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한이 절대로 북한을 앝잡아 봐서는 안되는 이유.!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남한이 절대로 북한을 앝잡아 봐서는 안되는 이유.!

페이지 정보

작성자 노숙자담요 작성일15-06-12 15:25 조회1,836회 댓글4건

본문


적을 알고 나를 알면 백전백승이다. 그런데 적을 모르고 나도 모르면 모르면 백전백패다.

이번 광수사태로 남한이 북한에 진 두가지 전략적 대실책이 드러났다!

광수들의 신원이 확인되면서 적 지휘부의 군사심리전략 수행이 남한의 그와 같은 종류의 
것보다  훨씬 더 주도면밀하고 손자병법적인 상등전략을 수행해왔다는 사실이 드러났다.

통치자의 통치기반유지 심리전략의 활용테크닉과 적의 지도부의 솔선수범의 자세가 
북한군장병들에게 모범이 되어 북한의 독재정권 70년을 공고히 유지시키고 있다.

그것이 바로 남한이 절대로 북한을 앝잡아 봐서는 안되는 이유이기도 하다.
군사력이나 장비보급면에서는 남한이 훨씬 우수하다. 더우기 세계최강 미군의 군사장비지원을 
받고 있기 때문에 군사력이나 장비면에서는 북한이 남한을  이길 수 없다.

그러나 남한의 역대정권과 군 지휘부가 크게 각성하고 바로잡아야할 사항은 바로 국가에 
목숨바쳐 공을 세운 국가적 영웅들에게 주어지는 보답이 전혀 없거나 아주 미미함으로써 
목숨바쳐 지키려한 나라에 대한 충성심이 사라져  일단 유사시 아무도 국가를 지키기
위해 용감하게 싸우지 않게 만든 전략적 대실책인 것이다.  
 
그런데 더욱 웃기는 일은 보상이 없는 것은 고사하고 교통사고나 여적반역사건의 당사자
들에게 막대한 국가의 재정을 무한정 지급하고 있는 도저히 있을 수 없는 불합리한 일들이 
너무도 공공연하게 자행되고 있으며 그와 같은 후진적이고 무지막지한 일들이 너무도 
당연하게 벌어지고 있다는 것이 작금의 대한민국의 암울한 현실인 것이다.

그런데 더욱 한탄할 일은 대통령이라는 작자들이 아무도 그것을 바로잡으려 하지 않는다는 
사실이다. 그러니 국가지도자인 대통령이라는 자리는 아무나 할 수 있는 자리가 아니며,
장사머리와 공주병머리로는 도저히 그자리를 감당해 낼 수 있을 만한 자리가 아닌 것이다. 
전략적 사고와 과단성 용기 그리고 정의감과 애국심이 없다면 누구도 그자리에 앉으려 
해서는 아니되는 것이다.

위와 같은 구체적 실례로 최근역대 한국대통령들의 무능과 비겁함이 지금 한국을 세계 
최하의 정신후진국으로 만들고 있는 중이다.

1) 북한은 정권지도층의 자제를 솔선해서 남파특수군으로 참전시켜 실전경험을 쌓게 하고 
   총탄에 맞아 죽을 지도 모르는 위험한 특수작전에 참가하게 함으로써 지도층이 
   솔선수범하는 자세를 보였다.

2)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에 충성한 영웅들을 대장으로 승진시켜 '공화국'을 목숨바쳐 
   지키려한 충성심과 용맹함에 대한 보상이 충분하게 주어져 정권과 공화국에 충성을 
   다하지 않을 수 없게 만들었다.

1. 남한은 군장성들의 자제들이 HID북파특수군으로 북파되어 참전한 사실이 있는가?
2, 역대 대통령들과 정부는 국가에 충성한 용사들에 대해 충분한 보상을 해주었는가? 

1) 남한의 대통령과 정부가 한 일은 국가적 영웅들인 HID 북파특수군장병들을 폭도로 
    취급하며 무시하지 않았는가?
2) 목숨바쳐 참전한 전쟁에서 살아남은 장병들에게는 고작 단돈 5천원이 주어지지 않았는가? 

광주에 온 북한특수군의 신원이 밝혀짐으로써 남한은 국가로서 대단히 부끄럽게 되었고
북한은 심리전쟁에서 남한을 이기게 되었다!

이와 같이 국가수호의 가장 기본적인 대명제가 비뚤어져있는 것을 바로 잡지 않거나
바로잡지 않으려거든 그 누구든지 대통령의 자리에 나서지 말아야 할 것이며 
대통령의 자리에 있다면 신속히 그자리를 내려와야할 것이다!

대통령과 정부, 군 장성들의 대오각성을 바란다!
적을 알아야 적을 이길 수 있다!

