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사복의 재조명, 만경봉호는 공작선으로 원산과 니이카다를 왕래하는 배였는데, 왜 오사카로 들어갔을까?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김사복의 재조명, 만경봉호는 공작선으로 원산과 니이카다를 왕래하는 배였는데, 왜 오사카로 들어갔을까?

페이지 정보

작성자 해머스 작성일17-09-13 07:45 조회557회 댓글2건

본문

만경봉호는 공작선으로 원산과 니이카다를 왕래하는 배였는데, 왜 오사카로 들어갔을까?

 

https://youtu.be/phlPMCt4Dk0 

참깨방송 (9.13) : 만경봉호에 한국선원 올라갔다, 시청자 제보


참깨방송 (9.12) : 만경봉호, 74년5월 전무후무한 오사카 기항

(아래는 "김더좀김더좀"의 댓글에 표시된 주소입니다.)

http://www.nocutnews.co.kr/news/4836185#csidx23636d2957e169c9fc9ab338c020a4d

 

http://www.nocutnews.co.kr/news/4836185#csidx523f92c8c3a7cdab308032e2ff592dd

 

1974년 5월 만경봉호가 처음이자 마지막으로 오사카항 부두밖에 묘박 기항하였다고 하는 사실과,

그 배에 한국선원(간첩?)이 탔다는 그러한 내용을 증언하는

당시 오사카항 만경봉호의 100m에 기항했던 배의 1등항해사였던 재미동포가 제보한 내용이 들어있습니다.

 

출항전 정보기관에서 1등항해사였던 자기에게 자기 배의 선원에게 외출을 허가해주라고 했는데,

그 한국선원이 만경봉호에 올라탔다는 내용, 그 당시 문세광이 만경봉호에 탔었는데,

왜 한국선원이 승선하였을까?

 

1974년 5월 당시에 오사카에 입항했던 만경봉호와 한민통, 만경봉호와 문세광, 만경봉호와 성명미지의 한국선원

3개월후 발생된 광복절 당시의 문세광의 박정희대통령암살미수 및 육영수여사저격사건, 

문세광이 머물렀던 조선호텔로 전화했던 여행사 여직원 2명이

중앙정보부 조사시 한국인이 문세광의 객실에 있었다는 증언,

그리고 조사받는 당시 김종필총리의 중앙정보부 방문.

 

1974년 8월의 한민통과 김사복, 김사복과 문세광, 문세광과 박정희대통령암살미수 및 육영수여사저격사건

이들과 주요 사실의 연결고리는 무엇일까? 무엇을 하기 위한 목적이었을까? 

 

김대중의 한민통 활동, 1979년 10월 26일 전후의 김재규의 활동

1980년 5월의 한민통과 김대중, 김사복과 한민통, 김사복과 함석헌, 김사복과 계훈재, 김사복과 힌츠패터,

 

김대중과 김대중정권의 대북지원부서 역할을 한 통일부장관이었던 박재규(박종규 경호실장의 동생)의 관계 등.

김대중과 김종필과의 관계, DJP연합으로 김대중 대통령, 그 휘하 김종필총리, 

 

1974년과 1980년의 김사복의 2차에 걸친 등장으로 인하여 새로운 의구심이 드는 이들에 대한 연결관계는 무엇일까?

댓글목록

해머스님의 댓글

해머스 작성일

1974년. 79년, 80년, 이후 5공화국의 전두환대통령,
93년이후의 야당활동가들이 국가를 생각하기보다는
오로지 권력을 잡기 위한 활동
5.18의 대법원판결을 뒤집은 김영삼
지금의 핵과 미사일에 의한 한반도 위기

그동안의 의문점이 김사복의 2차례 등장으로 인하여 뚜렷하게 다가온다.
김대중이 그안의 핵심 연결고리일 것이라는 생각이다.

공산주의들의 집요한 공작이 뚜렷이 나타남을 알게 된다.
국가재난에는 항상 대공 용의점이 있음을 유의하여야 합니다.

