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3-04-02 16:59 조회314,842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첨부파일

본문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안기부자료)
 


상단 2개의 파일을 클릭하십시오.   

 

 

2005년 1월호 월간조선이 특별 부록을 냈다. “단독입수 공개, 5.18사건수사기록”. 그  234쪽-241쪽에는 틀린정보가 게재돼 있다. “사인은 M16 96명, 카빈26명, 자상 4명, 타박사 18명, 차량사 12명”으로 되어 있는 것이다.  

 

이 자료를 가지고 일부 5.18인종들이 필자의 책 내용을 반박한다. 1985년 안기부가 작성한 “5.18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의 96-103에는 1980년 당시의 부검 결과가 정리돼 있다. 필자는 이를 여러 번 세어가면서 총상 사망자 116명 중 69%에 해당하는 80명이 M16 이외의 총으로 사살됐다는 통계를 만들었고, 이는 1982년 육군본부가 작성한 “계엄사” 의 통계 72%와도 거의 일치한다.  

 

위 안기부 통계는 5월의 더운 일기에 시체는 썩어가고 있고, 전라도의 유지들과 의사들, 군의관들이 총 동원되어 썩어가는 시체를 붙잡고 공동으로 조사한 결론이다. M16의 충상은 타 총상에 비해 독특하다. 들어간 자리는 볼펜 끝과 같이 작고 뚫고 나간 자리는 컵의 크기로 넓다. 따라서 안기부 자료의 기타총상은 M16이 아니라 무기고 총상이다.  

 

2005년 월간조선이 입수한 자료는 1995년 검찰이 수사를 할 때 새로 작성된 것이다. 15년이 지나 뼈만 남은 묘를 절개하여 조사한 것도 아니다. 단지 유족들이 “M16에 죽었다고 말해야 유리한 보상을 받을 수 있다”는 소문에 따라 15년이 지난 후에 진술을 했다. ‘그 말을 그대로 적어 놓고 작성한 통계’가 바로 월간조선이 밝힌 통계인 것이다. 

 

이 자료가 5.18족들의 막무가내 억지에 철퇴를 가하는데 많은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 안기부 자료에 나타난 무기고는 38개인데 북한책들을 보니 6개가 더 있었다. 그래서 필자가 44개로 집계한 것이다. 전라남도 17개 시군에 숨어 있던 44개 무기고가 5월 21일, 12시부터 16시 사이에 털렸다. 12시와 16시는 북한 책에도 나타나 있다.

필자는 안기부 자료와 검찰보고서에 나타나 있는 자료만 공식 자료로 활용했다. 적당히 썼다는 비난을 피하기 위해서였다.  

 

2013.4.2.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3,066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북한에 배신당한 아웅산 테러범 제 630, 631광수 지만원 2019-02-14 24874 789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58474 1515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14843 1419
공지 도서구입 - 종합안내 지만원 2010-08-15 463467 1977
13062 송선태, 이동욱, 차복환, 이영훈에 대한 고소/고발 내용 새글 지만원 2022-05-24 115 38
13061 공수부대 지휘관들의 체험기 새글 지만원 2022-05-24 135 29
13060 차복환과 제1광수 안면골상불일치의 결정적 증거 2개 새글 노숙자담요 2022-05-23 282 62
13059 자유민주주의라면서 백주 대낮에! 새글 지만원 2022-05-24 177 51
13058 회원님들께 드리는 6월의 인사말씀 새글 지만원 2022-05-24 255 54
13057 소련의 고르바초프도 35년전에 ‘금기’ ‘성역’ 없앴는데! 새글 지만원 2022-05-23 571 120
13056 반공 발언 할 때마다 거품 무는 하태경은 주사파 도사견 지만원 2022-05-23 801 191
13055 물량공세에 동참해 주십시오 지만원 2022-05-22 1032 190
13054 ‘국민통합’을 위한 윤석열의 숙제 지만원 2022-05-22 1051 191
13053 차복환의 안면골상이 광주의 제1광수와 일치하지 않는 이유(노숙자담… 지만원 2022-05-22 969 113
13052 광주, 평양 제1광수 안면이 일치하는 이유(노숙자담요) 지만원 2022-05-22 823 95
13051 대법원에 따로 추가하여 질문할 사항 지만원 2022-05-21 856 122
13050 5.18역사왜곡처벌법 헌법소원 접수했습니다. 우파TV 2022-05-21 973 151
13049 제9회 5.18 군경전사자 추모식(봉주르방송국) candide 2022-05-21 690 85
13048 5.18이 민주화운동이란 것은 정치흥정의 산물, 대법원 판결 아니… 지만원 2022-05-21 812 103
13047 역사평가 신중해야 하는 이유 지만원 2022-05-21 816 112
13046 [진보]는 김일성이 만든 대남공작 용어 지만원 2022-05-21 665 104
13045 보수 표로 당선돼 놓고 보수 짓밟는 윤석열 지만원 2022-05-20 1367 230
13044 함평경찰 4명 깔아죽인 배용주가 5.18유공자 지만원 2022-05-20 1113 179
13043 최룡해(36광수를 광주인이라고 주장하는 양기남과 진중권) 지만원 2022-05-20 1114 144
13042 2022.5.18. 윤석열 대국민메시지:국민은 광주-호남을 중심으… 지만원 2022-05-19 1645 230
13041 송선태의 5.18조사위원회 2년의 헛농사-내가 웃을 차례 지만원 2022-05-18 2168 294
13040 비상시국입니다. 내일 14시, 동작동 현충원을 메워주십시오 지만원 2022-05-17 2916 301
13039 1)제1광수는 기관총 사수이며 전투현장 지휘관이다 노숙자담요 2022-05-17 1955 191
13038 2)차복환 안면불일치 분석 노숙자담요 2022-05-17 1456 128
13037 3)광주, 평양 제1광수 안면일치 분석 노숙자담요 2022-05-17 1503 141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