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은망덕 윤석열, 시정 않으면 2년짜리 정권될 것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배은망덕 윤석열, 시정 않으면 2년짜리 정권될 것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22-06-15 23:21 조회2,208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배은망덕 윤석열, 시정 않으면 2년짜리 정권될 것

 

나는 미국 사회에서 9년 살았다. 미국인들이 인간으로 취급하지 않는 사람의 부류가 2개 있다. 하나는 거짓말쟁이, 다른 하나는 고마움을 음미하지 않는 자다. 나는 윤석열을 후자의 부류로 생각한다. 그는 대통령이 되었다. 그런데 그것이 누구의 덕분인지에 대해 조사하지 않았다. 이는 박근혜에게도 적용된다. 미국인들은 누가 은인인지에 대해 가장 먼저 챙긴다. 누가 성금을 많이 냈는지, 성금의 액수에 따라 서열을 기록해 대통령이 되면 반드시 챙긴다. 그리고 그들의 소리를 주기적으로 듣는다.

 

                           윤석열의 배은망덕#1

 

밤잠을 안 자고 자기 돈 들여가면서 윤석열을 대통령으로 적극 밀어준 존재는 우익진영이다. 윤석열에 묻는다. 당신에게 표를 준 진영이 우익진영이었는가 좌익진영이었는가? 우익에 감사해야 한다. 사전 투표 하지 말자를 외치고, 밤을 꼬박 새우면서 부정 투개표 현장을 감시하면서 도둑놈들과 멱살 잡고 싸워서 윤석열 표를 도둑으로부터 지켜주었던 애국국민들에 반드시 감사를 표해야 한다.

 

그런데 매우 놀랍게도 윤석열은 그를 지지하던 애국자들이 그토록 경고하는 사전투표를 종용했다. 그를 지지하고 그를 당선시키려 했던 애국자들의 염장을 지른 것이다. 그리고 지금 하는 일이 무엇인가? 그를 당선시킨 우익들을 개무시하고 염장까지 지르고 있다. 김건희를 시켜 봉화마을과 양산을 우익진영 보란 듯이 예방케 했다. 이에 그를 대통령으로 만들어 준 우익진영이 윤석열로부터 등을 돌렸다.

 

윤석열, 바보인가? 좌익은 그의 적인데 왜 그를 당선시켜준 우익의 염장을 지르는가? 우익이 받혀주지 않으면 좌익이 그를 받혀준다는 것인가? 좌익이 그를 잡아먹을 때 우익은 그를 이미 버린 상태에 있을 것이다.

 

                                윤석열의 배은망덕 #2

 

이 나라를 건국하고 부흥시킨 대통령이 누구이던가? 이승만-박정희-전두환 계열이다. 반면 이 나라를 북한에 바치려 했던 인간들은 누구인가? 김대중-노무현-문재인이다. 그런데 문재인은 이승만-박정희의 묘소를 무시하고 방문하지 않았다. 반면 이 나라를 파괴하고 북한에 건네 주려한 김대중-노무현-문재인을 숭배한다. 김대중이 북과 야합하여 일으킨 5.18폭동을 성역화하고 있다. 윤석열은 국가를 건국하고 부유하게 만든 전직 대통령들을 개무시하고, 국가를 북에 넘겨주려한 간첩 대통령들을 노골적으로 섬기고 있다.

 

이후 윤석열을 지지하는 우익은 점점 줄어들 것이다. 그렇다고 좌익들이 그를 지지해줄 것인가? 그는 좌익에 잡혀 먹힐 것이다. 윤석열의 머리가 부족해서인지, 아니면 사주팔자가 그래서인지 알 길이 없지만, 내 눈에는 우익진영이 냉담한 가운데 윤석열이 좌익에 잡혀먹힐 시간은 그리 길어 보이지 않는다. 박근혜는 4년을 버텼지만, 지금은 길어야 2년으로 보인다. 군사작전에도 개념이 있다. 궁이 허술하면 장수가 죽는다. 윤석열은 스스로 굴러온 궁을 발로 차고 있다. 지금의 좌익세력은 박근혜 시절보다 여러 배로 커져 있다. 지금 우익진영의 마음은 차기 인물에 기대를 걸고 있다.

 

윤석열은 직언 직설하는 나 같은 사람이 있다는 것을 고맙게 생각해야 할 것이다.

 

2022. 6.15. 지만원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3,262건 2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3232 북한이 쓴 4.3사건-5 [필독] 지만원 2011-03-07 1003 62
13231 북한이 쓴 제주4.3사건-4 지만원 2011-03-07 754 52
13230 북한이 쓴 제주 4.3사건-3 지만원 2011-03-06 583 48
13229 북한이 쓴 제주4.3사건-2 지만원 2011-03-06 686 60
13228 북한이 쓴 제주4.3사건-1 지만원 2011-03-01 1223 120
13227 윤석열, JSA에 함께 가야 지만원 2022-08-03 1790 223
13226 제주4.3 애국영화 개봉 지만원 2022-08-03 2275 201
13225 바람난 윤석열 지만원 2022-08-02 3144 301
13224 윤석열 정권도 박근혜의 길로 가는가. 비바람 2022-08-01 2409 273
13223 역대 정권 이름 짓기 지만원 2022-08-01 2220 236
13222 [국보위]는 신의 한수 지만원 2022-07-31 2125 208
13221 삼청교육대, 사회정화의 예술 지만원 2022-07-31 1820 175
13220 전두환 치적 (경제) 지만원 2022-07-31 1943 167
13219 전두환의 실체 지만원 2022-07-31 2865 244
13218 윤석열/김건희 국민편지 직접받으라 지만원 2022-07-30 2252 223
13217 4.15에 손대는 순간 윤석열은 영웅 지만원 2022-07-30 2433 291
13216 윤석열은 악취만 즐겨 지만원 2022-07-29 2122 284
13215 김대중의 내란 음모 사건 정리 지만원 2022-07-29 1733 139
13214 김대중 총 정리 지만원 2022-07-28 1308 118
13213 김대중 내란음모 대법원 판결 지만원 2022-07-28 886 103
13212 김대중 사형 받은 내란음모 고등군법회의 판결문 지만원 2022-07-28 793 105
13211 김대중 내란음모 공소장 전문 지만원 2022-07-28 867 102
13210 5.18과의 전쟁 전황 지만원 2022-07-28 2159 230
13209 오늘(7.28)의 동아일보 사설 필자, 전라도 냄새 물씬 지만원 2022-07-28 1463 246
13208 문재인, ICC에 회부 될 모양 지만원 2022-07-27 2556 307
13207 12.12는 쿠데타가 아니라 쿠데타를 저지시킨 사건 지만원 2022-07-27 1416 232
13206 경찰항명 사건 정리 지만원 2022-07-27 2392 276
13205 경찰살해, 집단강간 일삼던 반역자 세습보상법 강행 지만원 2022-07-25 3469 298
13204 민주화 100만 명에 10% 가산점, 제주4.3 2만 명에 1억 … 지만원 2022-07-24 2148 268
13203 진실 다큐 4.3영화 출현, 행동하는 젊은 목회자 김재동 제작-적… 지만원 2022-07-24 2268 233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