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의 빨갱이 신부들이 내놓은 15구의 으깨진 얼굴, 북한특수군 소행일 확률 매우 높아, 공수부대 소행이라는 증거 전무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광주의 빨갱이 신부들이 내놓은 15구의 으깨진 얼굴, 북한특수군 소행일 확률 매우 높아, 공수부대 소행이라는 증거 전무

페이지 정보

작성자 각성 작성일15-09-01 01:14 조회8,612회 댓글1건

본문

광주의 빨갱이 신부들이 내놓은 15구의 으깨진 얼굴, 북한특수군 소행일 확률 매우 높아, 공수부대 소행이라는 증거 전무

 

                   <남민전 평양본부 발행>

 

    광주 신부들이 1987년 제작한 사진집 "오월 그날이 다시 오면" 1990년 북한이 남한에 인쇄해 내려 보낸 "! 광주여!"에는 15구의 으깨진 얼굴 사진들이 똑같이 들어 있고, 그 중에는 톱으로 자른 얼굴이 있다. 그런데 얼굴을 톱으로 자른다는 모략 개념은 북한 신천 박물관에 미군을 만행집단으로 모략하기 위해 창작해 놓은 그림에 잘 나타나 있다. 광주신부들이 사진집에 실은 '톱으로 자른 얼굴'은 북한이 저질렀고 북한이 그 사진을 찍었을 확률이 매우 높다. 공수부대는 톱을 가지고 다니지 않았다. 그렇다면 광주 신부들이 제작한 사진집에 게재된 젊은 얼굴들은 북한특수군의 작품일까, 공수부대원들의 작품일까 

광주에 온 황장엽은 남한의 한 청년을 연행해다가 죽였다. 이 사실은 사진으로 명백하게 증명돼 있다. 우리는 광주에서 북한특수군이 남한의 한 청년을 살해한 사실을 확인한 것이다. 반면 우리는 공수부대가 젊은이들을 함부로 죽인 사실을 단 한 건도 입수하지 못했다. 그렇다면 신부들이 사진집에서 게재한 청년들의 비참한 얼굴들은 북한특수군의 작품일까 공수부대의 작품일까? 공수부대의 작품이라는 증거는 그 어디에도 없다. 그러나 북한특수군의 소행이라는 정황증거는 여러 개 있다.

 

    도청 앞 발포는 모략의 극치다. 521, 광주일원에서 발생한 민간 사망자는 61명이다. 이 중에서 28명은 도청과는 거리가 먼 다른 곳들에서 사망했고, 33명만이 도청 앞에서 사망했다. 그런데 도청 앞 사망자 33명 중 20명은 칼에 찔리고 몽둥이에 맞아 사망한 사람들이다. 그런데 당시 도청 앞 상황은 계엄군과 시민이 수십 미터의 거리를 두고 대치해 있었던 상황이었기 때문에 공수대에 맞아 죽고 찔려죽는 일이 발생할 수 없었다. 그러면 이들 20명은 누가 죽였는가? 여기에 더해 13명이 총상에 의해 사망한 것으로 기록돼 있다. 총상 13명 중 9명이 카빈총에 의해 사망했고, 4명은 총기불상으로 기록돼 있다. 한마디로 521일에 칼에 찔리고 몽둥이로 맞고 총에 의해 사망한 61명 모두가 계엄군과는 무관한 사망이었던 것이다.

 

    광주에서의 총상 사망자 70% 이상은 북한특수군에 의해 사망, 맞아 죽고 찔려 죽은 사람들도 대부분 북한특수군에 의해 희생되었다. (안기부 및 계엄군 자료)

 

 

 

 

광주 신부들의 계엄군을 모략하기 위해 내놓은 사진 

 

 

 

아래는 황장엽이 이끄는 북한특수부대가 광주에서 남한 청년을 체포해다가 남조선 스파이로 몰아 살해한 증거다

 

