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념 검증 좌파세상 청문회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이념 검증 좌파세상 청문회

페이지 정보

작성자 Evergreen 작성일17-09-13 23:06 조회625회 댓글1건

본문



11일 국회 산업통상자원위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박성진 중소벤쳐기업부 장관 후보자에게 국민의 당이 뉴라이트 거두인 이영훈 교수와 극우 논객 변희재를 학과 정기 세미나에 초청한 경위에 대해 집중 질문하였다. 이에 후보 박성진은 이영훈 교수는 "인터넷을 보고 체크해서 이메일로 초청했다"고 말했으며 “변희재씨의 추천에는 관여하지 않았다”고 하였다.(실재는 직접 섭외하였다고 경향신문이 밝혔다)

박성진은 “그분들의 초청을 가지고 인생을 평가하는 것은 너무 비약이다”라고 말했으나 더불어민주당의 이훈이란 인간이 “왜 편향된 이념을 가진 변희재를 초청하였느냐” “변희재를 초청할 때 지식인으로서 자기반성이 없었느냐?”고 따져 묻는 것이다. 변희재는 우리 같은 일반인의 시각에서는 정상적인 생각과 발언을 하는 사람이다. 그런 변희재를 두고 편향 된 이념을 가진 위험한 인물로 규정짓는 빨갱이 세상이 되었다는 것에 몸서리가 쳐진다.

한때 이승만의 건국을 인정했던 뉴라이트 계열로 추궁 당하는 후보자 박성진은 "학교는 학문의 자유가 있고, 학생들에게 오픈을 하고 학생들이 결정하게 해주는 것이 학교의 임무라고 생각한다"고 받아치다가 의장(국민의 당)으로부터 “훈계하느냐?”고 지적당하자 “명심하겠다”면서 그때부터 대부분의 질문에 피해 다녔다. 장관이 좋긴 좋은 모양이다.

 

청문회가 이 지경까지 왔는데 좌익 빨갱이에 맞설 자유한국당의 결기 부족이 큰일이다. 요사이 역사관에 무지하고 이념에 큰 의미를 두지 않는 싸움꾼 자유한국당 대표 홍준표가 정치꾼의 기질만 유감없이 발휘하는 것을 보면 심히 걱정된다. 그가 문재인에게 안보를 따지고 있지만 그것은 그가 대단한 우파라서가 아니다. 북한이 수소탄이라면서 터뜨리고 있는 판국이라 정신 빠진 놈도 발등에 떨어진 위협에 대해서는 본능으로 할 수 있는 말이기 때문이다.

그런데 의인은 있었다. 자유한국당의 정유섭의원은 자신의 질문 차례가 오자 “오늘날 우리를 있게 한 이승만의 위대한 건국과 박정희의 세계 유일한 산업화의 성공”을 후보자에게 재 다짐 설파하면서 “박성진 후보자는 참 올바른 역사관을 가지고 있습니다”하며 추켜세워 후보자가 난감해 하였다. 후보 박성진은 지금 좌로 전향 중이라서 어느 쪽에도 당당하지 못한 꼴이 전형적인 한국 놈이었다.

그동안 좌파들이 정권에 관계없이 청문회장에서 감히 이념 검증을 하여왔다. 그들은 이제 5.18에 이어 새롭게 ‘촛불정신’을 강조하기에 이르렀다. 그들이 후보자에게 박근혜 적폐를 두 가지 말해보라며 테스트 질문까지 던지자 박성진은 두루뭉실 넘어가긴 했지만 자신은 평소 ‘사람 중심’을 신봉한다고 힘주어 말하였다. 박성진은 과연 그 말의 본산지를 모르고 하는 말일까? 순간 김일성의 미소가 보인다.

기독교인으로서 창조과학회의 이사를 지낸데 대한 질문도 있었다. 창조과학은 진화론을 부정하고 하나님의 창조를 믿으며 지구의 역사는 6,000년 이라고 주장하는 단체다. 질문하는 좌파 의원들은 지구나이가 6,000년 이라는 마인드를 가진 사람이 어찌 벤처기업부 장관을 하겠느냐는 뜻으로 유감을 나타낸다. 공산주의는 종교를 부정하니까 빨갱이들이 그의 종교관을 검증하는 것은 당연한 일일 것이다.

하지만 문재인도 카톨릭이다. 출생만 거제에서 했지 그는 영도에서 가난한 어린 시절을 보내다가 천사 같은 수녀가 주는 배급을 받아먹고 천주교인이 되었다고 한다. 카톨릭의 김대중처럼 카톨릭 문재인에게 박성진은 부합하는 인물이고 사회민주주의를 추구하는 이 짬뽕국가에도 어울릴 인물인데 여야 좌익들이 사퇴를 요구하는 이유는 박성진이 자기들만큼 확실한 빨갱이가 아니라 때에 따라 변할 수 있는 권력지향형 인간이기 때문이다.

