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더 없는 여당에, 리더 없는 국가!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리더 없는 여당에, 리더 없는 국가!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1-08-09 15:36 조회14,745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리더 없는 여당에, 리더 없는 국가!


                                망나니 같은 황우여 혼자 판치는 여당



먼저 한나라당의 사정을 살펴보자. 한나라당의 대표는 홍준표, 원내대표는 황우여다. 조직이라면 체계가 있고 서열이 있고, 리더십이 있다. 그런데 한나라당에는 원로급 어른도 없고, 직위 차원과 연령 차원의 서열의식이 없다. 모두 중뿔난 인간들만 설친다.


도대체 황우여라는 인간이 무엇이기에 대통령의 방침도 무시하고 직속상관인 홍준표의 방침도 무시하면서 국가의 창고를 비우기 위해 저리도 나대며 발광을 하는가?


미국 정부가 빚을 많이 져서 신용등급이 일본과 중국 수준으로 추락했다. 금융시스템과 재정의 무질서로 인해 국가부도 직전에 처해 있다. 남유럽 국가들이 재정파탄을 맞고 있다. 정치꾼들이 공짜 포퓰리즘을 쏟아냈고 국민들이 도덕심과 애국심을 상실했기 때문이다.


도둑놈 심보를 가진 정치꾼들과 철없는 국민들이 나라 곳간을 거덜 냈기 때문인 것이다. 일단 공짜에 병든 정신은 다시 애국심을 찾지 못한다. 이런 나라들은 박정희 같은 지도자를 찾아내기 전까지 하향 길을 내려 달리게 될 것이다.


이런 모습들은 일반 상식을 가진 우리 국민들에게 아주 위험하게 보인다. 그런데 판사도 했고, 감사원에서 이회창을 모셨고, 이회창 총재 시절에 전국구 국회의원을 지내면서 지금까지 금배지를 달아 온 황우여라는 인간은 정녕 이런 위험한 사태가 눈에 보이지 않는다는 말인가?


이 인간은 미국이 S&P로부터 신용등급 하락을 선고받아 온 세계가 충격에 싸여 있던 그 다음날인 8월 7일(일요일)에 감히 자신의 취임 100일을 기념한다며 기자간담회까지 열어 또 다른 하나의 새로운 무상복지 항목을 만들어 내놨다. ‘0~4세 무상보육’이란다. 일단 0세부터 세금을 퍼주기 시작하면 1년에 1조원 정도면 된다고 했단다.


원내대표가 무엇이 그리 대단하다고 100일 잔칫상까지 차려먹는가? 뉴스들에서는 온갖 걱정들을 쏟아내고 있는데 황우여, 이 인간에게는 취임 100일만 중요했던가?  맛이 가도 한참 간 인간이 아니던가? 이 인간이 저지른 비정상적인 돌출행동들이 벌써 여러 개다. 그런데 한나라당은 도대체 무얼 하는 당이기에 이런 돌출행동, 국가파괴행동, 야당에 결정적 힘을 실어주는 이적행위를 보고만 있는 것인가? 



한나라당은 홍준표의 주도로 당 차원에서 오세훈 서울시장의 무상급식 조정안 주민투표를 지원한다는 방침을 세웠다. 이런 판에 당의 원내대표라는 인간이 또 하나의 새로운 ‘공짜’를 들고 나와 보기조차 흉한 춤을 추고 있다. 이 인간으로 인해 야당은 벌써 황우여로부터 바통을 이어받아 “무상보육은 되는데 무상급식은 왜 안 되느냐”는 또 다른 공세를 펴고 있다. 이 인간 빨갱이가 아니던가?


