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이미 시작된 적과의 동침! 이 글 읽고 널리 퍼뜨려 주세요!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Re:이미 시작된 적과의 동침! 이 글 읽고 널리 퍼뜨려 주세요!

페이지 정보

작성자 배달겨레 작성일18-12-27 14:01 조회3,587회 댓글0건

본문

출처: 통일한국 원로원

원글: 자유민주주의 만세


얼마전 슈퍼에서 목격한 일입니다.

슈퍼 계산대에 눈매가 매우 날카롭고 몸이 예사롭지 않아보이는 젊은 남자들이 서 있었습니다.
라면을 사서 현금으로 계산을 하는데 동전을 세면서 어찌할 바를 모르는 겁니다. 아마도 라면값을 몰라 얼마를 내야하는지 감이 안 서는 듯했습니다. 

직원이 두어번 라면 값을 얘기하니까 그제야 동전을 집어넣고 지갑에서 고이 간직한 게 분명한 만원짜리를 내서 계산을 하는데 말을 도통 안하는 겁니다. 
그리고 계산을 끝내고 돌아서며 지들끼리 몇 마디를 하는데 분명한 북한 말씨였습니다. 

요즘엔 워낙 조선족들이 많으니 사람들은 무심히 넘기는 듯 했는데, 저는 조선족보다 훨씬 센 억양에 무술로 단련된 듯 단단하고 날렵해보이는 168 센티 정도의 젊은 그들을 유심히 살폈습니다. 그리고 문득 스치듯 지나가는 매우 불길한 생각에 가슴이 뛰더군요. 이건 간첩들이 분명하다 싶었거든요.

그러나 지금 간첩이 분명하다 해도 그 누구에게 신고를 하며, 신고를 한들 누가 그들을 잡겠어요? 
그런데 오늘 올라온 이 글을 보니 그들이 이런 방법으로 침투해 왔구나 싶고, 현재 우리는 적과의 동침을 하고 있는 중이라는 확신이 드는군요.

이 글 읽으시고 판단이 서거든 퍼뜨려서 서둘러 대책을 마련하도록 힘써 주십시오! 


☆대한민국♡헌법수호단☆
*애국국민들이여 일어나서 꼭전달 하세요.
너무나 기막혀 말씀을 드립니다

지금남한전국에 건설노동자70퍼센트가 북한 젊은남자로 채워졌어요 그것도문죄인과 김정은판문점 회담 후 몇달사이에 전국건설 노무자가 30만명이면
벌써 20만명 이상북한젊은 이들이 공식적인 법 절차없이 밀입국했어요 서해로배로왔는지 지뢰재거 명목으로 휴전선에 길을닦아 야밤에 넘어왔는지 몆 달 사이에 몰래 몆십만명 넘어온 북한인이 문정권이 최저임금 잔뜩 올려 나서 그래서 문정부가 최저 임금에 목을 메는지 알것같아요.
그리고이놈들이 혹시 북한특수부대 소속이면 남한은 이미 북한에 점령됐어요 사람도 몰래오는데 특수군장 무 기몰래않같다 놨겠어요 군인들이 노동자로 위장침투했는지 도무지 입을 꼭닫고 종일 말을 한마디도 않한대요. 일 시키는 것도 안되서 조선족 통해서 일을시
키는 실정이랍니다. 정말소름 돋네요 


야당 국회의원들은 정신차리고 각성하라!!
*펌* 한 글입니다. 
멸공!~~~

----------------------------------------------------------

옮긴이의 답글:::


국정원이나 경찰은 이미 빨갛게 물들어서 신고해봐야 소용이 없어요. 

비극은 이미 시작됐어요. 

즉, 이미 대한민국 스스로가 다 빗장을 열고 무장을 해제했기 때문에 
블루마블님 말씀대로 사고를 가장한 각종 테러가 점점 더 강도를 높이며 빈발할 겁니다.

김 정일 괴수가 노 무현이한테 협박한 말 생각나세요? "우린 어떤 형태로든 전쟁이 나면 반드시 이깁니다" 대한민국 대통령의 면전에 대고 공개적으로 공갈협박한 거죠. 남침 땅굴이지요.....

북이 수도권 기습 남침시 이 북한 특수 부대원들이 민간인들을 살륙하고 상황이 불리해지면 자폭할 겁니다. 그 때가 바로 생지옥입니다.


이 상황을 미국도 정확히 파악하고 있다 판단이 되나, 
이미 문가 빨갱이 집단과 북이 한통속임을 아는 이상 그냥 지켜만 보고 있는 거지요.
북이 수도권 기습하면 십중팔구 이들이 민간인 살륙, 요인 암살, 방송국, 국방부, 전력, 통신 시설 점령을 시도할 것입니다. 즉 다시 말해서 북 특수부대 주연, 남의 빨갱이 조연 작품이었던 광주 518 폭동의 "서울발 확대 개정판 살륙제"가 벌어지는 거지요. 

