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일보는 반론문을 보도하라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조선일보는 반론문을 보도하라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09-11-18 17:18 조회34,532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조선일보는 반론문을 보도하라


                                                제2심 화해권고 결정

사건 2009나2824x  손해배상  
원고: 지만원
피고1 강영수(조선일보 기자)
피고2 박국희 (조선일보기자)
피고3 피고3 이선민 (당시 사설 쓴 논설위원, 현재 문화부장)  

위 사건의 공평한 해걸을 위하여 당사자의 이익, 그 밖의 모든 사정을 참작하여 다음과 같이 결정한다.

                                                    걸정사항

1. 피고 주식회사 조선일보는 이 화해권고결정이 확정된 후 최초로 발행되는 조선일보 A2면 기사 게재 부분에, 별지 기재 반론보도문을 제목은 20포인트, 크기의 조선일보의 일반적인 본문기사 제목의 활자체로, 내용 부분은 조선일보의 일반적인 본문기사의 크기 및 활자체로 1회 게재한다.  

2. 만일 피고 주식회사 조선일보가 위 1항에 따른 게재를 이행하지 않을 경우에는 원고에게 위 가간 만료일 다음날부터 그 이행완료일까지 매일 1,000,000원을 비율로 계산된 돈을 지급한다.

3. 원고는 이 사건 청구(40,000,000원)을 포기한다.

4. 소송비용은 각자 부담한다.

                  재판장 판사 윤성원
                         판사 고승환
                         판사 이연경

*이 결정서를 송달받은 날부터(11.16) 2주일 이내에 이의를 신청하지 아니하면 이 결정은 재판상 화해와 같은 효력을 가집니다.  
----------------------------------------------------------------------
                                                   반론보도문

본지는 지만원씨가 배우 문근영의 기부와 관련하여 인터넷에 올린 게시물에 대하여 2008.11.16-18.에 걸쳐 2회의 인터넷신문기사와 1회의 신문사설을 통해. “지만원씨가 문근영의 선행에 대하여 이념적인 색깔을 들어 비방하고, 올바른 기부문화 형성에 방해를 하였다”는 취지로 보도를 한 바 있습니다.

이에 대하여 지만원씨는 “자신의 홈페이지에 게재한 글은 문근영 씨의 선행을 문제삼는 것이 아니라 그 선행을 이용하여 빨치산을 미화하려는 일부 언론을 비판한 내용”이라고 주장해 왔습니다.  끝  
--------------------------------------------------------------------------


2009.11.17.  지만원
http://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2,028건 398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18 작계 5027해킹사건을 숙군의 계기로(소나무) 소나무 2009-12-19 24851 143
117 평화협정 체결은 곧 적화통일의 길 지만원 2009-12-18 20818 129
116 조선일보, 좌익의 선전매체로 변했나? 지만원 2009-12-18 20401 101
115 탈북한 북한군 장군의 증언 댓글(2) 꿈꾸는자 2009-12-17 18061 95
114 조선일보, 이념적으로 왜 이러나 지만원 2009-12-17 19279 106
113 시험대에 오른 대통령 지만원 2009-12-16 22846 162
112 반기문과 조선일보의 정체 지만원 2009-12-16 24318 136
111 눈 뜬 장님은 죽는다. (최우원) 최우원 2009-12-15 18842 181
110 배성관에게 지만원 2009-12-15 27362 132
109 법원노조가 스파이? 지만원 2009-12-15 25638 130
108 국회 없는 나라를 만들었으면! 지만원 2009-12-15 22384 85
107 학력시비에 대하여 지만원 2009-12-15 26202 168
106 세금 아까운 판사들, 판사하기 너무 쉽다! 지만원 2009-12-15 27311 120
105 조갑제에 충고한다. 지만원 2009-12-14 26702 232
104 12.12 요약 지만원 2009-12-14 20025 82
103 10.26 요약 지만원 2009-12-14 25148 73
102 법리논쟁6) 폭동의 와중에 행해진 살인이 내란목적 살인인가? 지만원 2009-12-14 24094 52
101 법리논쟁5) 자위권보유를 천명한 것과 자위권발동 지시가 발포명령인… 지만원 2009-12-14 19065 35
100 법리논쟁4) 계엄군의 강경한 시위진압이 폭동이고 군사반란인가? 지만원 2009-12-14 18416 37
99 법리논쟁3) 국보위설치운영이 내란(국헌문란)인가? 지만원 2009-12-14 17433 35
98 법리논쟁2) 비상계엄전국확대가 폭동인가? 지만원 2009-12-14 17153 37
97 법리논쟁1) 정승화 연행에 대통령 재가가 필수적인가? 지만원 2009-12-14 17801 52
96 쪽팔리는 강성대국 지만원 2009-12-14 23446 109
95 한명숙 사건에 나타난 공적자금 규명과제 지만원 2009-12-14 24167 96
94 조갑제가 쓰는 왜곡된 역사소설 지만원 2009-12-14 19265 112
93 12.12 한남동의 총소리 지만원 2009-12-14 22784 65
92 한명숙과 정승화는 일란성 쌍둥이 지만원 2009-12-13 25111 109
91 미북간 평화협정의 의미 지만원 2009-12-13 24661 76
90 북인권운동가에 중형'편파 재판의 극치'(언론기사) 흐훗 2009-12-12 20158 65
89 대한민국 부정하는 한명숙 지만원 2009-12-12 23906 207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