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祝' 死亡, '顯考學生 자유한국당 神位'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祝' 死亡, '顯考學生 자유한국당 神位'

페이지 정보

작성자 국검 작성일18-08-11 11:47 조회458회 댓글3건

본문

'祝' 死亡, '顯考學生 자유한국당 神位' 

 

 

패륜 집단 자한당이 이젠 완전히 맛탱이가 가버린 걸 절감한다. 작금 자한당의 지지율은 6석의 정의당을 아래로 아래로 추월하다가 지옥행 열차에 탑승한 꼴이 됐다. 국민의 모범이 돼 국민을 開導해야 할 정치인이 헌법을 농락하여 패륜을 저지르고도 그 잘못을 반성하기는커녕 되려 애써 감추며 합리화하려들 뿐만 아니라, 어먼데서 그 원인을 찾으려니 답이 없는 것이다. 다시 말하면, 현상파악에 실패한 탓이라 온전한 답을 구할 수 없는 이치다. 


하여 우파 매체들은 도대체 어찌 생각하는지 샅샅이 돌아보니 필자의 생각과 한 치도 다르지 않다. 고성국TV에 출연한 '박찬종'까지 "탄핵파들이 석고대죄를 해야 마무리된다"고 설파한다. '목사님'들이 진행하는 유툽 개인방송은 더 매섭다, 자한당의 탄핵파들을 만고의 역적으로 평한다. 여기에 더하여 젊은 청춘들이 모인 '트루스포럼'이나, 댄디 보수들 역시 우파의 통합을 위해선 자한당 내 탄핵파들의 석고대죄가 절실히 요구된다는 주장이다. 더하여 KBS 공영노조에서도 똑같은 목소리다.

 

하긴 탄핵파들이 귀가 없어 이런 요구들을 회피하겠는가... 눈이 없어 보질 못하겠는가만... 썩어 문드러저 끊어지기 직전인 알량한 정치생명줄을 붙잡고 죽을 때까지 버텨볼 심산이다. 답답한 인생들이다, 불쌍한 인생들이다, 못났고 못 된 인생들이다, 그냥 놔버리면 될 일을... "지나고 보니 우리가 참 잘못했다" 이 한마디면 될 일을... 회개는커녕 어찌어찌 얕은수로 연명하려 안간힘을 쓰지만, 결국, 가서는 안 될 길에 발 들여 놓은 터라 그들의 앞길은 도무지 암흑천지 늪지대다. 


"잘못했다" 할 용기도 없는 놈들이, 국민을 대표하겠다고 버티는 기본이 안 된 놈들이 곧 자한당 패륜집단이다. 그런 즉, 홍준표가 실패한 것인데, 패륜아들이 이번에는 한 수를 더 떠 노무현의 책사 김병준을 수술의로 초빙했다. 김병준은 홍준표와 마찬가지로 5.18 유공자 지원부대다. 김병준은 노무현이 누워있는 봉하를 찾은 것도 모자라, 민족의 영웅 박정희를 느닷 공격하는 택도없는 또 다른 패륜지경에 이른다.


이에 아연실색한 자한당의 주 지지자들은 더는 가망이 없음을 인지하고 마음자리를 거둬들인 그 증표가 작금 정의당의 발바닥 밑을 도는 지지율이 방증이겠다. 자한당 패륜 집단, 자신들의 원죄는 그냥 두고 예쁘게 화장하여 국민 눈을 속이려 드니 참으로 얼척이 없다. 우파 사이트를 둘러보자니 다들 알고 있는데, 유독 그들 패륜아들만이 참 원인을 모른다. 아니, 모른 채 애써 외면하려 한다. 


하여, 자한당은 쫄딱 망해야 한다. 드루킹 사건이 이상하게 갈 조짐인데도 거짓으로 일관하는 김경수를 혼내는 놈 하나 없다. 오히려 바른미래당의 김영환 의원보다도 못하다. 드루킹을 공격하자면 탄핵 사기, 대선 사기까지 다 합쳐 공격해야 파괴력이 클 터인데, 자신들이 한 짓이 있는 터라 불리할 핵심은 쏙 빼버리고 공격하니 펀치에 매가리가 없는 거다. 이로써 자한당도 끝인 듯싶다. 


결국, '祝' 死亡! '顯考學生 자한당 神位'란 지방문(紙榜文)이 나 붙어야 비로소 썩어빠진 희미한 정신이나마 차릴는지 기대난망이다.



