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만원메시지(36)] 5.18 진실의 활자화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지만원메시지(36)] 5.18 진실의 활자화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23-03-11 22:10 조회7,499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지만원메시지(36)] 5.18 진실의 활자화

 

활자로 남겨진 기록은 사라지지 않는다. 2002, 나는 “5.18은 북한 특수군과 남한 불순분자들이 순수한 광주시민을 선동해 일으킨 폭동이었다.” 이 짧은 역사관을 무심코 신문광고에 인용했다. 이 문장은 의견광고 3,500자 중에 섞여 그냥 지나가면 누구도 관심 가질 만한 표현이 아니었다. ‘긁어 부스럼’, 당시 대통령인 김대중이 노발대발 하면서, 이 하나의 간단한 표현이 전국에 확산됐다. 지만원이 이 말을 해서 구속됐다는 뉴스들이 도배됐다. 만일 이렇게 과도하게 반응하지 않고 그냥 두었다면 국민은 지금도 5.18의 진실을 모르고 지냈을 것이다.

 

이 과도한 행위가 불러온 결과는 5.18의 진실을 파헤친 15권의 역사책이다. 2023년에 나를 다시 가두었지만 그럴수록 국민들은 '5.18 진실이 얼마나 무섭고 다급했으면 논리도 없이 마구잡이식으로 83세나 된 노 학자를 감옥에 가둘까' 이런 생각들을 할 것이다. 또 다시 긁어 부스럼을 만든 것이다.

 

나는 감옥에서 좀 기다리면 되겠지만 나를 감옥에 넣은 주사파 판사들의 얼굴과 코미디보다 더 코미디 판결문은 영원히 활자화되어 지금부터 후대에 이르기까지 영원토록 조롱받을 것이다.

 

2023.3.8.

지만원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3,858건 454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268 [지만원메시지(22)] 보훈부 출범의 핵폭탄 관리자 2023-02-24 7581 290
267 [지만원메시지(23)] 김정은을 김정은 괴뢰로 부르자 관리자 2023-02-25 6294 226
266 [지만원메시지(24)] 저를 사랑하시는 모든 분들께 관리자 2023-02-27 7209 297
265 [지만원메시지(25)] 귀순한 박승원 상장, 행방을 찾자 관리자 2023-03-02 5223 285
264 [지만원메시지(30)] 윤 대통령의 3.1절 기념사의 의미 관리자 2023-03-07 2314 155
263 [지만원메시지(33)] 한국 대통령이 연 세기적 이니시어티브 관리자 2023-03-07 2679 166
262 [지만원메시지(34)] 이완용은 전두환처럼 억울한 사람 관리자 2023-03-07 2705 195
261 [지만원 시(11)] 한큐에 세계영웅 관리자 2023-03-08 2402 136
260 [지만원 시(12)] 이완용과 전두환은 쌍둥이 관리자 2023-03-08 3371 170
259 [지만원메시지(26)] 전두환 리더십 포인트 관리자 2023-03-08 3199 180
258 [지만원메시지(27)] 깨달으라고 노무현을 이 땅에 보내셨건만~ 관리자 2023-03-09 3281 200
257 [지만원 시(10)] 무등산 진달래 475송이 관리자 2023-03-09 3732 210
256 [지만원메시지(28)] 민주란 무엇인가? 관리자 2023-03-09 4100 190
255 [지만원메시지(29)] 교육은 사육이었다 관리자 2023-03-09 4557 195
254 [지만원메시지(31)] 문화유통의 통로 교보문고 등에 대하여 관리자 2023-03-09 5838 216
253 [지만원 메시지(32)] 김대중을 삼각지 하늘에 관리자 2023-03-10 8218 251
252 [지만원메시지(35)] 코너에 몰린 북괴와 남빨 관리자 2023-03-11 7421 270
열람중 [지만원메시지(36)] 5.18 진실의 활자화 관리자 2023-03-11 7500 264
250 [지만원메시지(37)] 지속적 분석에만 진실 보인다 관리자 2023-03-11 7542 275
249 [지만원메시지(38)]남북 공산주의 멸망이 코앞에 관리자 2023-03-13 8957 323
248 [지만원메시지(39)] 이흥구, 국보법 위반자가 대법관이 되어 지… 관리자 2023-03-15 7440 271
247 [지만원메시지(40)] 이병기, 이병호 그리고 지만원 관리자 2023-03-15 8036 335
246 [지만원시(13)] 인과응보 관리자 2023-03-19 7313 273
245 [지만원메시지(41)] 탈북자 사건의 개요 및 피고인의 우려사항 관리자 2023-03-22 6776 187
244 [지만원 메시지(42)] 총선진단 관리자 2023-03-23 6542 207
243 노숙자담요님께 부탁합니다. 관리자 2023-03-23 7082 282
242 [지만원 메시지(43)] 집권그룹을 위한 고강도 충언 관리자 2023-03-23 7607 248
241 [지만원 메시지 (44)] 5.18은 ‘정치사’가 아니라 ‘전쟁사 관리자 2023-03-27 5313 229
240 [지만원 메시지 (45)] 일사불란 포비아_대통령 불가사의 관리자 2023-03-27 9575 253
239 [지만원 메시지 (46)] 자유 가장 많이 외친 대통령이 자유탄… 관리자 2023-03-27 9664 261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