왜 노숙자담요를 씹는가?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왜 노숙자담요를 씹는가?

페이지 정보

작성자 중년신사 작성일15-12-22 10:53 조회3,297회 댓글7건

본문

지만원박사님을  인정하지않겠다는 발상이 아니라면 감히
그런말이 나올수가없다

그리고 노숙자담요가 간첩이라면 그런 그가 왜 518 참여북괴군을
이사진 저사진을 지적하면서 일일이 가르쳐주는가?

남파시킨 북괴에 하나도 도움이 안되는 일인데.

말도안되는 유언비어를가지고 떠드는 인간들이 불쌍할뿐이다
노숙자담요를 씹는 저런 인간들때문에
임진왜란이 일어난것 아닌가?

노숙자담요를 씹는 저런인간들 때문에
병자호란과 한일합방이 생긴것이다

개보다못한 종자놈들은
더이상 상대를 말아야 할것이다

내가 보기에는  북괴는 노숙자담요만 보면 죽일려고 덤빌것이다
노숙자담요때문에   518광주사태가  북한괴뢰의 꼼수라는것이 온세상에
들통난것이므로.

댓글목록

용바우님의 댓글

용바우 작성일

노숙자담요님의 노고가 없었다면, 5.18을 북괴가 스스로 자기들이 일으킨
성공한 인민혁명이라고 시인하지 않았을것이다.
명명백백한 5.18 광수들이 온천하에 밝혀지니까,                                                                             

그래 어쩔래 식으로 시인한것 아닌가 ?

anoldowl님의 댓글

anoldowl 작성일

필명 노숙자담요!! 한마디로 대단히 유능하신 분이다. 그의 영상분석 업적은 대단한 수준의 컴실력과
근면과 정신집중력 애국심의 합작품이며 따라서 대한민국을 회생시키는 중요한 쾌거다.
그보다 하못한 졸부들이 그들이 역량을 다해 씹는다해서  결코 전혀 씹힐턱이 없는 분이다. 단 지 씹는 사람들의
자기노출 자기폭로가 고작일꺼다. 잘하는 사람 씹는다해서 씹히는 자보다 씹는자가 더 유능해 지지 않는다.
대학시절에 들은 함석헌 선생 님 어느강좌에서 "장보고 이후의 한국역사는 인물훼손이 역사였다.
이역사는 지금도 계속되고 있다...."가 그분 가신지 반세기는  되는가본데 지금도 생생하다.
노숙자 담요님 개짓는다고 일일히 돌아볼 필요는 없습니다.  신념대로 애국의길 그냥 가세요 성원합니다.

섬마을님의 댓글

섬마을 작성일

감히 주제넘은 한말씀 드립니다. 우리는 이상한 유언비어?에 너무 민감하고 있는것 같습니다.
'노숙자담요 애국자님에 대한' 시실이던, 사실이 아니던 간의 소문에 대한 반응입니다.

사실이라면, 후에라도 있을 수 있는 '박사님의 안위에 대한 걱정'으로 드리는 말씀일테고,
사실이 아니라면, 대꾸할 필요도 없이 '어떤 목적을 달성하고자 퍼트리는 헛소문' 일 뿐입니다.

우리가 우려하는 것은,
'노숙자담요 애국자님이 북한에서 파견된 요원으로 지만원박사님의 신임을 얻어,
적당한 시기에 박사님을 함정에 빠트려서 위해하고자 하는 임무를 수행중이다' 하는 것입니다.

신임을 얻는 일은,
5.18의 광수를 발굴하는 특수기술의 작업, 그야말로 세계적인 그리고 세기적인 대역사의 엄청난
진실을 파헤치는 일을 완성시켜, 박사님과 대한민국에게 진실을 안겨주는 애국적인 작업입니다.

정부에서 수십년 전에 했었어야할 작업을 고개돌리고 있는 이마당에, 북한공작원이면 어떻고,
설령 연쇄살인범이면 어떻습니까? 우리에게 수십년 묵은 역사의 진실을 알려주는 아주 고마운
공작원이고 살인범입니다.

또 그일은, 자기들이 저지른 범죄보다 몇십배 더 값진 진실을 알려주는 작업으로서, 많이 늦었지만
대한민국의 대통령을 위시한 5천만명의 안위와 안보를 지켜주는 일이 될수있다고 생각합니다.

북한공작원이 아니라도, 인간은 언제나, 어떠한 이유로도 배신할 수 있습니다. 북한공작원이라고
대한민국에 꼭 필요한 엄청난 일을 마다해서도 안될것이고, 공작원이 아니라고 무조건적 믿어서
행동해서는 안될 것입니다.

또 박사님이나, 여러 애국자님들께서 그만한 대비는 하시리라 믿으며, 주제넘는 말씀드렸습니다.

sunpalee님의 댓글

sunpalee 댓글의 댓글 작성일

섬마을 선생님 공감합니다.

