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사천씨에게 칼빈총을 쏜 시민군은 북한군인가 광주시민인가?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조사천씨에게 칼빈총을 쏜 시민군은 북한군인가 광주시민인가?

페이지 정보

작성자 시사논객 작성일16-05-21 09:24 조회5,986회 댓글4건

본문

5.18 연구가들 및 5.18의 진실규명을 위해 노력하시는 분들을 폄하하시는 각 언론사 기자단에 한가지 질문과 요청이 있습니다. 김대령 저, '역사로서의 5.18' 제2권에는 조사천씨의 이웃 장 여사 등의 증언을 인용하여 1980년 5월 21일 오후 1시 반경 시민군 장갑차를 타고 도청 쪽으로 돌진하던 조사천씨는 장갑차 해치에서 벌떡 일어나 태극기를 흔드는 순간 등 뒤쪽에서, 즉 가톨릭센터 방향에서 시민군이 쏜 칼빈 소총에 목 아래 등을 맞고 사망한 사실이 기록되어 있습니다.

광주기독병원 병원기록에도 조사천씨는 칼빈 총상으로 오후 2시에 사망한 것으로 기록되어 있고, 국가기록원에 공개도니 사망조서 파일에서도, 보안사와 광주지검에서 발표한 자료에서도 조사천씨 사망원인은 시민군만 가지고 있었던 CAR 총상에 의한 사망임이 명시되어 있습니다. 사실 국립 5.18민주묘지 사이트에서도 조사천씨 사망 원인은 칼빈 총상임이 명시되어 있었습니다.


여러 목격자들은 바로 그 시각 가톨릭센터 7층 옥상 위의 시민군 저격수들이 금남로 쪽을 향하여 총을 쏘고 있었다고 증언하는 바. 이런 사실은 당시 광주대교구 사무국장 유팔동씨의 증언으로 아주 명쾌하게 확인됩니다. 유팔동씨의 증언은 지금부터 3 년 전에 출간된 『5.18의 기억과 역사--5 천주교편』에 실려 있습니다.


5.18기념재단에서 출간한 이 책 527쪽을 제가 그대로 인용합니다:

면담자: 무장을 했으니까 시민군이죠.
구술자: 시민군들이 이렇게 총을 가지고 우리 (가톨릭)센터 옥상으로 올라갈라 그랬어요. 그래서 “왜 그러냐?” 그랬더니 옥상에서 봐야 아까 말씀드린대로 우리 센터 건물이 그때는 광주 금남로에서 제일 높은 빌딩이라 거기서 도청을 향해 총질을 좀 하겠다. 그 양반들이 총을 들고 그러니까 그래 가지고 그분 말릴 수도 없고… 직원들만 지하 보일러실에 이렇게 “전부다 거기에 있으라” 그러고 “나오지 말라.” 그랬죠.
그래 가지고 저 혼자 바깥을 내다봤는데 그때 시민군하고 저쪽(공수부대)하고 교전이 조금 있었어요. 그리고 제가 본 것 중에 하나는 뭐냐하믄 그때는 총소리가 나니깐 시민들이 (금남로에) 없었는데 어디서 장갑차 비슷한 차를 몰고 그 위에 태극기를 들고 그냥 금남로에서 도청으로 가는 것을 가톨릭센터 바로 앞에서 봤는데 근데 몇 분 후에 태극기를 날리고 하던 젊은이가 거기서 쓰러져가꼬 그 차가 다시 뒤로 돌아가는 것을 봤어요 (유팔동 2013, 527).

유팔동씨가 분명하게 목격한 것은 시민군 저격수들이 가톨릭센터 옥상에서 도청을 향해 총질하고 있었다는 것, 그리고 바로 그 순간 장갑차 해치 위에서 태극기를 날리며 도청 쪽으로 가던 조사천 씨가 금남로에서 총에 맞고 쓰러졌습니다. 그의 총상은 시민군 저격수들이 쏘던 칼빈에 의한 칼빈총상이었습니다.