 

http://www.systemclub.co.kr/board/bbs/board.php?bo_table=board01&wr_id=11205

댓글목록

각성님의 댓글

각성 작성일

도청 안으로 잡아가는 시민 2사람을 저 사진 주인공들이 내놓아야 합니다. 추리닝 어떤 북괴군이 입고 있던것 같은데요. 저 검문하던 청년도 죽이고 입었는지 모르겠네요.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6,025건 2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5995 [역사전쟁] 수도방위사령관 김용현 중장(육사 38기) 댓글(2) 기재 2015-06-08 10268 53
35994 [부산 문현동 금도굴사건 폭로] 댓글(5) 정영 2018-06-04 10206 100
35993 교활한 이중인격자 조갑제. 댓글(7) 海眼 2016-01-15 9896 147
35992 홍준표 조원진 개새끼도 할수 있어야 한다 댓글(1) 카느 2018-02-05 9859 23
35991 친일보다 친중이 매국노다 조원진은 친중 북폭반대자다 댓글(8) 종북개돼지척결 2018-02-19 9585 143
35990 돈 세탁 실페한 문제인(펌) 염라대왕 2016-11-22 9203 75
35989 일베야 아프지마의 의미 댓글(1) 비탈로즈 2015-12-08 9142 85
35988 [채증] 공화국영웅 표무원 댓글(5) 김제갈윤 2015-10-24 8924 79
35987 추배도에 예언된 역적 김일성 유람가세 2014-12-18 8902 28
35986 땅굴 한성주 장군 무혐의 처리 댓글(1) 鄕川 2015-01-06 8795 89
35985 성웅 이순신의 리더쉽 - 유비무환, 멸사봉공, 생즉사 … 사방팔방 2015-10-19 8722 40
35984 518 광수 사진합성 댓글(7) JO박사 2015-05-08 8696 63
35983 5.18 광주사태 북한군 개입입증(배포용 샘플) 댓글(5) 일조풍월 2015-07-18 8655 58
35982 벌거 벗은 임금님 댓글(2) 일조풍월 2014-12-01 8643 30
열람중 광주의 빨갱이 신부들이 내놓은 15구의 으깨진 얼굴, … 댓글(1) 각성 2015-09-01 8613 35
35980 북한은 왜 칠골강씨 강명도 탈북광수 교수는 비난하지 않… 댓글(3) 저승호랭이 2015-11-10 8589 73
35979 박근혜여 계급은 전통이다. 댓글(5) 비탈로즈 2014-12-28 8556 31
35978 문재앙 정부 1년은 참으로 지옥 같은 1년이었다 야기분조타 2018-05-10 8504 33
35977 교수형 당하는 김재규 - 탈북광수들은 자수하면 살길이 … 댓글(4) 500만야전군필승 2015-11-02 8416 81
35976 박남선의 옆모습 댓글(3) 달님 2015-10-27 8384 71
35975 <속보>오산 공군기지 국제학교서 '총성' 기지 폐쇄..… 댓글(2) 현우 2014-12-01 8324 21
35974 심복례는 남편 김인태를 납치 살해한 박남선을 고소 하였… 댓글(6) 파랑새 2015-12-22 8213 133
35973 대한민국 명품 걸레들 댓글(3) 만세반석 2015-01-12 8188 48
35972 세월호 유가족 팔자 고쳤네! 댓글(2) 만세반석 2015-04-01 8025 56
35971 계엄군과 시민군이 함께 공동작업? 댓글(4) veritas 2015-12-11 7966 83
35970 이수지 닮은 김정숙 VS 아이린 닮은 박근혜 댓글(2) 야기분조타 2018-03-03 7961 25
35969 일본 역사소설 대망 (大望)을 읽어야하는 이유 댓글(2) 제갈공명 2015-10-12 7854 54
35968 광주 임산부 최미애씨, 무장시민군 총에 죽었다! 댓글(2) 海眼 2016-08-12 7744 88
35967 노무현 타살설에 대해 댓글(6) 야기분조타 2018-07-15 7716 19
35966 12월전쟁, 남한인구 절반이 죽는다고 마지막 예언(?… 댓글(4) 만세반석 2014-12-01 7686 16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