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원이 자다가 오줌 쌀지도 모른다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박지원이 자다가 오줌 쌀지도 모른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운악산 작성일16-09-05 01:13 조회2,790회 댓글2건

본문

나는 지만원 박사님의 글에서 지만원 박사님께서  박지원의 마음을 정확히 읽고 계신다는 생각이 들었다
단순히 전라도당이 되기 위해 전라도인들의 표를 얻기 위해서는 아닌거 같다
인간 뿐만 아니라 모든 생명을 가진 생명체는 죽음을 두려워한다 
박지원이 처럼 자신의 영리를 위해서 악행 까지 서슴치 않는 인간은 더욱 삶의 끈을 놓기가 쉽지 않다
삶이 대의를 쫓는 자는 자신의 목숨을 대의를 위해 내어 놓을수 있지만 자신의 영리 만을 위해 사는 자는
절대 그럴수 없다
박지원이는 조급하다
모는 일이 때가 있기 때문에 언제 박지원이의 여적죄를 물을 대통령이 나올지 모르는 일이라는걸 알기 때문에
전라도당을 꿰차고 있을 때 자신을 지킬 
대못을 박아 놓아야 할것이다 그래서 기회를 잡았을 때
자신이 살수 있는 대못을 박고 있는 것이다
박지원이는 더 몰아 붙이면 성질 급한 야생동물 처럼
바위에 대가리 박아 자살하는 모습을 보일 것이다
어쨌든 박지원이는 대한민국의 생존을 위협하는 아주  위험한 동물인건 사실이다
제거해야한다
광수가 터지는 날은 박지원의 목숨도 끝나는 날이다



지만원 박사님의 글 중 박지원의 다급함을 읽은 다음 대목에서다

    박지원의 5.18조롱금지법 발의는 5.18이 남침-여적 사건이었다는 사실을 인정한 것  

오죽 다급했으면 박지원이 앞장서서 자기의 정치생명은 물론 자기 자신을 여적죄로 심판받을지도 모를 이 일에 끼어들어 헌법을 유린하고 국민의 기본권인 말할 권리를 아예 봉쇄시키는 터무니없는 짓거리를 했겠는가? 그만큼 광수가 무섭다는 뜻이다. 이는 사실상 빨갱이들이 팩트에서 굴복했다는 사실을 웅변한다. 오죽 다급했으면 속임수를 써서 반민주법인 ‘5.18조롱금지법’(일명 지만원법)을 만들려는 추태를 다 부렸겠는가? 박지원이 “5.18조롱금지법‘을 밀어붙이는 바람에 5.18에 무관심했던 국민 다수가 5.18을 다시 생각하게 되었고, 5.18유공자들에 분노하고 박지원을 조롱하는 국민들이 기하급수로 늘어나게 되었다


댓글목록

황금분할님의 댓글

황금분할 작성일

하나는 아래를 향하고 다른  하나는 위를 향하고 있는
개눙깔로 세상을 보니 하는 짓거리도 온전치가 못한 놈이다..

위든리버님의 댓글

위든리버 작성일

막다른 골목길로 정신없이 치닫는 국개 박지원이 너의 목숨도 가까웠느니라.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3,731건 11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3431 박근혜 미친년이 얼마나 무개념여자인지 알수있는게 선진화진입 2016-06-13 5127 113
33430 검사들은 월급 축내지 말고 161광수부터 조사하라 댓글(6) 새역사창조 2016-05-28 3338 113
33429 박주신 재판관의 꼼수 댓글(3) 일조풍월 2016-02-18 3390 113
33428 구데타가 필요한 이유 댓글(6) onewayticket 2015-12-27 3548 113
33427 이만갑의 괴이 함 댓글(6) 파랑새 2015-12-21 4805 113
33426 지만원박사와 탈북광수의 논란에 대하여 댓글(6) 고독한우파 2015-12-14 4472 113
33425 김정일의 개노릇하며 북한동포 고혈빨던 김유송이가 대한민… 댓글(3) 새역사창조 2015-12-13 3601 113
33424 광주 5.18무장 폭동때 광주에 왔다가 북한으로 귀환후… 댓글(1) firstone 2015-11-27 3155 113
33423 텅텅 빈 사기꾼 땡샘이 영결식장. 댓글(3) 海眼 2015-11-27 4047 113
33422 어쩌다 인간이 이렇게 되었소! 댓글(3) 현우 2015-11-20 3813 113
33421 평양 체육대학 아이들 댓글(3) 바람의언덕 2015-11-10 3350 113
33420 (속보)수령님의 교시와 명령도 불복하는 광주 5.18 … 댓글(4) 용바우 2015-10-22 3730 113
33419 애국의 어제그제 댓글(9) anne 2015-08-16 3651 113
33418 글로 받은 선물 지만원 2015-03-25 3411 113
33417 "매눈", react "도청으로 끌려가 사살당한… 댓글(1) 방울이 2019-02-25 1652 112
33416 우방인 미국에 제대로 알려야 합니다 프리덤 2018-09-16 1612 112
33415 더 이상 말이 필요없는 최근 국민들의 시국정서! 댓글(3) 현우 2018-05-26 2444 112
33414 박사님을 해외로 알립시다 댓글(3) proview 2017-12-13 2403 112
33413 北暴이 임박하니 죄인이가 미쳐가네요. 발작이 아주 심합… 댓글(2) 박애플망고 2017-12-07 3181 112
33412 [속보]드디어 문재인이 미쳤다! 댓글(7) 광승흑패 2017-11-29 4876 112
33411 존경하는 지만원 박사님 신입이라 인사드립니다. 댓글(6) 닥터에어로 2017-11-20 2509 112
33410 성주군청 홈페지 자유게시판을 보고서. 댓글(3) 용바우 2016-07-20 3009 112
33409 신혜식전下書 댓글(8) 일조풍월 2015-12-14 4246 112
33408 김진태의원 - '자유민주주의 수호 최우수 의원'에 선… 댓글(4) 海眼 2015-12-01 3359 112
33407 어제 11.29 이만갑의 탈북녀 댓글(2) 파랑새 2015-11-30 5388 112
33406 광주의딸 신생 2015-11-26 3686 112
33405 하는짓마다 나라를 말아먹을 놈.. 댓글(4) 현우 2015-07-04 3973 112
33404 박원순-양승오 대결 재판 안내 지만원 2015-07-03 3857 112
33403 들통난 박근혜의 통일대박 댓글(2) 만세반석 2015-01-30 4797 112
33402 드디어 무너지기 시작한 5.18 성역 댓글(2) 마르스 2019-03-11 2308 111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