힌츠페터의 사망에 대한 의구심!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힌츠페터의 사망에 대한 의구심!

페이지 정보

작성자 현우 작성일16-02-03 18:43 조회11,016회 댓글4건

본문

힌츠페터의 사망에 대한 의구심!

힌츠페터의 사망 원인이 노환으로 인한 단순 자연사일까?

오늘도 힌츠페터의 사망소식에 대한 뉴스기사 타이틀을 보노라니 국가원수급 사망시 표현할 수 있는 기사 문구들이 올라오고 있다. 일개 기자 출신에 대한 대우치곤 가히 파격적이다. 얼마전 힌츠페터의 근황에 대해 나온 기사를 본적이 있는데 그때 본 힌츠페터의 모습은 매우 건강해 보였고 지각이 또렷했다. 그런데 이렇게 갑작스런 사망소식에 의아한 생각이 들었다. 사망 원인은 정확히 언급되지 않은것 같다.

작년 한해 5.18에 침투한 광수문제가 시스템클럽에 의해 세상에 밝히 드러나면서 힌츠페터도 자연스레 도마에 오르게 되었다. 결국 북한이 매수한 간첩이라고 의심받게 되었고, 북한 노동당창건 70주년 기념행사에 참석한 모습까지 밝혀지면서 힌츠페터의 정체에 대해 매우 의심을 받고 있는 상황이었다. 

건강해보였던 그가 이렇게 갑자기 사망하게 된것이 노환으로 인해 하늘의 부름을 받고 떠난 자연사라고 보기엔 매우 미심쩍어 보인다. 만약 힌츠페터가 북한이 사주한 간첩이 확실할 경우 힌츠페터는 살아있는 한 북한의 입장에서 언제라도 가장 불편한 사람중 한 사람일 것이다. 그의 고백을 통해서건, 타인에 의해서건 그의 입술을 통해 5.18의 실체가 드러날 수 있는 0순위 인물이 아닐 수 없다. 사람 죽이는것을 파리목숨처럼 쉽게 죽이고 쥐도 새도 모르게 제거하는 북한의 살인집단이 그를 가만둘리가 없지않겠는가 생각해본다.
그가 북한이 사주한 간첩이 확실하다면 말이다.
시스템클럽이 분석한 결과 그는 북한이 사주한 간첩이 명백하다.

▼힌츠페터 사망관련 오늘 주요기사문구 타이틀!

- 광주시, '5·18 참상 알린' 위르겐 힌츠페터 영결식 조문단 파견..
- '푸른 눈의 목격자' 힌츠페터의 영전에 바치는 아리랑..
- 5.18 참상 전세계 처음 알린 '푸른눈의 목격자'..
- 참 언론인 힌츠페터씨의 명복을 빈다....등 그 외 수십개 기사 게제!














댓글목록

참산나무님의 댓글

참산나무 작성일

광주518때 잠입취재  - 평양뉴스에 비친 얼굴 - 세계언론에 인터뷰한 내용을 두루 검색해 보니 앞뒤가 맞지않는 점이 보입니다. 기자로서의 편향된 시각이라고 보기 보다는 무언가 일방적 극단적 계산적 시각에 의해 취재 편집 찌깁기 된 게 분명해 보입니다.

까마귀 날자 배 떨어진다더니 이상한 이국기자 하나 죽은 걸 놓고, 병든 언론 매체가 앵무새마냥 한 목소리로  '아무개 별세'라는 제호로 호외기사를 실었으니 그 역시 가관입니다.

문상을 가든 죽기전 묻힐 곳을 원했던 호구지책에 정신없는 사람으로선 알 바는 없으나, 하나같이 한 의인의 죽음으로 미화하는 언론들은 어느 세월을 보내는 노고지리들인지 잘 분간을 못하나 봅니다.

시-클의 판단은 에전 말 잘 고르던 마백락 이상의 식견으로 광수를 찾아 낸 이상,  퍼즐 맞추듯  전후사를  잠시 두고 볼 일인 것 같습니다.

inf247661님의 댓글

inf247661 댓글의 댓글 작성일

↗ 때에 바야흐로 方(방)! ,,. 時方! 북괴는 '5.18 북괴특수군 600명' 증거 인멸 작전에 다급히 본격적 착수한지 오래였던 듯 여겨집니다. ,,. 가장 두려운 건 진실으 밝혀져 큰 궁지에 몰리는 것일 터이니, 남한 국민들에게로부터서! ,,.

inf247661님의 댓글

inf247661 작성일

저런 롬을 마냥 살려두는 건, 북괴로써는 큰 변고/재앙을 잉태하는 것이 될 겠기에! ,,.
이제 '광수'련롬들의 정체가 완벽히 로출되어져진 이 마당에 빨리 쥑여버려서,
입 뻥끗 못하게함이 최선의 방책으로 선정, 서둘러 시행된 것이 확연합니다. ,,.
우리 남한의 온론 '기레기'들 모두들 다 ㄸㄹ ㅍ ㅈ ㅇ ! ,,. 빠드~득!

