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두환 리더십 가제본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전두환 리더십 가제본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22-09-22 23:28 조회3,091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전두환 리더십 가제본

 

전두환 리더십 가제본이 내일 나옵니다. 책을 본격적으로 인쇄하기 전에 몇 권을 제본해서 종이 위에서 마지막 수정을 가한 후 13,000부를 발행합니다. 다음 주말이 930일 경인데 그때 책이 제 창고에 입고될 모양입니다 103일이 월요일, 104일부터 택배로 보내드릴 수 있을 것 같습니다. 85일부터 집필해서 2개월이나 걸렸네요. 책의 분량은 340, 5.18최종보고서가 334쪽입니다. 이 책은 컬러가 많은 데다 독자 입장에서 특별히 오래오래 간직돼야 하는 보물 같은 책이기 때문에 단가에 구애받지 않고 현실적으로 가장 좋은 종이를 선택하였습니다.

 

저는 오늘 참으로 자랑스러운 일을 했다고 생각합니다. 첫째 좌익들에 짓밟혀 깡통처럼 이리저리 일그러져 버린 전두환 대통령의 본 모습을 복원시켜 그가 얼마나 훌륭한 존재였는지를 세상에 드러내 보이게 한 것이 자랑스럽고, 둘째 전두환의 살을 뜯어먹고 사는 국가반역세력으로부터 전두환을 구출해 어엿한 우리의 영웅으로 높이 받들 수 있는 근거를 축성하였기 때문에 자랑스럽고, 셋째 전두환 대통령의 아우라로 적을 물리칠 수 있는 동기와 기회를 만들었기 때문에 자랑스럽습니다.

 

이 책은 정말로 발에 채일 만큼 널리 확산돼야 합니다. 그래야 대한민국이 생존할 수 있고, 대다수 국민이 김일성-김대중-전라도 패거리로부터 해방될 수 있습니다. 조국과 같은 이상한 존재도, 이해찬 같은 빨갱이도 책을 내면 수십만 권씩 팔린다 하던데, 제가 쓴 책은 베스트셀러를 해도 불과 56천 권 나가고 맙니다. 이러하기에 저는 이 책이 수십만 권은커녕 수만 권도 나가지 못할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이렇게 되면 이 책은 국민책이라는 반열에 오르지 못하고, 시들어 버릴 것입니다.

 

저는 이 책이 대한민국이 사느냐 죽느냐를 결정하는 리트머스 시험지라는 생각을 합니다. 하지만 이는 어디까지나 제가 컨트롤할 수 없는 하늘의 영역입니다. 저는 전두환을 살리고 그 결과로 대한민국을 살리고 싶습니다. 전두환이 살아야 대한민국이 살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이 두 존재의 운명은 오로지 하늘의 손에 달려 있습니다. 이런 답답한 현실을 희망의 세계로 연결하기 위해 기도가 존재하는 모양입니다.

 

2022. 9. 22. 지만원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3,807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북한에 배신당한 아웅산 테러범 제 630, 631광수 지만원 2019-02-14 31414 862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65960 1596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21451 1487
공지 도서구입 - 종합안내 지만원 2010-08-15 470853 2034
13803 [지만원 메시지(204)] 지만원 어록2 관리자 2023-12-05 3431 141
13802 [지만원 메시지(203)] 한강은 전두환 작품, 한강변에 전두환 … 관리자 2023-12-05 4125 145
13801 [지만원 메시지(202)] 5.18족, 내 가족 위협하지 말라. 관리자 2023-12-04 5064 223
13800 [지만원 메시지(201)] 시급한 국힘당에 학문적 접근이 필요한 … 관리자 2023-12-04 4663 133
13799 [지만원 메시지(200)] 전두환 VS 5.18, 어느 쪽이 민주… 관리자 2023-12-04 4975 102
13798 [지만원 메시지(199)] 국민의 요구: 5.18이 왜 민주화운동… 관리자 2023-12-02 6796 157
13797 [지만원 메시지(198)] 다시쓰는 5.18 관리자 2023-11-26 11906 197
13796 [지만원 메시지(197)] 현대사의 주역은 전두환, 김일성을 13… 관리자 2023-11-24 14565 227
13795 [지만원 메시지(196)] 상징성 있는 한 사람은 한 사람이 아니… 관리자 2023-11-23 10924 170
13794 [지만원 메시지(195)] 대통령과 국민사이 소통 불가 이유 관리자 2023-11-19 14520 183
13793 [지만원 메시지(194)] 국민제위께 호소합니다 관리자 2023-11-19 13323 205
13792 [지만원 메시지(193)] 다급해진 시국, 국민 스스로 동아줄 찾… 관리자 2023-11-19 13011 167
13791 [지만원 메시지(192)] 5.18 인민족, 무슨 천벌 받으려나 관리자 2023-11-19 12849 139
13790 [지만원 메시지(191)] 타도(他道)국민 등쳐먹는 전라인민 관리자 2023-11-19 11192 125
13789 [지만원 메시지(190)] ‘진상규명’으로 먹고사는 바퀴들 관리자 2023-11-18 7393 151
13788 준비서면: 5.18기념재단 외8 손배사건 관리자 2023-11-16 6853 104
13787 [지만원 메시지(189)] 인요한은 한국판 라스 푸틴 관리자 2023-11-12 10771 262
13786 [지만원 메시지(188)] 탈북자 송금 철저히 단절시켜야 관리자 2023-11-12 6807 180
13785 [지만원 메시지(187)] 5.18현장 지휘반장 간첩 손성모와 5… 관리자 2023-11-12 7684 179
13784 [지만원 메시지(186)] 대통령과 카네기 관리자 2023-11-10 9193 178
13783 [지만원 메시지(185)] 동서고금 최악의 국제범죄는 5.18 사… 관리자 2023-11-10 9561 175
13782 [지만원 메시지(184)] 민생, 어느 현장 가야 답 나오나 관리자 2023-11-04 13809 179
13781 [지만원 메시지(183)] 군복이여 깨어나라! 관리자 2023-11-04 19908 202
13780 [지만원 메시지(182)] 인요한과 여당을 진단한다. 관리자 2023-11-04 10978 157
13779 [지만원 메시지(181)] 빨갱이 판사 노정희의 교활성 관리자 2023-11-04 7767 170
13778 [지만원 메시지(178)] 패배하기로 작정한 여권 관리자 2023-10-31 11591 200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