적색 이념패들이 나라를 망치는 이유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적색 이념패들이 나라를 망치는 이유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1-06-26 22:15 조회19,779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적색 이념패들이 나라를 망치는 이유


민주당 등 이념패들은 북괴의 사상 전략을 교육받은 사람들이거나, 북으로부터 지령을 받는 사람들로 구성돼 있다고 생각한다. 민주당과 전교조와 좌익 교육감들은 다 한편이다. 이들이 공개적으로 내세운 정책들 중에 가장 크게 사회를 요동치게 하고 있는 것은 두 가지다.

하나는 학생들을 사육하여 국가를 파괴하려는 것이고, 다른 하나는 공짜 정신을 주입시켜 이웃에 대해 무관심하고 오직 자기 자신만을 생각하는 이기주의 정신을 주입시켜 이 사회의 도덕심을 말살하려는 것이다.

이들 전교조와 좌익 교육감들로 인해 지금, 교실에서는 어떤 현상이 발생하고 있는가? 학생들이 왕이고 교사들이 종이 되어 있다. 학생들이 교사를 때리고 협박하고 동영상을 찍어 조롱한다. 이런 학생들이 성장하면 국가는 깡패들로 가득할 것이다. 필자의 이 말은 무시당하거나 경시당할 그런 가벼운 말이 아니다.

이는 교육이 아니라 맹수의 사육이다. 대한민국 파괴의 길이며, 대기업은 물론 이 사회에서 양반 문화를 계승해온 기득권 세력을 공격할 맹수들을 기르는 것이다,

“모두가 공짜다!” 이를 실현하겠다는 인간들이 민주당에 있고 한나라당에도 있다. 단순히 있는 것이 아니라 완전 점령해 있다. 이 개자식들은 민주주의의 기본 키워드인 ‘공공선’이 무엇인지도 모르고 오직 날뛰기만 하는 메뚜기 인간들이다.

"공짜 정신!“ 참으로 무서운 정신이다. 필자는 사관학교에 들어갔다. 이념과 철학이 있어서가 아니라 가난해서였다. 그런데 거기에는 교통고등학교, 철도고등학교, 항공고등학교 등 머리 좋은 학생들이 꽤 들어왔다. 이들은 고등학교에서 부터 공짜 의식을 길러 왔다. 이런 공짜 학생들은 한 마디로 밥맛이었다. 얻어먹는 것은 좋아 해도 사줄 줄은 몰랐다. 이게 공짜 정신의 산물이었다.

사관학교 출신들도 공짜 학교 출신들이다. 물론 다는 아니다. 필자에게 엄청 협조하는 사람들도 있다. 하지만 이들은 극히 일부다. 일반적으로 국가로부터 혜택을 받은 사람들, 부모의 사랑을 독차지한 사람들은 절대로 국가도 부모도 섬기지 않는다. 그래서 필자의 활동에 대해 가장 냉담한 사람들이 육사출신들이요 공짜 학교에서 큰 사람들이다. 극히 일부 열성 동창 선후배들을 제외하고는!

민주당을 포함한 좌익들은 세상을 공짜로 살아온 사람들이다. 사실 공짜 정신은 기독교뿐만 아니라 모든 종교가 가장 적대시하는 악이다. 모든 학생에게 등록금을 없애고, 모든 학생들에게 공짜 음식을 제공하기로 강제했다. 이건희와 그 유사한 부자들의 손자들은 학교가 제공한 음식을 버린다. 이들 말고도 버리는 자손들이 엄청 많다. 보편적 무상급식으로 인해 버려지는 것을, 어려운 아이들에게 보태주면 어려운 아이들은 좋은 음식을 먹는다.

사회의 현실을 억지로 외면하고 공산주의 철학을 구현하려는 민주당과 그 아류들을 우리 국민은 지능적으로 때려잡아야 할 것이다.


2011.6.26.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3,838건 392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2108 소련의 대남공작사 지만원 2011-07-02 16335 114
2107 시장경제란 무엇인가? 지만원 2011-07-02 15068 141
2106 현재 500만 야전군이 해야할 일 (기린아) 기린아 2011-07-02 13168 129
2105 [시안] 대한민국 대청소 500만 야전군 헌장 지만원 2011-07-02 17122 127
2104 조세희.. 서글픈 정신적 난쟁이(자유의깃발) 댓글(2) 자유의깃발 2011-07-02 13268 95
2103 반기문이 사고쳤다. 지만원 2011-07-02 20654 268
2102 양심과 애국의 전사, 오세훈을 구합시다! 지만원 2011-07-02 16009 183
2101 이 영화 하나면 빨갱이 진지는 초토화(만토스) 댓글(4) 만토스 2011-07-02 13800 221
2100 비겁한 중도 기회주의자들이 판치는 국회(만토스) 댓글(1) 만토스 2011-07-01 14650 119
2099 해방 후의 공산당 활동 지만원 2011-07-01 13879 86
2098 500만 야전군의 성공을 위하여 지만원 2011-07-01 13794 223
2097 제주도 공산화의 뿌리 지만원 2011-06-29 20234 161
2096 조용환, 헌법재판관 후보자는 빨갱이. 지만원 2011-06-29 24931 364
2095 군계일학, 오세훈 지만원 2011-06-29 21745 309
2094 500만 야전군 입대전사 모집 공고(광고용) 지만원 2011-06-29 16456 163
2093 흥남철수작전의 장군 김백일의 눈물(지만호) 몰라 2011-06-29 16442 125
2092 이념 논쟁의 허와 실(오소리) 댓글(4) 오소리 2011-06-29 15348 225
2091 옛날의 독립군 어르신들께 지만원 2011-06-28 20120 151
2090 민주화 보상을 민주화 배상으로! 갈수록 양양 지만원 2011-06-28 17943 92
2089 남한 공산화의 뿌리 지만원 2011-06-28 18211 133
2088 해방 이전의 공산당 지만원 2011-06-28 18813 126
2087 욕먹는 선각자들 (이병화) 발해의꿈 2011-06-28 12250 118
2086 500만이 한 주씩 합쳐 4,800만 구할 때다(박병장) 박병장 2011-06-28 14633 230
2085 지하철 막말인간과 노인 문제..(한글말) 댓글(11) 한글말 2011-06-28 13779 176
2084 국방장관님 이래도 되는 것입니까? 지만원 2011-06-27 22426 276
2083 곽노현의 꿈, 아이들을 망가뜨려라(만토스) 만토스 2011-06-27 13563 170
2082 김진철 목사님에게 [목회 선배로서] 붙이는 글(오막사리) 오막사리 2011-06-27 15915 149
2081 땅굴 시비를 마감합니다 지만원 2011-06-27 20204 232
2080 7월의 표지말: 대한민국 대청소 500만 야전군 창설! 지만원 2011-06-27 23784 181
2079 6.25 전쟁 61주년 성명(서석구) 지만원 2011-06-27 18234 131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