<우리 애국국민들은, 대통령과 정부가 HID북파특수군장병들을 폭도로 취급하고 무시할때, 
 피끓는 젊은 날의 한목숨 초개와 같이 던져 국가가 준 임무를 마지막까지 다하려한  
 호국의 영웅들인 HID북파특수군 용사들을 '국가적영웅'이라 칭하고 무한한 존경과 감사의
 마음을 절대로 버리지 않는다.!>







댓글목록

기재님의 댓글

기재 작성일

노숙자담요 님, 백만 번 천만 번 지당하신 말씀입니다!
<논공행상>이 제대로 지켜지지 않는 국가는 결국 망하게 되어 있습니다.

동백나무님의 댓글

동백나무 작성일

정말옳은 말씀이십니다.6.25에 참전해서 나라를지킨 영웅들에게 고작18만원이라니 이게현실입니다.태극무공훈장을 받으신 분이 상도없는 단칸방에서 신문지한장 깔아놓고 쪼그리고 앉아서 식사하시는 사진을 봤습니다.5.18은 좌익정부라서 그런큰보상이 있었지만 국가를 목숨걸고 지켜낸 6.25선배님들은 우익정부가 지켜줘야하는데 한심할뿐입니다.

조의선인님의 댓글

조의선인 작성일

간첩 두목이 대통령을 했으니 그렇게 되었음

rndpffldi님의 댓글

rndpffldi 작성일

백퍼 (100%) 완전 공감입니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3,360건 993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600 황병서 최룡해 김양건, 광수 유골 실어갔을 것 댓글(7) 빨갱이소탕 2015-06-30 2182 63
3599 500만야전군 의장님의 가르침을 간절히 바랍니다. 댓글(3) watikan 2015-06-30 2031 67
3598 5.18을 해결하자 댓글(4) 최성령 2015-06-30 2022 93
3597 김정은 박멸보다 1만배 시급히 해야할 일! 댓글(5) 현우 2015-06-30 2465 120
3596 북괴 정찰총국 소속 공작원 국내에 1개여단 병력 침투 … 조의선인 2015-06-29 2309 108
3595 500만 야전군 의장님 전단지 좀 보내 주십시요 댓글(6) 은방울꽃 2015-06-29 1990 52
3594 국정원 양심선언, 사법부가 왜 저렇게 무리한 판결을 했… 댓글(7) 이재진 2015-06-29 2084 42
3593 최윤희 합참 광주 u대회장 방문 "적 도발 철저히 대비… I♥태극기 2015-06-29 1569 41
3592 북한에서 극비리에 유포중이라는 영상 외 댓글(2) 현우 2015-06-29 2471 31
3591 배신 배신하는데 누가진정배신자인가 댓글(1) 없다칸 2015-06-29 1960 80
3590 오메 황장엽도 오씨팔때 광주에 있었더란 말이지라 파랑새 2015-06-29 2032 77
3589 연평해전~유감! 댓글(4) 토함산 2015-06-29 2294 61
3588 광주.518 댓글(1) 척결asdf 2015-06-29 1755 38
3587 내가 본 영화 연평해전 댓글(2) Evergreen 2015-06-29 1939 67
3586 [교훈] 옛날에 이랬다는군.... 댓글(2) 펑그르 2015-06-29 1866 49
3585 전라도 어린이들은 오늘도 반역의 역사를 먹고 사는가!! 댓글(4) 느보산 2015-06-29 1991 79
3584 1인시위는 계속된다(통영종합시외버스터미널 앞) 댓글(5) 은방울꽃 2015-06-29 2022 90
3583 광화문에 세워야할 건국 아버지 에세이맨 2015-06-29 1903 42
3582 결론이다. 자수냐! 항적이냐? 도사 2015-06-29 2083 100
3581 종북좌빠는 代를 이어 간다~ 댓글(4) 토함산 2015-06-29 1970 76
3580 5.18 치하 36 년 댓글(1) 路上 2015-06-29 2133 109
3579 대한민국 애국보수 여러분, 힘을 보태주십시오! 비바람 2015-06-29 2080 107
3578 경찰청내 빨갱이 경찰부터 척결해야! 전투본 2015-06-29 2469 111
3577 72 광수--김덕홍 발견에 즈음하여 댓글(4) 路上 2015-06-29 3413 146
3576 국민구호 제정을 요청합니다/김대중 개새끼 댓글(6) 최성령 2015-06-28 2244 88
3575 [역사전쟁] 만고역적 김대중의 국정원장들 댓글(2) 기재 2015-06-28 2533 90
3574 도대체 댓글(9) 우리나라 2015-06-28 2037 71
3573 망명객 김덕홍 5.18 북한특수군으로 광주에 오다!(제… 댓글(23) 노숙자담요 2015-06-28 2733 92
3572 아시아 문화전당 = 전라국 광주에 북괴 선전 선동지부. 댓글(1) 海眼 2015-06-28 2260 97
3571 정말~열통이 솟구친다! 댓글(3) 토함산 2015-06-28 1988 77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