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기습 가능 시나리오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수도권 기습 가능 시나리오

페이지 정보

작성자 배달겨레 작성일18-12-07 12:02 조회468회 댓글1건

본문

회원 여러분...


지금 청와 화적떼들은 시시각각 조여오는 미국의 압박과 거짓에 속았다가 깨어나는 국민들이 무서움을 잘 알고 이대로 가면 죽음뿐임을 알기에 온갖 구걸에, 방어망 해체에, 방남 애걸 복걸하면서 점점 미쳐 돌아가고 있습니다. 그래서 돼지를 서울로 불러들여 막장 거짓 평화쇼를 벌여서 상황을 뒤집어보려고 가련할 정도로 발버둥을 치고 있습니다.

 


하여 돼지가 정말 올까, 안올까하며 마치 내기하듯이 모든 국내의 관심을 돼지 방남분위기 띄우기에 올인하고 있는데...국내외의 분석으로는 돼지가 올 이유가 별로 없지요. 왜냐면 이미 문가패거리들은 굳이 안와도 자신의 말이면 다 들어주는 멍청한 충견으로 알고 있기 때문입니다. 즉 와도 문가 화적패거리들이 돼지새끼에게 특별히 더 줄게 없단 거죠.

  


또 올듯 말듯 해야 제 정신줄을 놓은 문가 몸을 달게 해야 더 쉽게 남한의 돈과 물자를 빨아먹을 수 있다고 판단할 겁니다. 이점에서는 돼지새끼 지능이 문가 보단 약간 더 높을 걸로 판단이 됩니다.또한 제 아무리 돼지 친위대를 서울로 불러들여 경호를 한다고 해도 분노와 적개심으로 끓고있는 애국 국민들뿐 아니라 CIA나 모사드가 가만놔두지 않을 것이기에 암살이나 폭사의 위험을 감수하고 오겠느냐? 전 아니라고 봅니다.



자 그러면 이러한데도 문가 화적떼들 애를 먹일만큼 먹이고 돼지가 어느날 서울로 온다면 제 소견으로는 돼지 본인을 복제한 듯 닮은 가게무샤, 즉 가짜를 보내지 않을까 생각하고 만에 하나 가짜가 온다면 의도적으로 경호를 느슨히 하여 암살을 유도하고 이 일이 벌어지면 이에 대한 보복으로 수도권에 대한 대량살상 무기를 동원한 공격을 한후 수만명의 특수 부대를 국군 복장으로 땅굴을 통해서 수도권에 쏟아 부어서 살륙전과 동시에 미군 인질작전을 저지르지 않을까하는 염려를 해봅니다. 이 상황이 실제로 벌어지면 수도권은 피아 구분이 안되는, 그야말로 지옥도가 펼쳐진다고 봐야합니다.



지금 이 상황에서...

제가 활동하는 통일한국 카페의 쥔장님, 천하1님외 고수님들과, 

이곳 시스템 클럽의 주인이신 지 만원 박사님을 비롯한 여러 고수님들과,

다른곳의 솔창의 향기님, 치루트님, 새벽달님, 역론님, 산지기님, 이 종택님, 예강님,,,,,등 

여러 무림 고수들이 한결같이 우려하는 부분과 맥락이 통하지요?



지금 이 상황은 철사로 뚜껑을 붙들어 맨 완전 밀봉 주전자속에 물이 끓어서 조만간 증기 압력이 어디론가 배출되어야 하는 상황이라고 판단합니다.   



이러한 관점에서 지금 제 정신을 점점 잃어가는 문가 패거리들은 어떤 행보를 보일까요? 우리는 지금 무엇을 염려해야 하고 우리는 과연 지금 어떤 결의를 다져야 할까요?

 


멀리서 모국을 걱정하는 필부가 씀

댓글목록

진리true님의 댓글

진리true 작성일

<인간주도 지배역사의 한계성>
편을 갈라 충돌하면, 한바탕 붙는 것이 "땅의  전쟁역사"이다.
먼 과거도, 오늘날도, 다가올 내일도 마찬가지다.
인간이 선택할 일은 오직 "무한 경쟁과 전쟁 뿐"이었다.
인간사회가 하늘의 뜻(진리)을 전혀 모른다는 것이다.
그 증거는 아래와 같다.

<편가르기의 세력경쟁 역사>
"To what can I compare this generation?
They are like children sitting in the marketplaces and calling out to others:
" 'We played the flute for you, and you did not dance;
we sang a dirge and you did not mourn.'
For John came neither eating nor drinking, and they say, 'He has a demon.'
The Son of Man came eating and drinking, and they say,
'Here is a glutton and a drunkard, a friend of tax collectors and "sinners."
 But wisdom is proved right by her actions."(mthew11:16~19)