황우여라는 이 인간은 2006년 4월 9일, 김일성 생가인 만경대를 예방했고 한나라당에 알 박이 해있으면서 분쟁이 있을 때마다 느닷없이 나타나 민주당에 공격의 틈을 마련해주는 신형 ‘국회 프락치’다. 반값 등록금을 느닷없이 발언해 또 다른 촛불시위를 만들어 냈고, 야당이 굿판을 벌이도록 판을 깔아주었다. 7월 7일 새벽 평창의 쾌거가 온 국민의 가슴을 울려주던 바로 그 순간 이 자는 민주당고 야합하여 평창의 절반을 북한에 떼어주자 했다.  


원내대표라는 직책은 무엇 하는 직책인가? 입법이나 정책을 둘러싼 당내 또는 당정 간 이견을 조정하고 여야 협상을 주도하는 직책이다. 의견을 조정하고 수렴해야 할 인간이 야당을 도와주기 위해 수많은 소란을 피우고 있는 것이다. 이회창은 무얼 하는가? 그를 잘못 키웠으면 불러다가 교육을 시켜야 하는 것이 책임 있는 원로 정치인이 아니겠는가? 대통령은 또 무엇을 하는 사람인가? 이렇듯 고삐 풀린 망아지처럼 함부로 나대며 농부들이 심어 놓은 곡식밭에 나와 발광을 하며 짓밟는 여당 간부의 망나니짓을 보고만 있는 것이 대통령인가?



                                   동굴 속으로 들어간 대통령



제주도에 간 불법자 30명에는 경찰력도 미치지 못한다. 이들이 몇 개월간 해군기지 건설을 방해하고 있는데도 대통령은 입이 없다. 그런데 굳게 닫혀있던 그 입은 이름 없는 일본 국회의원이 울릉도에 온다는 뉴스가 뜨자마자 즉각 열렸다. 제주도에 대해서는 6개월 동안 닫혔던 입이 울릉도에 대해서는 몇 시간 안에 열렸다. “입국시키지 말라”


대통령의 이 말이 국가에 해독이 됐다. 독도를 분쟁지역화 하려는 일본의 목적에 대통령이 한 부주 크게 한 것이다. 입을 열어야 할 때는 닫고, 닫아야 할 때 연 것이다.


한진중공업을 향한 불법행위자들에 대해서도 그는 200일 이상 입을 닫았다. 검찰과 여당이 법을 유린하면서 기싸움을 하고 있는데도 대통령 입은 굳게 닫혀있다.


대통령의 입은 언제 열리고 언제 닫히는가? 대통령이 무서워하는 사람이 관련된 사건들에는 입이 닫히고, 무서울 일이 없는 사건들에 대해서는 전광석화의 속도로 즉각 열린다.


이번 일본 의원들에 대해서도 입이 열렸고, 원자로 수출 때에는 입만 연 것이 아니라 갈 필요도 없는 UAE에까지 날아가 공치사용 쇼를 했다. 구수한 아주머니들이 많이 있는 재래시장에 가서는 아주머니한테 목도리를 감아주고 왕만두를 먹으며 희희낙락 사진을 찍었다. 이렇게 순발력 있고, 행동이 민첩한 대통령이 북한과 좌익과 검찰만 보면 입을 닫다 못해 굴속으로 들어간다.     


박왕자 여인이 살해됐을 때도, 북한이 금강산에 설치된 우리 재산을 무단 몰수했을 때도, 임진강 물 폭탄을 날렸을 때도, 불법노조들이 쌍용에서 진을 치고 사제 폭탄을 만들어 쏘았을 때도 그의 입은 굳게 닫혔다.


그런데도 순진한 국민들은 부산저축은행의 만행에 대해 또 대통령 입만 쳐다보고 있다. 그런데도 대통령의 입은 굳게 닫혀 있다. 시간이 약이라는 배짱이다. 그러나 국민은 부산저축은행만큼은 그냥 넘어가지 않을 것이다.