국민의 당은 후보자의 역사관과 건국에 대한 우파적 생각을 가진 것에 못마땅해 하며 춧불 집회에 나가지 않았던 후보자에게 “촛불 집회에 후보자가 나가지 않았는데 어찌 그런 정신 상태로 장관을 할 생각을 하느냐”고 따졌다. 그 빨갱이 새끼가 누군지 잘 기억이 안 나지만 이 들개 떼 같은 여야 좌익들은 헌법에 ‘5.18정신’은 물론 ‘촛불정신’도 넣어 수령님의 통일을 방해한 철천지원수 이승만의 대한민국 건국정신을 삭제하려들 것이다.

댓글목록

멸공공수님의 댓글

멸공공수 작성일

이승만 박정희 블랙리스트 됏네..
박정희 존경한다고 떳떳하게 빨갱이들 깨던 사람 홍준표가 TV에서 시초.
공공장소에서 박정희 찬양하던 저작권은  홍준표한테 있음..

빨갱이들이 이승만 박정희에 대해 자아비판 시키면 ...
새대갈당은 ... 김일성은 dog로 생각하느냐? , 김정일은 dog냐? 김정은 dog냐?
한국에 간첩이 있느냐고 생각하느냐? 이런 질문 하면 되지...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22,914건 1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Paypal 후원 계좌, 해외 송금 방법 관리자 2016-12-30 22249 103
공지 [공지]가장최근에 업데이트된 자료가 수정본입니다(참고사… 댓글(7) 노숙자담요 2016-04-04 38598 286
공지 글쓰기 회원 가입 및 주의사항 (휴대폰 본인인증) 댓글(9) 관리자 2015-09-21 46146 248
22911 지금시간 성남시청의 모습 새글 M38A1 2018-07-17 15 1
22910 진리보수 님 정신 차립시다. 새글 알고싶다 2018-07-17 34 2
22909 무조건 남재준장군님이 대통령이 되야 한다 새글 진리보수 2018-07-17 64 8
22908 붉으죽죽하게 되어져진 '無窮花 잎파리 2개짜리' 1의 … 새글 inf247661 2018-07-17 40 0
22907 한국당, 뇌수술이 필요한 데 정형외과 의사가 칼을 대면… 댓글(1) 새글 청원 2018-07-17 72 13
22906 518 유공자 명단 공개 요구 소송 시작되다 새글 banabas 2018-07-17 182 22
22905 평양을 접수할 근거 새글 진리true 2018-07-17 235 30
22904 산적두목 푸틴넘을 가지고 노시는 트럼프 갓커! 댓글(1) 새글 海眼 2018-07-17 228 33
22903 오천도, 워마드 고발은 잘 했다 새글 야기분조타 2018-07-16 289 17
22902 '太極旗 集會!' 필요함! ,,. 한심하게만 여기시지는… 새글 inf247661 2018-07-16 229 19
22901 김정일은 2000만명 숙청 댓글(22) 새글 각성 2018-07-16 548 43
22900 어둠의 빛 댓글(1) 새글 북두유권 2018-07-16 368 31
22899 이중간첩,가짜우익,무식고졸 좃갑제. 댓글(3) 새글 海眼 2018-07-16 596 80
22898 자유민주국민연합에서 4.3 폭동 수업을 들었습니다 댓글(1) 새글 진리보수 2018-07-16 226 32
22897 대한민국의 북한화 새글 진리보수 2018-07-16 305 33
22896 이번주 집회 일정 새글 진리보수 2018-07-16 190 29
22895 [조선사설] 北 찬양 행사에 市청사 내주고 축사까지 보… 댓글(1) 새글 하늘구름 2018-07-16 286 24
22894 대한민국 나아가야 할 길 새글 진리보수 2018-07-16 140 16
22893 남재준장군님을 당장 석방해라 댓글(1) 새글 진리보수 2018-07-16 223 39
22892 김영삼(위선숙주)=노무현(종북숙주) 댓글(1) 새글 진리보수 2018-07-16 125 23
22891 5.18 진상규명위원회 재촉하는 광주단체 댓글(2) 새글 김제갈윤 2018-07-16 215 18
22890 패전의 길 댓글(5) 북두유권 2018-07-16 233 26
22889 북한군 광주 침투,국군 초급지휘관들은 알았다. 海眼 2018-07-16 386 52
22888 7.14 땡볓 아래 모인 기적.한국의 혼이 움직인다. 댓글(4) DONG 2018-07-16 390 63
22887 용어혼란전술 용어선점전술에 신경마미된 미개 조선놈들 댓글(1) 봄맞이 2018-07-16 245 32
22886 여름밤 대화 들어주기 댓글(2) 진리true 2018-07-16 264 17
22885 대한민국의 애국자들 모두 죽었나? 댓글(5) 청원 2018-07-16 338 26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