P.S : '힌츠 페터'롬의 유족들에게 진실을 밝히도록 유인하는 방법은 없을까요? ,,.

하여간 말이지, 너 '힌츠 페터'롬하! 네 죄업은 받아야 하느니! ,,. 너를 죄짓게 맹갈은 롬에게 뒈짐을 당했으니 차라리 깨소곰이도다! ,,. 음악이나 들어라, 울면서! ,,. ♪♬ SwanEE River 스워니 리버 : http://blog.joins.com/media/folderlistslide.asp?uid=160sunnyvale&folder=12&list_id=9997190 : SwanEE River - - - Original Twisters 경음악단의 재편곡 연주!

bugle님의 댓글

bugle 작성일

김정일 국제 똥개기자 갑자기 사망이라 우리쪽에서는 당연히 의심을 할만합니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2,230건 1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지만원TV] 5.18학습영상-그들은 지금 어디에 (2… 댓글(7) 관리자 2019-03-13 2956 62
공지 Paypal 후원 계좌, 해외 송금 방법 관리자 2016-12-30 30656 187
공지 [공지]가장최근에 업데이트된 자료가 수정본입니다(참고사… 댓글(9) 노숙자담요 2016-04-04 45243 376
공지 글쓰기 회원 가입 및 주의사항 (휴대폰 본인인증) 댓글(13) 관리자 2015-09-21 52440 309
32226 5.18 광주에 왔던 북한특수군 광수들 자료방 (5.1… 댓글(7) 관리자 2015-06-24 130118 236
32225 택시운전사 김사복은 한민통 공작원 김사복 김제갈윤 2016-05-08 54876 71
32224 "기자들 중 내돈 안먹은 놈 나와보라고 그래" 댓글(2) 마르스 2016-06-13 34967 182
32223 상화 너, 도끼자국 휘날리며 색쓰 어필, 코스푸래 하냐… 댓글(13) 海眼 2018-02-20 31161 52
32222 [속보]이희호여사, 오는 7일 유명힙합가수 닥터드레와 … 댓글(15) 최성령 2017-01-01 26388 46
32221 세월호 기획학살 증거사진 30장 댓글(8) 나라를구하자 2018-10-18 21554 114
32220 대법원 5.9 대선무효소송 사실상 승소했다! 댓글(8) 비전원 2018-06-20 18394 153
32219 이종택 칼럼을 읽고 정신이 번쩍 들었다. 무주공상 2017-04-19 17628 21
32218 신의 지팡이: 15분이면 평양이 지도에서 사라진다. 댓글(4) 배달겨레 2018-01-12 15267 61
32217 빨갱이 청소. 댓글(1) 알고싶다 2014-12-01 12958 29
32216 5.18의 내부협력자들을 추적하라 댓글(7) 현우 2016-10-06 12071 145
32215 5.18 기념돌판에 새겨진 또다른 이름들!(충격) 댓글(10) 현우 2019-02-18 12044 71
32214 홍준표, 임종석을 만나니 이렇게 좋을 수가 없다! 댓글(6) 광승흑패 2018-03-05 12030 140
32213 아직 갈길은 멀고 밤은 깊다( 남한내 빨갱이 명단들 … 댓글(5) 만세반석 2014-12-20 11202 54
32212 세계가 다 덤벼도 안되는 세계 최강의 미국 군사력과 무… 댓글(2) 만세반석 2015-01-04 11048 36
열람중 힌츠페터의 사망에 대한 의구심! 댓글(4) 현우 2016-02-03 11017 100
32210 (속보) 미국 LA 상황 영상 입수 (퍼온글) 댓글(8) 개리 2017-08-28 10608 102
32209 한국을 향해 던지고 싶은 트럼프의 메세지! 댓글(9) 현우 2018-06-13 10577 141
32208 '임을 위한 행진곡' 원곡은 러시아 탱크부대 군가, T… 시사논객 2016-06-01 10509 88
32207 [역사전쟁] 만고역적 김대중과 역대 국방부 장관들 댓글(1) 기재 2015-06-27 10183 65
32206 세간의 웃음거리로 희화화된 박근혜(명작중의 명작임 개봉… 댓글(3) 만세반석 2014-12-06 9958 27
32205 뱅모, 박성현도 커밍아웃하는 것 같다 댓글(5) 비탈로즈 2015-10-12 9831 94
32204 김정은 사망 장면 만세반석 2014-12-23 9796 49
32203 5.18에 침투한 北특수군중 가장 닮은 … 댓글(2) 현우 2015-12-25 9594 92
32202 5.18 넘어 넘어의 표현력 댓글(4) 신생 2015-03-29 9098 24
32201 [역사전쟁] 수도방위사령관 김용현 중장(육사 38기) 댓글(2) 기재 2015-06-08 9094 53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