해머스님의 댓글

해머스 작성일

지금은 정보수집 및 전파체계가 옛날과 현격히 차이가 있다.
옛날은 특정인에게 흐르지만, 지금은 모든 사람들에게 열려 있다.
기술발전으로 애국하는 형태가 달라지지만,
변하지 않는 것은 어떻게 나라를 사랑해야 할 것이냐이다.
본문에서의 유튜브방송 처럼, 재미동포가 전화를 통하여 제보하였지만,
다시 많은 사람들이 알 수 있게 된다.
과거의 사실이 다시 알려지게 되는, 진실이 밝혀지기 쉬운 시대이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18,055건 1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Paypal 후원 계좌, 해외 송금 방법 관리자 2016-12-30 15354 56
공지 [공지]가장최근에 업데이트된 자료가 수정본입니다(참고사… 댓글(5) 노숙자담요 2016-04-04 32571 228
공지 글쓰기 회원 가입 및 주의사항 (휴대폰 본인인증) 댓글(9) 관리자 2015-09-21 40327 224
18052 북한 이념의 저주 - 낙랑공주와 문정권은 동반 멸망이 … 새글 진리true 2017-11-21 85 6
18051 미국은 북한전쟁을 반드시 개시한다. 새글 진리true 2017-11-21 188 22
18050 김정은 곧 뒈진단다! 댓글(2) 새글 광승흑패 2017-11-21 389 44
18049 드디어 적화의 신, 촛불혁명 대작이 청와대 본관을 점령… 댓글(2) 새글 광승흑패 2017-11-21 305 47
18048 경찰의 똥개 훈련과 치안 방치/국력낭비 댓글(1) 새글 진리true 2017-11-21 202 24
18047 북한전쟁에 바짝 다가서기 - 테러지원국의 의미 댓글(2) 새글 진리true 2017-11-21 324 61
18046 SBS 지만원박사 5.18 북한군 개입을 일방적 비난 댓글(1) 새글 광승흑패 2017-11-21 329 59
18045 1946년 원산의 학교 교실 풍경 새글 닥터에어로 2017-11-21 297 77
18044 [게시판 변경] 문재인 정부의 낙태 합법화에 대한 청와… 댓글(1) 새글 이종혁 2017-11-21 153 18
18043 트럼프 대통령 “북한, 테러지원국 재지정...최고 수위… 댓글(2) 새글 니뽀조오 2017-11-21 243 41
18042 누가 먼저 98%의 두뇌를 선점할 것인가? 새글 현우 2017-11-21 380 55
18041 이곳에 몇몇분들은 글을 쓰면 글싸움들을 하시는 데...… 댓글(1) 새글 오리수 2017-11-20 349 15
18040 안녕하세요. 댓글(1) 알고싶다 2017-11-20 410 26
18039 사실상 임종석이가 이 나라 통치! 댓글(1) 니뽀조오 2017-11-20 624 74
18038 김정은 건강이상설 댓글(3) 제갈공명 2017-11-20 647 45
18037 촛불혁명이 무엇이냐? 댓글(2) 진리true 2017-11-20 329 27
18036 영국의 유명 예언가 크레이그 파커 "김정은 내년에 무너… 댓글(1) 라이언 2017-11-20 648 43
18035 모략전의 명수 태영호의 대미 활동 댓글(2) 진리true 2017-11-20 527 54
18034 존경하는 지만원 박사님 신입이라 인사드립니다. 댓글(6) 닥터에어로 2017-11-20 524 93
18033 (11/21 마감) 5ㆍ18 관련 법안들이 국회에 입법… 댓글(3) 도도원 2017-11-20 260 18
18032 홍준표 사부 = 멸치대가리와 IMF- 20 년 댓글(6) 진리true 2017-11-20 373 30
18031 美,사우디에 사드배치 가속화. 댓글(1) 용바우 2017-11-20 293 45
18030 문재인 정권의 적폐청산은 공산화 음모다 댓글(1) 민족의천황 2017-11-20 441 56
18029 희열을 위한 전진 일조풍월 2017-11-20 300 14
18028 전두환 대통령 사형시키자는 빨갱이들 몽둥이로 때려죽이자 댓글(4) 야기분조타 2017-11-19 400 43
18027 SBS 뽐쁘질 시작 댓글(2) 진리true 2017-11-19 481 63
18026 광수와 태블릿PC의 공통점 댓글(1) 제갈공명 2017-11-19 260 28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