노다야님의 댓글

노다야 작성일

가장 명확한놈 몇놈을 간첩용의로 국과수에 감정의뢰 하면 어떨까요!

한글말님의 댓글

한글말 작성일

노숙자담요..
애국자들에겐 영웅,
망국노들에겐 원쑤.

각성님의 댓글

각성 작성일

옳습니다. 여러분들이 진정한 애국자 이십니다. 머리 나쁜  저도 알겠는데요. 사람들이 너무 하네요. 나라를 팔아 먹고, 기회주의자가 진정 무언지. 머리 나쁜 저도 생각하는데 제 생각에는 저들은 대놓고 나쁜 놈들 아니면 대를 잇는 매국자 아니면, 노예 같습니다. 종교적으로 못난 사람 많고요. 지식적으로 못난 저와 같은 사람 많고요. 그런데요. 왜 그렇게 방해 할까요. 노담님과 지박사님 같은 분이 우리 나라에 얼마나 귀하게 만들려고. 얼마나 희귀하게 만들려고. 진짜는 지박사님과 노담닙과 시스템클럽 방송국과 시템 회원님들과 또 지금은 알지 못하는 일이 있지만 앞으로 장차 알 모든 고민하시는 애국님들. 감사합니다.
진실이 어디 가겠어요. 감사하고 감사합니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6,904건 994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7114 대통령의 끝없는 미망 상관최흔 2016-01-22 2199 62
7113 세계적 전매특허 정치인 꼬락서니보니 ..... 댓글(1) 오뚜기 2016-01-22 2065 52
7112 마마~~!! 댓글(2) 은방울꽃 2016-01-22 2203 54
7111 5.18암세포 방치하는 시한부 국가 대한민국 댓글(1) 만토스 2016-01-22 1976 30
7110 좌익척결할때 이렇게 보복해야 합니다 선진화진입 2016-01-22 1929 48
7109 자식을 살해한후 치킨뜯은 아버지 댓글(2) 신생 2016-01-22 1906 46
7108 제주우파단체 "4.3희생자 재심사 즉각 실시하라!" 댓글(1) 비바람 2016-01-22 1888 35
7107 이희호는 전두환을 본 받아라 댓글(2) 비바람 2016-01-22 2179 71
7106 <성공회 대학교 신영복 여파로 야기된 안보문제> 댓글(1) 김찬수 2016-01-21 2144 36
7105 지만원은 '대한민국의 스키피오'로 역사에 기록될… 댓글(2) 제갈공명 2016-01-21 2606 87
7104 언젠가 이렇게 바뀌어야 합니다 댓글(1) 선진화진입 2016-01-21 2256 76
7103 역적 김구 빠는넘은 몽땅 고정간첩. 댓글(1) 海眼 2016-01-21 3072 84
7102 핵연료 국산화, 원자로 개발 등을 이끌어 ‘한국 원자력… 상관최흔 2016-01-21 2131 41
7101 기분 나쁘고 열받게 하는소리 오뚜기 2016-01-21 2227 86
7100 광수의 의미 maester 2016-01-21 2387 56
7099 한국에게는 무엇이 신성장동력(미래먹거리)인가? 발해의꿈 2016-01-21 2184 18
7098 정의화는 목구멍에 걸린 생선가시? 댓글(2) 몽블랑 2016-01-21 2456 48
7097 Re- 젊은 애국자들? 댓글(1) sunpalee 2016-01-21 2050 11
7096 쥑여버려야! 쥑여라! ㅡ '뻐꾸기 새끼{'5.18것'들… 댓글(3) inf247661 2016-01-21 3603 42
7095 젊은 애국자의 정체 proview 2016-01-21 2060 61
7094 5.18기념재단, 참 나쁜 어둠의 자식들 댓글(1) 만토스 2016-01-21 2033 67
7093 큰 일꾼 만들기 댓글(2) 김찬수 2016-01-21 2018 29
7092 서울 현충원에서 보내 온 YS의 편지-2 안케 2016-01-21 2024 30
7091 박정희를 평한다 - 해외인사 33인 댓글(1) 현우 2016-01-21 2281 39
7090 '대만의 종북세력' 황안 댓글(2) 제갈공명 2016-01-20 2489 66
7089 2016년 통일예언 댓글(1) 신생 2016-01-20 5402 42
7088 김종인... 댓글(1) 주먹통치 2016-01-20 1930 54
7087 가장 무서운 문제, 땅굴 볼루 2016-01-20 2471 87
7086 국정원 병신들 보다 나은 개떼들 조의선인 2016-01-20 2455 48
7085 아직도 지 만원은 고유명사이다 댓글(3) 무한도전 2016-01-20 2074 66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