기자님들, 광주사태 때 광주에 북한군이 있을 리가 없었다고 생각하십니까? 우리도 가톨릭센터 옥상 위의 시민군 저격수들이 광주시민들일 리가 없다고 생각합니다. 시민군들이 가톨릭센터에서 도청 쪽으로 총을 쏘면 사정거리가 있어 분수대 뒤쪽의 군인들에게까지 날아가지 못하고 그 총탄이 금남로의 시민들에게만 맞게 되어 있었습니다. 만약 그 시민군들이 광주시민의 생명을 소중히 여기는 광주시민들이었다면 센터와 도청 중간에 있는 시민들에게만 명중할 총을 난사하였를 기가 없기 때문입니다.

여전히 기자님들은 5월 21일 점심시간 무렵부터 가톨릭센터 옥상 위에서 금남로 쪽으로 총질하던 시민군들이 광주시민들이었다고 우기십니까? 좋습니다. 그러면 5월 21일 옥상 위에서 총질하였던 시민군들을 찾아 주십시요. 그러면 그 시민군들이 북한군들이 아니었다는 것이 입증되는 것입니다.

유팔동 당시 광주대교구 사무국장(가톨릭센터 총관리자)께서 가톨릭센터 옥상에 시민군 저격수들이 있었다고 증언하면 당연히 광주시민들 혹은 5.18 유공자들 중에서 "내가 바로 그 시민군 저격수였소"라고 말하며 증언하는 이가 있어야 5.18의 전체 내러티브가 완성되는 것입니다. 그런데 우리가 모든 시민군 증언록을 샅샅이 다 뒤집어 보아도 광주시민군들 중 단 한 명도 자신이 가톨릭센터 옥상 위 시민군 저격수였음을 증언하는 이가 없습니다. 5.18 유공자 수가 5,700 명이 넘는데도 광주시민들 중에는 아무도 자기가 가톨릭센터 옥상에 시민군 저격수였음을 밝히는 이가 없다면 그 저격수들은 분명 북한 특수군들이었다는 것이 수학 논리입니다.

만일 이런 수학 논리에서 오는 의혹, 즉 유팔동씨가 목격한 시민군 저격수들은 북한군들이었다는 의혹을 씻어내시려거든 사람을 찾아주십시오. 그 날 가톨릭센터 옥상 위에서 금남로 쪽으로 총질하던 시민군들을 찾아주십시오. 그러면 모든 의혹은 깨끗이 해소되는 것입니다.





댓글목록

새역사창조님의 댓글

새역사창조 작성일

중요한 자료입니다.

좌익도륙님의 댓글

좌익도륙 작성일

이 자료... 오십팔 단체들이 삭제하고 있다고 하니..
각자의 블로그에 그림을 복사하는 형태가 아닌 저장해서 새로 올리는 형태로 올려야 합니다.

장여사님의 댓글

장여사 작성일

5.18은 위의 장갑차타고 희생된/
조 사천씨를 홍보용으로만 이용하려했지/
신원을 감추고 왜곡하려하다 들통이 난것입니다/
이제와서 삭제한다고 되겠습니까/
이미 다 들통이나/전 국민 대 다수가 알고잇는것을/
호남인들은 제발 멍청한짓 좀하지 맙시다/
그 자료를 제보한 자는 바로 호남의 광주시민이라는것을 명심하시길/