<국검>                

댓글목록

jmok님의 댓글

jmok 작성일

그래서 탄핵파(대한민국 반역자) 무리들이 신분을 숨겨 열심히 박근혜를 물어 뜯음으로서 탄핵을 정당화 하고자 선동한다.
박근혜의 잘못을 물어 뜯으면 탄핵죄(=대한민국 반역질)가 덮혀질 줄 착각한다.
박근혜의 잘못(통일 대박 잠고대, 친중 쑈, 5.18 규명 방해등)이 이것들의 반역질을 덮을 수 있기를 꿈꾼다 (뭐가 중헌디 ?)
비상대책위원장이라고 거론된 인물 들을 봐도 당권을 잡고있는 것들의 속 마음이 다 나타나 있다-그래서 자한당을 기대하는 국민을 좌절시킨다

ohun22님의 댓글

ohun22 작성일

靈輀旣駕 往卽幽宅 載陳遣禮 永訣終天
 혼령은 이미 수례에 모셨사오니 이제 영원히 계실 묘지로 가십니다. 떠나시는 예를 올리오니 이제 영원이 가십시요

국검님의 댓글

국검 작성일

우리는 보다 원천적인 것에 문제가 있음을 인지해야 합니다.
박근혜 대통령은 공과가 분명합니다.

그러나 우리는 그분의 과만 따져 남보다 못한 짓거리를 했습니다.
문재인이나 김경수의 뻔뻔한 오리발을 보며... 우리는 뭘 했는가 싶습니다.
우리는 우리의 손발을 우리가 먼저 나서 잘라버리고 늪을 헤매고 있습니다.
안타깝습니다. 방법이 없는 것도 아닙니다.
잘못했다 하면 못 이기는 척 대통합 차원에서 묵은 과제를 풀 수도 있을 터인데
반성하지 않고 용서를 구하지 않으니 가망도 없습니다.

이는 박근혜 대통령을 무작정 두둔하려는 것이 아니라
정치인이라면 반드시 지녀야 할 윤리와 도덕적 차원의 문제입니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24,694건 1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공지 합니다. 댓글(9) 관리자 2018-09-20 996 84
공지 Paypal 후원 계좌, 해외 송금 방법 관리자 2016-12-30 24381 112
공지 [공지]가장최근에 업데이트된 자료가 수정본입니다(참고사… 댓글(7) 노숙자담요 2016-04-04 40428 297
공지 글쓰기 회원 가입 및 주의사항 (휴대폰 본인인증) 댓글(10) 관리자 2015-09-21 47855 258
24690 이언주의 팩트폭력 : "박정희 대통령은 세종대왕에 버금… 새글 야기분조타 2018-10-24 10 2
24689 조용기 목사님의 가슴아픈 배도.. 댓글(5) 새글 15사단 2018-10-24 42 5
24688 여전히 박근혜 중심으로 뭉치자는 일부 우파 댓글(2) 새글 이팝나무 2018-10-24 41 5
24687 연평도와 백령도를 조공 선물로 주는가! 댓글(1) 새글 진리true 2018-10-23 39 4
24686 박성업 선교사 라는 분이 있습니다. 새글 15사단 2018-10-23 54 5
24685 박정희 Vs. 노무현 Vs. 문재인 새글 야기분조타 2018-10-23 25 3
24684 박정희 대통령은 인류 역사상 가장 위대한 인물 댓글(2) 새글 야기분조타 2018-10-23 50 5
24683 크리스찬분들만 보세요. 새글 15사단 2018-10-23 101 11
24682 외적은 물리치기 쉬워도, 내적은 죽이기 어렵습니다 새글 난승 2018-10-23 79 9
24681 물귀신 작전의 시작 새글 진리true 2018-10-23 91 9
24680 전세계는 북한 비핵화에 강경한 입장이다. 새글 용바우 2018-10-23 93 27
24679 good 입니다 댓글(1) 새글 메이요 2018-10-23 201 26
24678 촛불과 횃불시대의 광풍 댓글(2) 새글 진리true 2018-10-23 115 16
24677 중국에 원조지원 중단하는 일본 댓글(1) 새글 진리true 2018-10-23 272 36
24676 <대한민국의 영웅 박정희 대통령 39주기 추도식 참석 … 댓글(1) 새글 바람이불어도 2018-10-23 188 35
24675 2018.10.27 오후 1시 덕수궁 대한문 문재인… 새글 바람이불어도 2018-10-23 261 55
24674 15 만장의 철도노조 양반 - 코레일 황금마차권 새글 진리true 2018-10-23 210 26
24673 [소름] 좌파들의 최후의 발악 / 유엔사, 주한미군 철… 새글 Samuel 2018-10-23 422 26
24672 KBS공영노동조합 성명서 댓글(2) 새글 청원 2018-10-23 322 39
24671 야만개쉐빨갱이 이외수여! 댓글(2) 海眼 2018-10-23 337 62
24670 문정권퇴진 국민 총궐기가 시작된다 댓글(2) 현우 2018-10-22 614 90
24669 미국의 소리 FACT NEWS 댓글(2) 현우 2018-10-22 471 77
24668 김정은과 문재인 정부 동반몰락을 가져올 1등공신은? 현우 2018-10-22 508 82
24667 다음 대권은 친미반중 세력의 몫 진리true 2018-10-22 266 19
24666 이제서야 방향 제대로 잡은 전원책 댓글(2) 야기분조타 2018-10-22 450 30
24665 나는 분노한다 10월 22일 월요일 댓글(1) 진리보수 2018-10-22 457 38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