그러나 이로 인해 극도로 분노한 미국이 명분을 얻어서 북한의 땅껍질을 벗겨내는 심판이 내려지고 
피해규모는 다르지만 남북이 피해를 입고 북한과, 남한의 주사파 일당과 자생 빨갱이 집단이 참수형에 처해지는 결과를 맞이할 겁니다. 


그러므로 각자 신변안전을 스스로 지켜야하는 개X같은 상황이 된 겁니다. 
경찰도, 군도, 국정원도,기무사도, 그 어느 누구도 나를 지켜줄 수 없는 나라가 되었다. 
이게 아직도 잘 이해가 안되시면, 에이 설마 문 대통령이 지켜 주겠지하는 생각이 드시면,

한별님이 오래전에 올리신 한반도 참화 지도와,
저를 비롯한 '천하1'님과 여러 깨이신 회원님들이 올리신 글중 '기습 남침', '땅굴', '북 특수 부대' 등의 검색어로 전쟁 경고성 글들을 검색하셔서,
아무것도 기대할 수 없는 상황에서 나와 가족을 어떻게 지킬지를 현실적인 고민을 시작하십시오.

에혀!!!!!!!!!!!!!!


문가 이 개호XX 집단과 무뇌 개돼지들아, 이 꼬락서니가 벌어질 줄 2년전에 짐작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3,951건 3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3891 전세계의 웃음거리된 한중 정상회담. 댓글(1) 용바우 2017-12-14 1777 137
33890 미국의 소리 fact news - 미국발 긴급 중요뉴스 댓글(1) 현우 2018-09-08 2367 137
33889 시스템클럽 회원 여러분께 드리는 글 (더 이상 지만원박… 댓글(3) 샤론의장미 2018-12-19 1079 137
33888 국정원 할일을 어쩌다 시스템클럽이 하고 있나! 댓글(1) 현우 2015-12-08 2228 136
33887 지만원은 우익의 총아로 떠올랐다 댓글(6) 제갈공명 2016-01-27 2475 136
33886 위장 탈북 광수의 거짓말 댓글(5) 굳모닝 2018-03-16 1350 136
33885 구국집회, 500만야전군 모두모두 수고하셨습니다. 댓글(3) 은방울꽃 2015-10-14 2735 135
33884 타락한 韓国 과연 언제까지 국가로서의 목숨… 박애플망고 2015-12-27 2558 135
33883 미 트럼프가 북폭을 지연한 진짜 속내 댓글(1) 광승흑패 2017-12-05 3243 135
33882 미국 "둠스데이" 핵 무기가 조용히 일본에 온 이유 댓글(6) 광승흑패 2017-12-16 2378 135
33881 5.18 북한특수군 진실공방 대토론회에 파란불 댓글(8) 비전원 2018-06-28 1503 135
33880 하늘도 무섭지 않았던 위대한 사기꾼 제갈대중! 댓글(1) 안청암 2015-11-13 5968 134
33879 김유송은 절대 전향, 자수할 수가 없다. 댓글(4) 기린아 2015-12-13 3381 134
33878 양복 입은 이 인간이 같은 놈이군요 댓글(11) 파랑새 2015-12-13 3729 134
33877 남북수뇌 비밀회담 2시간 내용 추측 중년신사 2018-05-28 1174 134
33876 조갑제의 5.18행적 추적필요 이유 댓글(2) 만리경 2015-09-21 3087 133
33875 심복례는 남편 김인태를 납치 살해한 박남선을 고소 하였… 댓글(6) 파랑새 2015-12-22 7506 133
33874 손석희, 자살(?) 할지도 모른다 현우 2016-12-21 3115 133
열람중 Re:이미 시작된 적과의 동침! 이 글 읽고 널리 퍼뜨… 배달겨레 2018-12-27 3588 133
33872 고향 절라 순천 , 육군3사 1기생의 글(육군3사 구국… Long 2019-01-02 995 133
33871 안정권대표, 10년묵은 체증을 뚫어주다 댓글(11) 현우 2019-01-07 4170 133
33870 이런 명쾌한 논리를 들어 봤는가...? 댓글(1) 정의봉 2015-02-20 3071 132
33869 세상이 바뀔 징조 댓글(1) 알고싶다 2015-10-19 2726 132
33868 정성산 상사 서울광수 시인하다. 댓글(1) 김제갈윤 2015-11-30 4357 132
33867 절라도여 절라도여! 댓글(6) 비바람 2015-12-16 2773 132
33866 드디어 댓글(2) Long 2018-10-25 1293 132
33865 한국원전과학자 北납치! 美 CIA의 충격 보고! 댓글(6) 현우 2018-12-29 1534 132
33864 개(犬)만도 못한가? 댓글(4) 鄕川 2015-06-28 3768 131
33863 대형사고 터지기전에 댓글(4) 일조풍월 2015-07-23 2527 131
33862 [역사전쟁] 국방부 앞, 삼각지에서 <광수 핵폭탄> 터… 댓글(5) 기재 2015-08-27 2898 131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