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깨문'은 정신병!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대깨문'은 정신병!

페이지 정보

작성자 비바람 작성일21-03-02 23:01 조회1,212회 댓글2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대깨문'은 정신병!

 

 

한상진 서울대 명예교수, 강준만 전북대 교수,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 최장집 고려대 명예교수, 이들의 공통점은 무엇일까. 이들은 문재인의 강력한 지지자들이었다. 그리고 조국 사태 같은 사건을 겪으면서 문재인 정권에 대하여 비판하는 쪽으로 선회했다. '대깨문'에 비하여 이들은 '정깨문'인 셈이다. 정권의 실정을 쳐다보다가 어느 날 문득 '정신이 깨인 문재인 지지자들'인 것이다.

 

 

내 친구의 지인 중에 '대깨문'이 있었다. 조국 사태가 악화일로로 치닫을 때에도 그녀의 조국에 대한 지지는 흔들림이 없었다. 그러나 그토록 조국을 지지하는 이유는 "잘 생겼잖아요" 이거였다. 이 대깨문은 40대의 여자였고, 남친도 없는 노처녀였다. 그녀의 호칭은 '교수'였지만 시간 강사 6개월이 경력의 전부였다. 그리고 아직까지 변변한 직장 경력도 없이 커피숍 알바를 구하러 다니는 중이었다.

 

 

이 대깨문은 교수라는 호칭에 비해서 결정적으로 머리에 든 것이 없었다. 그녀의 역사 인식이나 시사 상식은 방송에서 흘려들은 게 전부였다. 내일 모래 50을 바라보고 있었지만 나이는 똥구멍으로 먹은 것이 틀림없었다. 그러나 대한민국에 횡행하는 대깨문을 바라보면 이 정도 수준의 대깨문은 준수한 편이라 볼 수 있다. 그래도 정신은 제정신이기 때문이다.

 

 

탈원전은 대깨문들의 주요 이슈였다. 사고를 방지하고 친환경 에너지로 대체하겠다는 것이었다. 문 정권도 이 뜻을 받들어 자료까지 조작해 가며 탈원전을 추진했다. 그러나 앞에서는 탈원전이었지만 뒤에서는 북한 원전 건설을 계획하고 있었다. 과연 이들이 제정신인가. 이런 자들을 지지하는 자들도 제정신이 아니기는 마찬가지다.

 

 

대깨문들은 박근혜 정부에서 위안부 할머니들의 문제에 대해 일본과 합의한 것을 부정했다. 일본 정부가 10억 엔(110)을 출연하여 위안부 할머니 지원재단을 만든다는 내용이었다. 정작 주겠다는 합의금은 거부해놓고 다시 일본 정부에게 사과하라 돈 내놔라 주장하고 있다. 대깨문은 대가리가 깨진 것인가, 머리통이 빈 것인가.

 

 

위안부 소녀상에는 목도리와 마스크, 외투까지 입혀 주고 기념사진 찍는 대깨문들이 정작 위안부 할머니들에게는 따뜻한 죽 한 사발 갖다 주는 이가 없었다니. 위안부 할머니 생신을 축하한다면서 생일잔치를 열고 비싼 포도주에 양식을 먹으면서 정작 위안부 할머니는 참석도 하지 않은 그들끼리만의 위안부 할머니 생일잔치를 여는 사람들의 정신이 과연 정상이란 말인가.

 

 

박근혜 정부의 위안부 합의 외교 기밀문서는 국민의 알 권리이지만 문재인이 북한에 준 USB는 비공개 기밀이라니. 최순실의 딸 정유라는 고등학교 졸업을 취소시킨 것이 당연하지만 조국의 딸 조민은 대부분의 경력이 허위로 밝혀졌어도 대학 졸업에 국가고시에 의사까지 되어도 묵묵부답이라니. 이 정도면 대가리가 빈 것을 넘어서 천하의 멍충이들이 아닌가.

 

 

제주도에서 해군기지 건설을 반대하던 사람들 중에 전라도에서 온 시민단체 출신들이 많았다. 해안가 바위 덩어리에 구럼비 바위라는 이름을 붙이고 구럼비 바위를 보호하자며 해군기지를 반대했다. 그러나 지금은 태양광 중금속 패널이 전라도를 뒤덮고 있다. 제주도에서 바위 덩어리를 보호하자던 전라도 사람들은 자기네 동네 환경 훼손에는 관심도 없었으니, 사이비 환경론자들인가, 미친놈들이던가.