<전쟁의 원인과 피해대상>
"Watch out that no one deceives you.
For many will come in my name, claiming, 'I am the Christ,' and will deceive many.
You will hear of wars and rumors of wars, but see to it that you are not alarmed.
Such things must happen, but the end is still to come.
Nation will rise against nation, and kingdom against kingdom.
There will be famines and earthquakes in various places.
All these are the beginning of birth pains.
"Then you will be handed over to be persecuted and put to death,
and you will be hated by all nations because of me.
At that time many will turn away from the faith and will betray and hate each other,
and many false prophets will appear and deceive many people.
Because of the increase of wickedness, the love of most will grow cold,
but he who stands firm to the end will be saved.
And this gospel of the kingdom will be preached in the whole world as a testimony to all nations,
 and then the end will come.(mathew24:4~14)

<모든 민족의 심판추진>
I saw heaven standing open and there before me was a white horse, whose rider is called Faithful and True.
With justice he judges and makes war.
His eyes are like blazing fire, and on his head are many crowns.
He has a name written on him that no one knows but he himself.
He is dressed in a robe dipped in blood, and his name is the Word of God.
The armies of heaven were following him, riding on white horses
and dressed in fine linen, white and clean.
Out of his mouth comes a sharp sword with which to strike down the nations.
"He will rule them with an iron scepter."
He treads the winepress of the fury of the wrath of God Almighty(john's revel 19:11~16)
On his robe and on his thigh he has this name written: KING OF KINGS AND LORD OF LORDS
(john's revel 19:11~16)

그렇다면? 무얼 걱정하랴?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25,644건 1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공지 합니다. 댓글(10) 관리자 2018-09-20 1663 99
공지 Paypal 후원 계좌, 해외 송금 방법 관리자 2016-12-30 25069 124
공지 [공지]가장최근에 업데이트된 자료가 수정본입니다(참고사… 댓글(7) 노숙자담요 2016-04-04 41056 311
공지 글쓰기 회원 가입 및 주의사항 (휴대폰 본인인증) 댓글(11) 관리자 2015-09-21 48260 263
25640 전국 주요 100개 대학에 문재인 비판 대자… 새글 제갈공명 2018-12-12 47 5
25639 마국 국경은 세우고, 한국 국경은 허물고 새글 진리true 2018-12-12 45 4
25638 검은 승냥이-푸틴의 과거사 댓글(1) 새글 진리true 2018-12-12 57 6
25637 [취재K] “문재인 공산주의자” 무죄,지만원 “김사복 … 댓글(4) 새글 DONG 2018-12-12 133 20
25636 12.12는 하나회가 아니라 김재규-정승화-장태완 군벌… 댓글(1) 새글 야기분조타 2018-12-12 99 11
25635 광우뻥의 김미화 고소한 건곤감리(국내외 일인시위중인 손… 새글 Marie 2018-12-12 138 10
25634 12.12는 정당한 권력 교체 (참여정치로 인해 위기를… 새글 보수TV 2018-12-12 71 3
25633 5.16, 12.12의 정당성 - 참여정치 범람에 따른… 새글 보수TV 2018-12-12 76 3
25632 들으면 들을수록 더 아리송한’대통령 말씀’ 댓글(2) 새글 배달겨레 2018-12-12 187 21
25631 김진태 의원.. 아주 바람직한 우익 정치가.. 새글 한글말 2018-12-12 221 18
25630 대한민국 살리기는 내 작은 힘부터: 반미 주의자 척결 새글 배달겨레 2018-12-12 97 19
25629 문재인이가 도무지 참지 못하는 몇가지 (이재수 사령관) 새글 닥터에어로 2018-12-12 300 50
25628 전남대 대자보 박대통령 탄핵은 개혁반대세력의 음모 얘들… 댓글(1) 새글 나라를구하자 2018-12-12 369 23
25627 나경원은 결코 제 2의 박정희가 될 수 없다! 댓글(5) 새글 야기분조타 2018-12-12 305 23
25626 현재 진행형 친일파 김성흠판새 댓글(1) 새글 일조풍월 2018-12-12 216 46
25625 좌파들도 내분시작 댓글(4) 새글 북두유권 2018-12-12 549 24
25624 한국의 적화통일, 어디까지 왔나 댓글(1) 새글 현우 2018-12-11 424 49
25623 세비인상 음모로 개망신 당한 더불당과 자살당 댓글(1) 새글 진리true 2018-12-11 160 16
25622 문재인판 노회찬 살해-카슈크지 사건 새글 진리true 2018-12-11 259 24
25621 육영수 여사 시해 공범 김사복이 빨갱이가 아니면 뭔가? 댓글(2) 새글 야기분조타 2018-12-11 248 45
25620 증거인멸꾼 문재인과 택시운전사의 5월 댓글(1) 시사논객 2018-12-11 419 53
25619 전두환대통령님 많이 보고 싶습니다 댓글(3) 진리보수 2018-12-11 253 38
25618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당선의 의미 야기분조타 2018-12-11 435 40
25617 이계성대표님이 오늘 故 이재수 전 기무사령관님의 추모식… 진리보수 2018-12-11 200 39
25616 조영환대표님 이주천교수님 항상 감사드립니다 진리보수 2018-12-11 115 16
25615 인권의 날에 북한 노동당 제재강화 진리true 2018-12-11 177 37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