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웅 이순신의 리더쉽 - 유비무환, 멸사봉공, 생즉사 사즉생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성웅 이순신의 리더쉽 - 유비무환, 멸사봉공, 생즉사 사즉생

페이지 정보

작성자 사방팔방 작성일15-10-19 16:16 조회8,029회 댓글0건

본문




이순신은 한국사에서 가장 위대한 인물의 한 표상이다.

그런 추앙은 그를 수식하는 ‘성웅’이라는 칭호에 집약되어 있다.

‘성스럽다’는 표현은 그 자체로 범접할 수 없는 경지를 나타내지만,

천부적 재능과 순탄한 운명에 힘입어 그런 수준에 도달한 것이 아니라

수많은 역경과 난관을 치열한 고뇌와 노력으로 돌파했다는 함의를 담고 있다.

그런 측면은 ‘악성’으로 불리는 베토벤이나 ‘시선’ 이백()과 대비되어 ‘시성’으로 지칭되는

두보()의 삶과 작품을 생각하면 수긍될 것이다.


인간의 행동 중에서 가장 거칠고 파괴적인 것은 폭력이다.

그리고 가장 거대한 형태의 폭력은 전쟁이다.

이순신은 그런 전쟁을 가장 앞장서 수행해야 하는 직무를 가진 무장이었다.

그러므로 그가 돌파해야 할 역경이 다른 분야의 사람들보다

훨씬 가혹했으리라는 예상은 자연스럽다.

실제로 그는 잔인하고 폭력적인 거대한 운명을 극복하고 위업을 성취한

인간의 어떤 전범을 보여주었다고 평가할만하다.


충무공(성웅) 이순신의 리더쉽에 대하여 잠시 새겨보고자 한다.

     (((((  유비무환, 멸사봉공, 생즉사 사즉생  )))))

앞에 열거한 한자성어는 이순신장군께서 생활화하며 실천하셨던 대표적인 성어이다.



1. 유비무환(有備無患) 정신

이순신 장군을 가장 닮고 싶어했던 박정희 대통령은,

특히 같은 군인으로서 유비무환 정신을 본받고 싶어하며 

이순신 장군의 동상을 많이 세웠다 한다.

특히 이순신 장군과 나폴레옹을 가장 존경하였다.

이순신장군은 그의 뇌리에 남았고 나폴레옹은 그의 심장에 들어갔다.

http://okju0617.blog.me/220453038926

거북선과 삼도수군으로 상징되는 유비무환의 정신은 훗날 모든 사람들의 귀감이 되고 있다.



http://blog.hani.co.kr/civ3/110098




http://www.ilyoseoul.co.kr/news/articleView.html?idxno=120116

http://cafe.naver.com/enneagram119/562

http://cafe.naver.com/p6toronto/860

http://cafe.naver.com/rainbowlleadship119/200



2. 멸사봉공(滅私奉公) 정신

http://blog.naver.com/seojeung7?Redirect=Log&logNo=220460978201



3. 생즉사 사즉생(生則死 死則生) 정신

오늘날 지만원박사님의 결연한 의지를 한자성어로 표현하자면 바로 이것이 아닐까 싶다.

http://blog.naver.com/yepu?Redirect=Log&logNo=220501969985



이순신체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5,093건 2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5063 [역사전쟁] 수도방위사령관 김용현 중장(육사 38기) 댓글(2) 기재 2015-06-08 9913 53
35062 [부산 문현동 금도굴사건 폭로] 댓글(5) 정영 2018-06-04 9525 97
35061 홍준표 조원진 개새끼도 할수 있어야 한다 댓글(1) 카느 2018-02-05 9313 23
35060 돈 세탁 실페한 문제인(펌) 염라대왕 2016-11-22 8955 75
35059 일베야 아프지마의 의미 댓글(1) 비탈로즈 2015-12-08 8902 85
35058 518 광수 사진합성 댓글(7) JO박사 2015-05-08 8530 63
35057 친일보다 친중이 매국노다 조원진은 친중 북폭반대자다 댓글(8) 종북개돼지척결 2018-02-19 8498 142
35056 추배도에 예언된 역적 김일성 유람가세 2014-12-18 8425 28
35055 벌거 벗은 임금님 댓글(2) 일조풍월 2014-12-01 8332 30
35054 [채증] 공화국영웅 표무원 댓글(5) 김제갈윤 2015-10-24 8331 79
35053 북한은 왜 칠골강씨 강명도 탈북광수 교수는 비난하지 않… 댓글(3) 저승호랭이 2015-11-10 8282 73
35052 땅굴 한성주 장군 무혐의 처리 댓글(1) 鄕川 2015-01-06 8278 89
35051 박남선의 옆모습 댓글(3) 달님 2015-10-27 8192 71
35050 <속보>오산 공군기지 국제학교서 '총성' 기지 폐쇄..… 댓글(2) 현우 2014-12-01 8056 21
열람중 성웅 이순신의 리더쉽 - 유비무환, 멸사봉공, 생즉사 … 사방팔방 2015-10-19 8030 40
35048 박근혜여 계급은 전통이다. 댓글(5) 비탈로즈 2014-12-28 7994 31
35047 교수형 당하는 김재규 - 탈북광수들은 자수하면 살길이 … 댓글(4) 500만야전군필승 2015-11-02 7951 81
35046 교활한 이중인격자 조갑제. 댓글(7) 海眼 2016-01-15 7933 147
35045 세월호 유가족 팔자 고쳤네! 댓글(2) 만세반석 2015-04-01 7882 56
35044 광주의 빨갱이 신부들이 내놓은 15구의 으깨진 얼굴, … 댓글(1) 각성 2015-09-01 7834 35
35043 5.18 광주사태 북한군 개입입증(배포용 샘플) 댓글(5) 일조풍월 2015-07-18 7817 58
35042 심복례는 남편 김인태를 납치 살해한 박남선을 고소 하였… 댓글(6) 파랑새 2015-12-22 7782 133
35041 대한민국 명품 걸레들 댓글(3) 만세반석 2015-01-12 7676 48
35040 일본 역사소설 대망 (大望)을 읽어야하는 이유 댓글(2) 제갈공명 2015-10-12 7508 54
35039 12월전쟁, 남한인구 절반이 죽는다고 마지막 예언(?… 댓글(4) 만세반석 2014-12-01 7453 16
35038 대한민국 호를 침몰시키려는 좌파 연합군 댓글(1) 청원 2014-12-01 7444 44
35037 계엄군과 시민군이 함께 공동작업? 댓글(4) veritas 2015-12-11 7394 83
35036 devil history..라 댓글(3) 일지 2014-12-01 7368 17
35035 문재앙 정부 1년은 참으로 지옥 같은 1년이었다 야기분조타 2018-05-10 7324 32
35034 현대판 십상시의 난 댓글(1) 경기병 2014-12-01 7259 42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