장여사님의 댓글

장여사 작성일

5.18 조 사천씨만 조사하면 됩니다/
ㅇ.조 사천은 광천동 모나미문구 아저씨인가/
ㅇ.조 사천씨를 태운 장갑차 운전사는 누구인가/
ㅇ.조 사천씨를 카빈총으로 쏜자는 누구인가/
ㅇ.조 사천씨의 아들 조 천호는/친 아들인가/양 아들인가/
ㅇ.조 사천씨가 맞은 총 소리를 호남인들은/
    호남인들은 전 두환의 발포 명령이라고 트집을 잡는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4,963건 4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4873 옵, 옵, 옵... 강남 스타일 경기병 2014-12-01 6190 29
34872 [채증] 힌츠페터 영상속의 시신 2구 댓글(2) 김제갈윤 2015-10-22 6168 71
34871 수원교구 야탑성당 김기창 주임신부 퇴출운동을 시작합니다… 댓글(8) 김찬수 2015-08-28 6145 53
34870 하늘도 무섭지 않았던 위대한 사기꾼 제갈대중! 댓글(1) 안청암 2015-11-13 6131 134
34869 다시보는 2002년 박근혜의 방북과 종북성향 댓글(2) 만세반석 2014-12-25 6128 43
34868 정윤회 문건은 허접 쓰레기- 이영작 박사 일침 댓글(7) 海眼 2014-12-06 6073 25
34867 [역사전쟁] 응답하라, 대한민국 국회 국방위원회! 댓글(3) 기재 2015-08-05 6023 50
34866 국방부, "남양주 땅굴없다" 발표 및 이창근단장 긴급인… 댓글(2) 현우 2014-12-05 6005 17
34865 박원순이 아들 병역 의혹 관련한 이상한 재판 진행 댓글(1) 이재진 2014-12-01 5999 71
열람중 조사천씨에게 칼빈총을 쏜 시민군은 북한군인가 광주시민인… 댓글(4) 시사논객 2016-05-21 5987 43
34863 최근 박근혜대통령 비하 발언의 수위가 이 게시판을 도배… 댓글(5) 뇌사견도살자 2014-12-01 5978 28
34862 파내 팽개쳐야만 할 3가지! inf247661 2018-09-20 5976 35
34861 The preposterious benefits!{터무… inf247661 2014-12-11 5963 18
34860 북한 매춘 실태와 인간병기 북한군 훈련 장면(동영상) 댓글(2) 만세반석 2014-12-22 5958 23
34859 5.18 광주 북한특수군 댓글(9) 각성 2015-09-28 5955 59
34858 광주기자가 현장 폭격한 광주해방구의 북한식 검은 리본 … 댓글(2) 시사논객 2016-06-17 5955 102
34857 우린 궁금하지만 궁금(宮禁)이어야 합니다 댓글(3) 참산나무 2014-12-01 5948 30
34856 신은미에 도시락폭탄, 반공의 시대가 재림하는가, 댓글(4) 비바람 2014-12-11 5935 93
34855 죽지도 말고 죽이지도 말자! 희망을 갖고 살자! 댓글(2) 청만 2014-12-02 5903 21
34854 거짓무당 홍혜선 미친년 예언에 놀아나 쑥대밭된 가정이… 댓글(7) 만세반석 2014-12-16 5856 17
34853 남북 통일후 가장 먼저 처형될 인간들! 댓글(1) 현우 2015-10-19 5847 66
34852 때려잡자. 빨갱이 두목 박원숭!!!! 댓글(2) 海眼 2015-11-21 5832 77
34851 위장탈북자와 김유송 댓글(7) 마르스 2015-12-07 5827 138
34850 이래서야 되겠? ,,. 機務 司令官의 抑鬱함. 댓글(2) inf247661 2014-12-04 5821 23
34849 전현직 국가정보원의 시국선언문(앵콜) 댓글(5) proview 2015-11-29 5770 89
34848 대한민국안에 호남조선이 따로 있다? 댓글(3) 만세반석 2014-12-29 5768 38
34847 청주유골 400여구의 행방을 쫓다가 느끼는 단상! 댓글(3) 현우 2015-10-24 5736 87
34846 1단계 승전보'를 접한 뒤! 댓글(1) inf247661 2018-02-20 5694 39
34845 박근혜 대통령은 하늘이 내려주신 구국의 영웅이… 댓글(5) 제갈공명 2016-02-10 5683 12
34844 북 귀순대위 신중철 정체 공개 댓글(2) maester 2015-12-24 5674 82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