청진농수산물 가공사업소 노동자, 최광일 놈이 꾸며낸 경력 1979년부터 1987년까지 군사복무, 1992년부터 1994년까지 조선노동당 824 연락소 평양시 형제산 본사 지도원, 1994년부터 1996년까지 조선노동당 824연락소 문천분소 지도원, 1996년부터 1998년까지 조선노동당 824연락소 청진분소 종합지도원, 199811월부터 19997월까지 조선 평양무역회사 청진지사장, 1999722일 간첩 혐의로 국가 보위부에 체포, 보라. 최광일 놈이 얼마나 황당한 거짓말을 늘어놓고 있는가, 이놈은 1997년부터 일곱 차례 비법 월경하여 420kg의 유색금속을 밀수 밀매했으며, 1984년 월남 도주한 괴뢰정보원 첩자 김모에게 매수되어 감지한 군사비밀을 넘겨주었다. 또한 세 차례에 거쳐 나어린 처녀들을 유인 납치하여 김모에게 넘겨주었을 뿐만 아니라 19998월 또 다시 2명의 어린 처녀들을 유인 납치하여 함경북도 회령시 강안동 두만강 대안으로 향하다가 현지 주민들의 신고에 의해 인민보안기관에 현행범으로 체포되었다. 그러면 최광일 놈과 함께 생활했던 사람들의 말을 들어보자.

정광일 : 내가 이놈을 알게 된 것은 20007월 내가 노동교화 생활을 할 때입니다.

 

후 략

2020.11.14. 지만원

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2,512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전단지]이런문재인,임종석 어떻게 하시렵니까 ? 첨부파일 지만원 2019-09-06 11725 587
공지 북한에 배신당한 아웅산 테러범 제 630, 631광수 지만원 2019-02-14 18833 722
공지 광수들의 신분 정리 지만원 2015-06-10 290291 1410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45188 1436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07274 1354
공지 도서구입 - 종합안내 지만원 2010-08-15 454792 1899
12506 제275 광수 장인숙 새글 지만원 2021-04-14 42 9
12505 광주 시민군에 탈취당한 20사단장 지프 사진 발견 댓글(3) Monday 2021-04-12 605 87
12504 갑종 정호근 대장과 육사 김태영 대장 지만원 2021-04-12 779 161
12503 연구 아무나 하나? 지만원 2021-04-11 604 117
12502 부정선거했는데도 못 이긴 민심 지만원 2021-04-11 840 151
12501 최근까지 국정원 고위간부였던 사람의 비밀 증언 지만원 2021-04-11 719 153
12500 5.18진상규명위원회의 정체성 지만원 2021-04-11 298 75
12499 학문의 자유 봉쇄하는 5.18세력 지만원 2021-04-11 397 87
12498 5.18떼법에 밀리는 양심들 지만원 2021-04-11 390 86
12497 민주당의 '봄날' 댓글(3) 비바람 2021-04-10 466 90
12496 위덕대 총장실에 전화걸기 지만원 2021-04-09 1126 218
12495 코미디실력 보여준 5.18진상규명위 지만원 2021-04-07 1026 194
12494 5.18진상규명, 전문가 1명과 비전문가 10만명 지만원 2021-04-05 866 185
12493 5.18진상규명, 요식규명이냐 진실규명인가 지만원 2021-04-05 668 170
12492 김정아, 거짓말 융단폭격기 지만원 2021-04-04 902 107
12491 인간백정 김구 지만원 2021-04-04 1306 173
12490 악취 진동하는 김구 지만원 2021-04-04 1102 156
12489 가명 김명국, 15년 동안 국민 농락했나? 지만원 2021-04-02 1090 190
12488 4월3일(토) 시스템tv에서 사랑방이야기 제8화, 베트남전 이야기 지만원 2021-04-02 421 94
12487 1976년생 나이팔이 김정아(286광수) 지만원 2021-03-31 745 164
12486 국군이 북으로 보낸 8세 전후의 공작원 지만원 2021-03-31 1158 190
12485 영원히 지지 않는 꽃 [시] 지만원 2021-03-31 455 112
12484 무대뽀 뻥쟁이 김성민(270광수) 지만원 2021-03-30 531 83
12483 나를 고소한 탈북광수 13명에 대한 중간 결산 지만원 2021-03-28 984 199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