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계가 북한군 찾아냈다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통계가 북한군 찾아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21-10-23 22:49 조회1,737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통계가 북한군 찾아냈다 

 

나는 통계학을 배우기 전이었던 1968, 포병대대 사격지휘 장교가 되어 밤마다 상황실을 관리했다. 날마다 상황병은 상급부대로부터 전통을 받았는데 거의 모두가 정보상황이었다. 상황병들은 상급부대 병사들이 불러주는 좌표들을 다 기록하지만, 대부분의 상황장교들은 하루에도 10여 장이 넘는 정보상황을 읽을 때, 좌표를 무시하고 대략 개념만 파악하고 덮었다. 이렇게 덮인 정보 상황철은 영원히 읽혀지지 않았다.

 

나는 누구도 중요시하지 않는 좌표를 중시했다. 그리고 시간대별 상황판을 여러 개 만들어 전통을 받을 때마다 지도 위에 점을 찍으라 했다. 한 두 개의 점에는 아무런 의미가 없었다. 한 달 치가 모이니까 베트콩이 각 시간대별로 어디에서 활동하는가에 대한 분포가 드러났다. 나에게 일일이 물어보지도 않아도 병사들은 스스로 알아서 사격을 했다. 노획된 베트콩 문서에는 한국포에는 눈이 달렸다고 기록돼 있었다한다.

 

1985년 작성된 안기부 [5.18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33~5523개 쪽에는 무기고별 탈취된 무기현황들이 나열돼 있었다. 페이지를 넘기면서 참 많이도 탈취 당했구나하는 생각이 들었다. 1995년에 서울지방경찰청과 국방부 검찰부가 공동 작성한 [5.18관련사건 수사결과]는 아래와 같이 기재돼 있다. 역시 많이 빼앗겼구나~’ 하는 느낌만 주는 기재였다

  

       

 

나는 이 안기부 자료 23개 쪽을 통계화 했다. 그리고 23개 쪽에 나열된 자료에 의미(inference)를 부여했다. 통계(statistics)가 중요한 것은 추론(inference) 즉 해석이다. 해석 없는 통계는 아무런 의미가 없다. 같은 자료에 대해 안부부나 군이나 겸찰이 해석한 것은 나주, 화순 등등에서 무기고가 많이 털렸다는 것이었다. 반면 내가 해석으로 내놓은 것은 자세했다.

 

“600명의 별동대가 521일 아침 8시에 20사단 차량부대가 광주 톨게이트를 정확히 8시에 통과한다는 극비 정보를 입수한 후 매복해 있다가 습격하여 사단장용 지프차 등 14대의 지휘부 지프차를 빼앗아 아시아자동차공장으로 가서 운전매뉴얼 없이는 운전이 불가한 신형 장갑차 4대와 군용트럭 370여 대를 몰고 각지로 출발하여 전남 17개 시-군에 위장돼 있는 38개 무기고를 낮 12시로부터 오후 4시까지 4시간 만에 털어 5,400여 개의 총기와 8톤 분량의 TNT를 탈취하였다. 어린 초중고학생, 실직자, 노동자, 농민이 80~90%를 차지하는 조직력 없고 학습력 없는 광주 부나비들이 과연 이런 엔테베급 작전을 수행할 수 있을까?”

 

군 상황일지, 안기부 상황일지, 검찰 수사결과 보고서를 읽으면 북한군이 보이지 않지만 내가 이끌어낸 통계 해석에는 북한군이 역력히 보인다.

 

2021.10.23.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2,853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북한에 배신당한 아웅산 테러범 제 630, 631광수 지만원 2019-02-14 23264 768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55549 1490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12745 1394
공지 도서구입 - 종합안내 지만원 2010-08-15 461752 1952
12849 선거판 장식한 멍석말이 요지경(시국진단 표지글) 새글 지만원 2022-01-20 215 60
12848 회원님들께 드리는 2월의 인사말씀 새글 지만원 2022-01-20 408 111
12847 5.18 선고일 변경 - 5.18과의 법정다툼 최종의 판결 새글 지만원 2022-01-20 471 128
12846 김건희가 우째 이런 자와? 지만원 2022-01-19 1219 191
12845 방구의 미학 지만원 2022-01-19 822 177
12844 5.18 최대 규모 사건의 선고 지만원 2022-01-18 1045 210
12843 지만원의 관상학(웃으십시오) 지만원 2022-01-15 1173 203
12842 [시] 마음의 안녕은 분석력 지만원 2022-01-16 831 216
12841 **국가불행의 예방과 퇴치를 위해**(수정) 댓글(13) 인강11 2022-01-07 1124 119
12840 이승만-박정희-전두환, 빨갱이와 간첩에만 독재 지만원 2022-01-14 1169 206
12839 광주 10대 철가방들이 이룩했다는 마그나카르타 지만원 2022-01-13 1053 183
12838 10대 구두닦이들이 광주 멋쟁이들 데려다 사살 지만원 2022-01-13 1014 176
12837 이희성의 갈대 춤 지만원 2022-01-13 901 181
12836 주영복 국방장관과 수사검사의 육갑질 지만원 2022-01-13 643 146
12835 전두환 재판에 투입된 이상희 검사의 만행 지만원 2022-01-13 684 156
12834 10세 애들, 구두닦이 살 뜯어 먹고 사는 5.18전라도 십새 지만원 2022-01-12 953 209
12833 김대중은 카지노, 노무현은 바다이야기, 문재인은 백신장사 지만원 2022-01-12 2115 236
12832 5.18은 모택동이 사주 지만원 2022-01-12 1146 226
12831 “멸공” 에 지랄하는 니미시발 것들아 지만원 2022-01-12 1552 271
12830 5.16과 박정희에 대한 세계지도자들의 평가 지만원 2022-01-11 846 162
12829 윤미향측 또 고소질 지만원 2022-01-10 1048 196
12828 5월 21일 판결에 대하여(보완) 지만원 2022-01-09 858 172
12827 윤석열 선거대책 본부 편성표에 대해(보완) 지만원 2022-01-09 1238 177
12826 정나미 떨어진 윤석열 지만원 2022-01-09 1304 210
12825 문재인에 이어 윤석열이 우익을 불태운다 지만원 2022-01-08 1536 252
12824 각양각색 포스터 만들어 빨리 널리 퍼춥시다! 지만원 2022-01-07 1137 194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