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만원 시(12)] 이완용과 전두환은 쌍둥이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지만원 시(12)] 이완용과 전두환은 쌍둥이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23-03-08 12:03 조회3,248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지만원 시(12)] 이완용과 전두환은 쌍둥이

 

이완용은 조선을 팔지 않았다

조선은 팔 가치조차 없었다

이씨 성을 가진 27명의 왕과

그에 아부하는 10%의 양반이

90%의 동족을 노예로 부리면서

썩어 문드러졌다

 

썩은 나무에 무슨 값이 있겠는가

조선을 일본에 넘기고 손을 턴 사람은

27대 순종이다

다 썩은 나라

왕실의 안전만 보장해 준다면

땅도 백성도 다 가져가라 했다

1910829일의

순종칙서가 이를 증명한다

이 칙서가 마지막 문서이고

여기엔 순종의 옥쇄가 찍혔다

이완용이 옥쇄를 가졌는가?

 

그럼 누가 이완용에게

뒤집어 씌웠나

주사파다

 

왜 이완용에 뒤집어 씌웠나

반일 감정을 선동하기 위해서다

조선은 썩은 나라가 아니라

아름다운 꽃나라였는데

짐승같은 일본이 강제로

먹었다 해야 반일감정이 생긴다

 

그래서 왕은 살리고

이완용을 매국노로 내 몬 것이다

이완용은 반일감정을 위해

희생양이 되었다

 

전두환도 희생양이었다

5.18을 민주화 운동으로

미화하기 위해서는

악인이 필요했다

전두환과 이완용은

일란성 쌍둥이다

 

2023.3.6.

지만원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3,839건 454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249 [지만원메시지(22)] 보훈부 출범의 핵폭탄 관리자 2023-02-24 7499 290
248 [지만원메시지(23)] 김정은을 김정은 괴뢰로 부르자 관리자 2023-02-25 6221 226
247 [지만원메시지(24)] 저를 사랑하시는 모든 분들께 관리자 2023-02-27 7098 297
246 [지만원메시지(25)] 귀순한 박승원 상장, 행방을 찾자 관리자 2023-03-02 5121 285
245 [지만원메시지(30)] 윤 대통령의 3.1절 기념사의 의미 관리자 2023-03-07 2235 155
244 [지만원메시지(33)] 한국 대통령이 연 세기적 이니시어티브 관리자 2023-03-07 2577 166
243 [지만원메시지(34)] 이완용은 전두환처럼 억울한 사람 관리자 2023-03-07 2589 195
242 [지만원 시(11)] 한큐에 세계영웅 관리자 2023-03-08 2330 136
열람중 [지만원 시(12)] 이완용과 전두환은 쌍둥이 관리자 2023-03-08 3249 170
240 [지만원메시지(26)] 전두환 리더십 포인트 관리자 2023-03-08 3099 180
239 [지만원메시지(27)] 깨달으라고 노무현을 이 땅에 보내셨건만~ 관리자 2023-03-09 3178 200
238 [지만원 시(10)] 무등산 진달래 475송이 관리자 2023-03-09 3640 210
237 [지만원메시지(28)] 민주란 무엇인가? 관리자 2023-03-09 4020 190
236 [지만원메시지(29)] 교육은 사육이었다 관리자 2023-03-09 4464 195
235 [지만원메시지(31)] 문화유통의 통로 교보문고 등에 대하여 관리자 2023-03-09 5766 216
234 [지만원 메시지(32)] 김대중을 삼각지 하늘에 관리자 2023-03-10 8142 251
233 [지만원메시지(35)] 코너에 몰린 북괴와 남빨 관리자 2023-03-11 7332 270
232 [지만원메시지(36)] 5.18 진실의 활자화 관리자 2023-03-11 7405 264
231 [지만원메시지(37)] 지속적 분석에만 진실 보인다 관리자 2023-03-11 7440 275
230 [지만원메시지(38)]남북 공산주의 멸망이 코앞에 관리자 2023-03-13 8866 323
229 [지만원메시지(39)] 이흥구, 국보법 위반자가 대법관이 되어 지… 관리자 2023-03-15 7347 271
228 [지만원메시지(40)] 이병기, 이병호 그리고 지만원 관리자 2023-03-15 7943 335
227 [지만원시(13)] 인과응보 관리자 2023-03-19 7222 273
226 [지만원메시지(41)] 탈북자 사건의 개요 및 피고인의 우려사항 관리자 2023-03-22 6687 187
225 [지만원 메시지(42)] 총선진단 관리자 2023-03-23 6471 207
224 노숙자담요님께 부탁합니다. 관리자 2023-03-23 6990 282
223 [지만원 메시지(43)] 집권그룹을 위한 고강도 충언 관리자 2023-03-23 7518 248
222 [지만원 메시지 (44)] 5.18은 ‘정치사’가 아니라 ‘전쟁사 관리자 2023-03-27 5217 229
221 [지만원 메시지 (45)] 일사불란 포비아_대통령 불가사의 관리자 2023-03-27 9497 253
220 [지만원 메시지 (46)] 자유 가장 많이 외친 대통령이 자유탄… 관리자 2023-03-27 9586 261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