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만원메시지(40)] 이병기, 이병호 그리고 지만원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지만원메시지(40)] 이병기, 이병호 그리고 지만원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23-03-15 13:49 조회8,072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지만원메시지(40)] 

이병기, 이병호 그리고 지만원

 

이병기, 이병호는 국가반역한 국정원장

 

이병기와 이병호는 전직 국정원장으로 박근혜에 국정원 비자금을 바쳤다는 이유로 감옥에 왔다. 법을 어겨가면서까지 박근혜에 충성하다가 감옥에 온 것이다. 부끄러운 일이다. 이뿐이 아니다. 이 두사람은 박근혜에 충성하기 위해 국가에 반역했다. 북한의 비밀 남침 사실을 감추어준 것이다.

 

이병기의 반역행위

 

1995123, 전두환 대통령이 김영삼의 억지에 의해 감옥에 갇혔다. 그가 감옥에 2년 가까이 갇혀있던 1997년 하순 황장엽이 망명해 왔다. 그는 귀순자가 아니라 끝까지 망명자 신분이기를 고집했다. 그 황장엽이 당시 국정원 2차장인 이병기에 털어놓았던 내용은 5.18은 북이 주도한 것이었다는 사실과 5.18때 황장엽, 김덕홍, 김중립, 리을설이 광주에 왔었다는 점이다. 이 어마어마한 사실이 그대로 사회에 노출되면 김영삼은 역적이 되고, 감옥에 있던 전대통령이 일약 영웅이 된다. 그야말로 천지개벽이 일어나는 엄청난 사변이 될 것이다. 김영삼이 이를 어찌 감당할 수 있겠는가? 이 당시의 국정원장은 권영해였다. ‘김현철의 개정도로 손가락질 받던 사람이었다. 결국 김영삼-권영해-이병기가 국가를 반역하고 만 것이다.

 

이병호의 국가반역

 

전두환 대통령이 영웅이 되는 기회는 또 있었다. 20157월 초였다. 북한군 현역 상장(3) 박승원이 귀순한 사실을 당시 국정원장 이병호와 청와대 비서실장 이병기가 박근혜에 충성하기 위해 또 은닉한 사실이다. 박승원이 귀순했다는 사실은 박근혜도, 이병호도 인정했다. 그래서 기자회견이 예고돼 있었다. 그런데 그 박상원이 광주에 다녀간 제37번 광수라는 사실이 보도되면서, 박승원은 어딘가에 감금됐다. 박근혜에 충성하기 위해 두 사람의 전직 국정원장이 북괴의 남침사실을 또 다시 은닉한 것이다. 박승원이 광주에 왔다는 것이 밝혀지면 전두환은 일약 영웅이 된다. 이는 박근혜에 악몽이었을 것이다. 이병기와 이병호는 바로 여기에서 국가에 반역한 것이다. 이 두사람이 이런 국가반역 행위를 범하지 않았다면, 이 두 사람은 지금쯤 영웅이 돼 있을 것이다. 이들은 아직도 국가를 위해 입을 열지 않고 있다. 이 두 사람은 아직도 세상이 그들의 반역행위를 눈치채지 못했을 것이라고 믿고 있을지 모른다.

 

이병기-이병호 때문에 국가가 5.18 밑에 깔려 신음

 

이 두 사람의 반역행위 때문에 5.18의 진실이 은닉되었고, 그 결과 5.18을 마패로 휘두르는 주사파가 권력을 잡게 했다. 그리고 그 붉은 권력에 의해 내가 감옥에 와 있다.

 

지만원, 감옥에 있어도 떳떳하고 자랑스럽다

 

나는 개인에게 충성하지 않았다. 오로지 국가에만 충성했다. 그래서 감옥에 있어도 떳떳하다. 애국자들이라면 나를 사랑할 것이다. 반면, 일신의 영달을 위해 개인에 충성하고, 개인에 충성하느라 국가를 반역한 이 두 사람은 양심선언을 하지 않는 한 주홍글씨를 달고 살아야 한다. 그들은 반역급 잡목으로, 나는 밀림의 거목같은 존재로 기록될 것이다. 나는 진실을 밝히기 위해 20여년동안 가시밭길을 걸었지만, 이 두 사람은 스스로 드러난 역사의 진실을 겨우 자리를 유지하기 위해 은닉했다. 이런 잡목같은 인간들 때문에 주사파들이 국가를 장악했고, 그 결과 20여년 동안 고행해 온 내가 감옥에 들어앉아 있는 것이다. 국가에 충성한 내가 5.18과 북한의 명예를 훼손한 반동분자라는 것이다.

 

2023.3.12.

지만원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3,865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북한에 배신당한 아웅산 테러범 제 630, 631광수 지만원 2019-02-14 32844 880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67542 1612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22807 1494
공지 도서구입 - 종합안내 지만원 2010-08-15 472476 2040
13861 [지만원 메시지 227] 5.18 대국민 격문 관리자 2024-05-18 2294 112
13860 [지만원 메시지 226] 국과수의 명성이 의심스럽다. 관리자 2024-05-15 3460 110
13859 대통령님, 대법원장님, 국회의장님께 호소합니다. 관리자 2024-05-03 12340 198
13858 (미국 인권보고서) 지만원 박사 징역형, 공적 토론 제한하고 표현… 관리자 2024-04-25 19144 190
13857 [지만원 메시지 226] 총선 패인과 대통령 앞날 관리자 2024-04-24 20401 234
13856 무엇을 할 것인가 관리자 2024-04-23 20515 172
13855 이념 목장의 결투 관리자 2024-04-22 21537 113
13854 [지만원 메시지 225]. 망연자실해 하실 애국 국민들께 관리자 2024-04-16 29983 262
13853 [지만원 메시지(224)] 5.18 조사위가 사기 치고 있다. 관리자 2024-04-14 27713 161
13852 [지만원 메시지(223)]그리운 회원님들께 관리자 2024-04-11 29973 270
13851 신간이 출고되었습니다(옥중다큐소설 전두환) 관리자 2024-04-08 25970 171
13850 참고서면(무등산의 진달래 475송이) 관리자 2024-04-07 19034 107
13849 일본의 의미 (10) 세기의 사기극 5.18 관리자 2024-04-05 20148 109
13848 자유통일당 지지 선언 관리자 2024-04-04 21116 247
13847 [끌어올림] 의사만은 밥벌이 수단으로 택하지 말라 관리자 2024-04-03 20381 129
13846 [지만원메시지(222)] 운명줄 빼앗긴 대통령에 남은 길 하나 관리자 2024-03-30 18854 275
13845 일본의 의미(에필로그) 관리자 2024-03-27 17039 92
13844 일본의 의미(9)역사 왜곡 관리자 2024-03-27 14265 52
13843 일본의 의미 (프롤로그) 관리자 2024-03-19 17858 114
13842 일본의 의미(8) 일본은 가장 밀접한 미래 동반자 관리자 2024-03-19 16842 87
13841 일본의 의미(7) 배울 것 많은 일본의 교훈들 관리자 2024-03-19 15092 68
13840 일본의 의미(6)강제징용 문제 관리자 2024-03-15 16669 74
13839 일본의 의미(5)일본군 위안부 관리자 2024-03-12 17512 91
13838 일본의 의미(4)반일 감정 조장의 원흉들 관리자 2024-03-06 18621 141
13837 일본의 의미(3)근대화의 뿌리 관리자 2024-03-06 15742 107
13836 일본의 의미(1~2) 관리자 2024-03-06 17045 114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