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도의 5.18증후군 퍼레이드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전라도의 5.18증후군 퍼레이드

페이지 정보

작성자 비바람 작성일18-01-12 23:57 조회637회 댓글3건

본문

전라도의 5.18증후군 퍼레이드

 

 

지난 7일 호남고속도로를 달리던 운전사들은 인근 야산에서 불기둥이 솟는 것을 목격했다. 불기둥은 최고 30m까지 치솟기도 했다. 소방관들이 출동하여 5시간 만에 화재를 진압했다. 불을 끄고 보니 희한한 것이 나왔다. 구멍이 뚫린 송유관과 공구들이 발견되었다. 누군가 기름을 훔치다 불을 낸 것이었다.

 

 

고준희 양 아빠는 실종된 딸을 찾기 위해 전단지를 돌리고 경찰서에서는 딸을 찾아달라며 울부짖다가 병원에 실려 가기도 했다. 그러나 준희는 아빠에 의해 학대당하고 암매장된 시체로 발견 되었다. 준희는 가녀린 5살이었다. 준희 양의 전라도 아빠는 딸의 생일에 맞춰 케이크를 사고 미역국을 주변에 돌리는 등 연극을 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어느 유명 팝아티스트가 혼인신고를 올렸다며 sns에 남편을 소개했다. 그 남편이 연일 언론에 오르내리고 있다. 중국의 사업가로 알려졌던 남자는 각종 전과가 수두룩 했고, 전자발찌를 차고 있었고, 사실혼 관계의 여자가 따로 있었다는 증언도 나왔다. 그 남자의 고향은 전라도 강진이었다.

 

 

광주 아파트에서 불이 났다. 어린 삼남매만이 숨졌다. 화재는 엄마가 담배불을 이불에 비벼 끈 것 때문이었고, 이불은 방문 앞에 있었다. 엄마는 방안에 핸드폰과 어린 삼남매를 놔두고 자기만 빠져 나왔다. 모성은 강하고 어머니는 천하무적이라는 진리가 무너지는 순간이었다. 광주 어머니의 모성본능은 대한민국의 어머니들과는 영 딴판이었다.

 

 

전라도가 대한민국의 변방에서 권력의 중심부로 들어온지 어언 20, 바야흐로 지금은 '전라도 시대'가 활짝 만개했다. 방송에 나오는 맛집은 전라도에만 모여있고, 방송에서 잘나가는 연예인들은 대부분 전라도 출신이었다. 영화를 대충 만들어도 전라도 감독이면 진보적 예술이 되었고, 아무리 무식해도 전라도 출신이면 '개념 연예인'이 될 수 있는 길이 열려 있었다.

 

 

브레이크가 없던 전라도의 질주가 끝판의 막장을 보야주고 있다. 요새 언론에 등장하는 논란의 주인공들은 전라도 사람들이 차지하고 있다. 그 뉴스에는 위선과 거짓, 후안무치, 뻔뻔함, 도덕 불감증과 범죄의 무감각 등이 범벅되어 전라도의 심리 상태를 그대로 드러내고 있다. 양심과 진실은 쓰레기 취급을 받고 자기 안위를 위해서라면 자기 혈육마저도 희생시킬 수 있다는 비정함이 도사리고 있다.

 

 

왜 이런 것일까. 애초부터 전라도 사람들은 양심과 진실과는 거리가 멀었던 것일까. 그럴 리는 없다. 조물주가 인간을 만들 때 지역 차별을 하지는 않았을 테니까 말이다. 이것은 단언코 5.18증후군이 틀림없다. 전라도 사람들에게 5.18은 불패의 종교였고, 승리와 풍요와 재물을 가져다주는 복음이었다. 전라도 사람들을 만든 8할은 5.18이었다.

 

 

19805월 광주에서 벌어졌던 폭동이 1997년에 민주화운동으로 둔갑한 이후 전라도 사람들에게는 이런 소리가 들려왔다. 네가 최후까지 굴복치 않고 저항하면 시작은 미약하였으나 그 끝은 장대하리라. 네가 끝까지 우기면서 부끄러운 줄을 모르면 네 팔자가 바뀌리라. 후안무치와 도덕 불감증의 전라도 심리를 구성한 것은 10할이 5.18이었다.

 

백주대낮에 총기를 든 폭동이 민주화운동으로 둔갑한 사건은 전라도 사람들에게 문화적 충격을 넘어 정신적 개벽을 가져다 주었다. 내가 오늘 절도를 하더라도 내일은 투사가 될 수 있고, 오늘 살인을 하더라도 내일은 영웅이 될 수도 있는데, 나를 옭아매는 도덕이 대체 무엇이며 나를 규제하는 법률이 당췌 무엇이란 말인가. 도덕과 법률에서 자유로운 전라도의 영혼은 5.18에서 태어난 것이었다.

 

 

지금 전라도에게 필요한 것은 다시 한 번의 정신적 개벽이다. 그건 5.18의 망령에서 깨어나는 것이다. 전라도의 시선이 아니라 대한민국의 상식으로 5.18을 판단하여, 거짓과 위선으로 가득 찬 5.18의 굴레를 벗어던지고 대한민국의 찬란한 광장으로 나서는 것이다. 그리하면 5.18의 미혹에서 깨어난 전라도 사람들은 다시 한 번 신세계를 목격하게 될 것이다.

