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일보는 반론문을 보도하라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조선일보는 반론문을 보도하라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09-11-18 17:18 조회31,302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조선일보는 반론문을 보도하라


                                                제2심 화해권고 결정

사건 2009나2824x  손해배상  
원고: 지만원
피고1 강영수(조선일보 기자)
피고2 박국희 (조선일보기자)
피고3 피고3 이선민 (당시 사설 쓴 논설위원, 현재 문화부장)  

위 사건의 공평한 해걸을 위하여 당사자의 이익, 그 밖의 모든 사정을 참작하여 다음과 같이 결정한다.

                                                    걸정사항

1. 피고 주식회사 조선일보는 이 화해권고결정이 확정된 후 최초로 발행되는 조선일보 A2면 기사 게재 부분에, 별지 기재 반론보도문을 제목은 20포인트, 크기의 조선일보의 일반적인 본문기사 제목의 활자체로, 내용 부분은 조선일보의 일반적인 본문기사의 크기 및 활자체로 1회 게재한다.  

2. 만일 피고 주식회사 조선일보가 위 1항에 따른 게재를 이행하지 않을 경우에는 원고에게 위 가간 만료일 다음날부터 그 이행완료일까지 매일 1,000,000원을 비율로 계산된 돈을 지급한다.

3. 원고는 이 사건 청구(40,000,000원)을 포기한다.

4. 소송비용은 각자 부담한다.

                  재판장 판사 윤성원
                         판사 고승환
                         판사 이연경

*이 결정서를 송달받은 날부터(11.16) 2주일 이내에 이의를 신청하지 아니하면 이 결정은 재판상 화해와 같은 효력을 가집니다.  
----------------------------------------------------------------------
                                                   반론보도문

본지는 지만원씨가 배우 문근영의 기부와 관련하여 인터넷에 올린 게시물에 대하여 2008.11.16-18.에 걸쳐 2회의 인터넷신문기사와 1회의 신문사설을 통해. “지만원씨가 문근영의 선행에 대하여 이념적인 색깔을 들어 비방하고, 올바른 기부문화 형성에 방해를 하였다”는 취지로 보도를 한 바 있습니다.

이에 대하여 지만원씨는 “자신의 홈페이지에 게재한 글은 문근영 씨의 선행을 문제삼는 것이 아니라 그 선행을 이용하여 빨치산을 미화하려는 일부 언론을 비판한 내용”이라고 주장해 왔습니다.  끝  
--------------------------------------------------------------------------


2009.11.17.  지만원
http://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1,024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광수들의 신분 정리 지만원 2015-06-10 270521 1103
공지 평창올림픽과 함께 발굴한 83명의 광수 지만원 2018-02-15 16383 629
공지 광수찾기 영상기법 지만원 2018-02-16 11656 479
공지 <5.18 大여적재판의 법정에 세울 채증자 명단> 노숙자담요 2016-04-25 122628 1627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03145 1091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290411 1038
공지 서적구입안내, 5.18 분석 최종보고서,제주4.3반란사건, 12… 지만원 2010-08-15 433650 1548
11017 지금 9:30분부터 뉴스타운TV에서 제 방송 나갑니다. 새글 지만원 2018-12-18 65 14
11016 전라도로부터 압박 받는 나경원 지휘부 새글 지만원 2018-12-18 1562 272
11015 눈물은 흘렸지만 울진 않는다 지만원 2018-12-16 2969 553
11014 메모해두자 김정은 환영위원회 이 종자들을!! 댓글(12) 현우 2018-12-14 2620 385
11013 28) 대법원 제1부 재판장 권순일, 대법관 이기백, 박정화, 김… 지만원 2018-12-14 1915 389
11012 사북탄광도 북한이 주도 지만원 2018-12-14 2102 381
11011 5.18은 북한군 소행(민족전선) 지만원 2018-12-14 1798 357
11010 대법원은 더 이상 대한민국 아니다 지만원 2018-12-14 1981 381
11009 5.18이 민주화운동이라는 것, 규명된 바 없다 지만원 2018-12-13 1537 339
11008 광주인들, 하루에 100번씩 지만원에 절해야 지만원 2018-12-13 1846 394
11007 광주판사김성흠: “청주유골430구는 공동묘지들에서 모은 것” 지만원 2018-12-13 1340 309
11006 광주판사김성흠: “안면인식은 육안으로 하는 거야, 컴퓨터는 무슨” 지만원 2018-12-13 1001 249
11005 광주판사 김성흠: “전두환-CIA 모르는 5.18, 니가 뭘알아” 지만원 2018-12-13 1052 268
11004 5.18에는 영웅이 없다, 택시기사가 영웅이다. 지만원 2018-12-13 1055 277
11003 광주부장판사 김성흠의 월권재판:"내가 노숙자담요보다 더 전문가" 지만원 2018-12-13 1282 276
11002 변호사 200명 긴급성명, 김명수 내려와라 지만원 2018-12-13 1383 276
11001 언론 도배한 “김사복 빨갱이”와 그 의미 지만원 2018-12-12 1935 364
11000 임종석과의 결전 12월 20일, 오후2시 지만원 2018-12-12 2487 358
10999 항소이유서(정대협) 지만원 2018-12-12 806 160
10998 2018년-500만야전군 송년의 밤 (2018.12.7) 관리자 2018-12-10 1766 198
10997 항소이유서 (시안) -광주고등법원- 지만원 2018-12-09 1691 245
10996 바르샤바 1944, 대한민국 2018. (비바람) 비바람 2018-12-09 1481 290
10995 마주앙 –시- 지만원 2018-12-09 1755 300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