부산저축은행에는 좌익도 북한도 없는데 왜 입을 닫을까? 국민은 다 안다. 100사람에게 물으면 100사람 다 안다. 그래서 이 일에 대해서만큼은 시간이 금이 아니라 독약이다. 입을 닫고 있는 시간이 길면 길수록 이명박에 대한 의혹은 눈덩이 커지 듯 커나갈 것이다. 그 때에는 이명박이 감당할 수 없는 산사태가 될 것이다.  



2011.8.9. 지만원
http://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3,757건 383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2297 500만야전군 바이블 표지 지만원 2011-08-27 19907 111
2296 10.26선거 통해 한나라, 박근혜 동시추락! 지만원 2011-08-27 20221 224
2295 이번'주민투표' :북괴의 '흑백' 공개투표와 같은것이였다.(김피터… 김피터 2011-08-27 10483 133
2294 8월 30일에 뜬다는 신 보수정당에 대한 유감! 지만원 2011-08-26 19605 289
2293 제주도 경찰에 군항건설 저지자들 제압을 맡기다니! 지만원 2011-08-26 16135 198
2292 민노당과 민노총을 해산 하지 않는 것은 정부의 직무유기 지만원 2011-08-26 14824 168
2291 앞으로 선심 쓰고 뒤로 사람 죽이는 선동꾼들이 우리의 적 지만원 2011-08-26 19419 156
2290 오세훈 드라마의 교훈 지만원 2011-08-26 17207 264
2289 전라도인을 싫어하는 가장 큰 이유 댓글(3) 팔광 2011-08-26 19866 342
2288 이번 투표는 불법투표, 낙인찍기투표, 헌재심판 대상이다! 지만원 2011-08-25 19279 323
2287 박근혜는 이러고도 대통꿈을 꾸나?(白雲) 白雲 2011-08-25 17143 358
2286 오세훈은 의연하라, 참으로 좋은 일했다. 지만원 2011-08-24 22741 505
2285 박근혜는 절대로 대통령 못 된다! 지만원 2011-08-24 22838 447
2284 박근혜는 소통이 불완전하고 부축돼야 걷는 할머니 지만원 2011-08-24 19957 387
2283 글을 읽으시는 모든 분들, 열심히 전화를 돌려주십시오 지만원 2011-08-24 21128 225
2282 5.18 재판 8월25일 오후3시 관리자 2011-08-24 18517 140
2281 2012년 대선... 박근혜 너나 잘 하세요^^ 댓글(4) 초록 2011-08-24 17454 187
2280 "투표 안 하면 집니다!" 유시민의 아침 호소 지만원 2011-08-24 20771 92
2279 정규재 논설위원의 무상복지(무상급식) 토론에 대한 정리 입니다. 댓글(2) 강유 2011-08-24 13076 141
2278 박근혜 너는 종북좌익에 물들어 또라이가 되었냐? 댓글(2) 민사회 2011-08-23 16232 240
2277 투표 전야 댓글(1) 비바람 2011-08-23 13505 124
2276 마지막 순간입니다. 이 동영상을 많이 많이 전파해주십시오 지만원 2011-08-23 22470 139
2275 통영의 애국운동에 동참하는 방법 지만원 2011-08-23 13302 149
2274 쓰나미 급 빚 폭탄 터질 때 됐다! 지만원 2011-08-23 20227 189
2273 박근혜는 언제 오는가(비바람) 댓글(2) 비바람 2011-08-22 13953 167
2272 무상급식 토론의 종결자 - 대단한 동영상 강유 2011-08-22 17777 224
2271 6·25전사자 1명 위해 弔旗건 美웨스트버지니아州(문화사설) 지만원 2011-08-22 18788 156
2270 수도 한복판서 北인권 고발영화 상영 저지한 민노총(문화사설) 지만원 2011-08-22 16382 252
2269 D-2, 이젠 서울시민이 결단할 시간이 왔다(문화사설) 지만원 2011-08-22 17151 163
2268 선관위를 즉시 물갈이 하라! 지만원 2011-08-22 17849 258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