 

 

반세기 전 6.25를 일으켜 민족의 최대 비극을 만들었던 북한의 만행은 기억을 못하지만, 한 세기 전 한반도를 식민지로 삼았던 일제에 대한 기억만은 생생하다. 인공기를 들고 행진하는 것은 평화이지만 일장기를 옹호하는 것은 반역이라고 하니. 이쯤 되면 대깨문은 유일신을 믿는 정신병적 광신도들이다. 대깨문이 숭상하는 귀신의 이름은 '뽀요이스(pohjois)'이다.

 

 

대깨문이 정신병자들인 것을 실감할 수 있는 것은 욱일기에서다. 욱일기 무늬를 보기만 하면 그들에게 신이 내려온다. 문제는 방사형 무늬만 봐도 귀신이 들린다는 것이다. 얼록달록한 티셔츠만 봐도, 사진의 배경에 방사형 무늬만 있어도 상대를 불문하고 대깨문들은 친일파라며 거품을 문다. 심지어 외국 팝스타들의 패션에 방사형 무늬에도 친일을 들이댄다. 이건 틀림없는 정신병이다. 뾰요이스라는 불치의 정신병이다.

 

 

비바람

 

댓글목록

jmok님의 댓글

jmok 작성일

문재인의 정신 수준도 질병인가 ?
1. 선악의 판단 능력이 없는가 ?
2. 판단 능력은 있지만 품성이 극악 잔인한가 ?
3. 파괴에 희열을 느끼는 정신 병인가 ?

한글말님의 댓글

한글말 작성일

정신병.. 이라면 정신병동에..
놈들은 망국노.. 멱을 따야..  (애고 어쩌다 내가 이렇게 사나워졌네요..)

최근글 목록

Total 12,519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전단지]이런문재인,임종석 어떻게 하시렵니까 ? 첨부파일 지만원 2019-09-06 11754 587
공지 북한에 배신당한 아웅산 테러범 제 630, 631광수 지만원 2019-02-14 18860 723
공지 광수들의 신분 정리 지만원 2015-06-10 290320 1410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45237 1436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07305 1354
공지 도서구입 - 종합안내 지만원 2010-08-15 454833 1899
12513 김명국이 탄압당해 5.18진상위 거짓 소설 썼다고 실토 새글 지만원 2021-04-16 48 6
12512 이동욱, 허위사실로 자신의 권위를 포장하여 이주성을 협박 회유 새글 지만원 2021-04-16 35 5
12511 이동욱, 이주성에 욕설, 협박(녹취) 새글 지만원 2021-04-16 27 8
12510 5.18조사위원 이동욱이 자행한 협박, 공갈에 대한 이주성의 입장… 새글 지만원 2021-04-16 340 81
12509 정광일 (489광수) 지만원 2021-04-15 312 55
12508 이주성과 이동욱간 대화 녹취록(2) 지만원 2021-04-14 375 57
12507 이주성과 이동욱과의 통화 녹취(1) 지만원 2021-04-14 509 67
12506 제275 광수 장인숙 지만원 2021-04-14 511 79
12505 광주 시민군에 탈취당한 20사단장 지프 사진 발견 댓글(3) Monday 2021-04-12 922 121
12504 갑종 정호근 대장과 육사 김태영 대장 지만원 2021-04-12 932 181
12503 연구 아무나 하나? 지만원 2021-04-11 720 131
12502 부정선거했는데도 못 이긴 민심 지만원 2021-04-11 1013 168
12501 최근까지 국정원 고위간부였던 사람의 비밀 증언 지만원 2021-04-11 859 172
12500 5.18진상규명위원회의 정체성 지만원 2021-04-11 342 79
12499 학문의 자유 봉쇄하는 5.18세력 지만원 2021-04-11 428 90
12498 5.18떼법에 밀리는 양심들 지만원 2021-04-11 416 93
12497 민주당의 '봄날' 댓글(3) 비바람 2021-04-10 494 94
12496 위덕대 총장실에 전화걸기 지만원 2021-04-09 1181 222
12495 코미디실력 보여준 5.18진상규명위 지만원 2021-04-07 1060 197
12494 5.18진상규명, 전문가 1명과 비전문가 10만명 지만원 2021-04-05 880 188
12493 5.18진상규명, 요식규명이냐 진실규명인가 지만원 2021-04-05 682 172
12492 김정아, 거짓말 융단폭격기 지만원 2021-04-04 922 108
12491 인간백정 김구 지만원 2021-04-04 1340 175
12490 악취 진동하는 김구 지만원 2021-04-04 1126 158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