 

 

 

비바람 

댓글목록

우짜노님의 댓글

우짜노 작성일

전라도는 '99%'이고,평양은 '100%'입니다.
전라도는 평양이 통치합니다.
전라도는 절대로 깨어나지 않습니다.
전라도가 대한민국을 멸망시켰습니다.
전라도는 대한민국 땅이 아닙니다.
전라도는 '분리'가 답입니다.

멸공공수님의 댓글

멸공공수 작성일

대한민국 최초로 2016년 5월8일 어버이날,  아버지 죽여 고무다라야에 방치한 광주의  남매 추가,,,,
자기네가 518 or 민주화 운동한줄 알고 얼굴 떳떳하게 들고 신문에나올려는 찰라,,,

챙피한거 알었는지 절라도 출신 기자 경찰들이 비슷한 시기의 강남역 묻지마 살인사건 100배 뻥튀기해,,,
레밍들의 눈과귀를 강남역 묻지마 사건을 여혐 사건으로 떠들어대서,,,젊은 레밍들 강남역 사건으로 모이게 만든게...
김대중의 5.18 김영삼으로 레밍 눈돌리고...
김영삼의 5.18 전두환으로 레밍 눈돌리고,,,
레밍국가,,,,,,,,,
자기 주제가 레밍인거 알어야 자기의 병을 고칠수가 있다,,,,,,,,,,,,,,,,,,

진리true님의 댓글

진리true 댓글의 댓글 작성일

<댓글 프락치- 멸치꽁수 빈대출현 경보~>
이 미친놈(멸치꽁수)은 왜 나와서, 또 헛소리(비속어)를 내뱉나?
이놈아!, 너는 번지없는 주막이냐?
여기저기 빈대 붙어 다니며, 댓글 이간질로 똥싸놓는  프락치 질이냐?
핵심없는 댓글질은 문재인이 시키더냐? 정은이가 시키더냐?
이놈아~ 홍준표가 소녀상에 발정제 바르기 전에, 그거부터 박살내라!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24,145건 1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공지 합니다. 댓글(6) 관리자 2018-09-20 402 63
공지 Paypal 후원 계좌, 해외 송금 방법 관리자 2016-12-30 23854 107
공지 [공지]가장최근에 업데이트된 자료가 수정본입니다(참고사… 댓글(7) 노숙자담요 2016-04-04 39968 295
공지 글쓰기 회원 가입 및 주의사항 (휴대폰 본인인증) 댓글(9) 관리자 2015-09-21 47453 257
24141 ...'비핵화'가 우선... 새글 Marie 2018-09-22 2 0
24140 먼저 위협 만든 쪽은 북한...VOA 뉴스 새글 Marie 2018-09-22 3 0
24139 도태우 변호사의 이런 분노 처음이다... 새글 Marie 2018-09-22 9 0
24138 VOA(미국의 소리 방송국)의 보도에 의하면.. 새글 현우 2018-09-22 11 2
24137 주사파 정권 때문에 큰 일났다 새글 Marie 2018-09-21 90 1
24136 분열과 집중 새글 김철수 2018-09-21 40 4
24135 한미동맹을 강화하려면, 정치이념을 바꿔야 한다 댓글(1) 새글 진리true 2018-09-21 40 3
24134 美國은 惡魔 사기꾼들에게 놀아나지 않는다. 댓글(1) 새글 용바우 2018-09-21 103 17
24133 박근혜 대통령님,사랑합니다!!! 댓글(1) 새글 Marie 2018-09-21 66 5
24132 북한인권은 안중에도 없는... 새글 Marie 2018-09-21 62 2
24131 도태우변호사~문재인 여적죄로 고발 새글 Marie 2018-09-21 113 15
24130 적화통일이 불가능하다는 김홍걸의 주장에 대한 반박 댓글(2) 새글 야기분조타 2018-09-21 78 14
24129 자유수호...변희재대표를 주안공으로 웹튠 시작/27일~ 새글 Marie 2018-09-21 52 2
24128 우리밀 값 곧 폭등 할 것 새글 좌익도륙 2018-09-21 118 8
24127 無腦의 행보 댓글(1) 새글 Marie 2018-09-21 97 3
24126 문재인이 대한민국 군대를 거세시켰다 댓글(1) 새글 Marie 2018-09-21 128 6
24125 [뉴스타운TV] 문재인 방북 위장평화쇼의 속셈은 조공과… 새글 system 2018-09-21 85 9
24124 지만원 박사 최근 글에서. 새글 system 2018-09-21 113 17
24123 조경태 의원님이 보내주신~ 새글 Marie 2018-09-21 115 7
24122 직접 총대 메고 빨갱이들과 맞서 싸우겠다고 선언하신 김… 댓글(1) 새글 야기분조타 2018-09-21 141 17
24121 '문'가를 축출시키려는 노력이 '헌법 위반'은 아니다… 새글 inf247661 2018-09-21 82 5
24120 대한민국 무장 해제... 주사위는 던져 졌다! 댓글(3) 새글 국검 2018-09-21 160 23
24119 평화에 익사한 大韓亡國 댓글(1) 새글 Marie 2018-09-21 171 25
24118 변희재_미디어워치 고문 면회후기 새글 Marie 2018-09-21 222 30
24117 [긴급 필시청] 김정은 이러려고 서울 오는지? / 중국… 댓글(1) 새글 Samuel 2018-09-21 386 20
24116 死法部 犬法院을 죽여야, 司法府 大法院이 산다! ,,.… 새글 inf247661 2018-09-21 159 18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