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만원TV] 5.18학습영상-그들은 지금 어디에 (2019.3.13)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지만원TV] 5.18학습영상-그들은 지금 어디에 (2019.3.13)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19-03-13 12:10 조회3,574회 댓글11건

본문

댓글목록

벅시님의 댓글

벅시 작성일

존경하는 지만원 박사님께 몇 가지 의문점이 있어 글 올립니다.
1.5.18을 규정하기 위한 가장 중요한 사건 중의 하나는 교도소 습격입니다.사실이라면 북한군 침투에 대해 왈가왈부할 것이 없지요.
  특전사 3여단은 교도소 방어를 위해 24시간을 근무했습니다.보병이 근무 했던 8-9일 동안은 아무 상황이 없다가 그 하루에 만 게릴라들의 습격이 있었습니다..( 21일에도 공격이 있었긴 합니다.)
    북괴의 교도소 공격지령을 미리 감청하여 특전사를 투입 참호전에 대응케 한 것은 나라를 구한 작전입니다.
                   
    만약 이 감청기록이 존재한다면(박사님은 이미 수 차례 그 존재를 인정 하신 바  있음) 공개하는 것이 마땅하지 않을까요?
      당시 전두환 장군은 정보부장,보안사령관을 겸임하셧습니다.
      어찌하여 그 기록을  묻어두고 내란 죄목으로 사형선고를 받으셨는지? 그 이유가 뭔지무척 궁금합니다.장군님이 구국의 영웅이 되시고도 남을 빼박근거 인데 말이죠.

2.많은  자료화면의 하나에 불과하겠지만 영상 중 곤봉 매질 장면은 병력의 열세가 그 이유는 아닌 것으로 보여집니다.장갑차가 보이기 때문이죠.19일 전교사에서  있었던  민관군 대책회의에서 민,관은 군의 무자비한 진압이 사태확산의  원인이라고 일관되게 주장햇으나 묵살 되었습니다. 18일.사망으로  여겨지는  타박사 시신 4구가 무참한  폭력진압의 방증입니다.

3.김대중 내란음모사건은 가혹한 고문에 못 견뎌 허위증언 한 것임이 자유한국당 중진인 심재철의원의 고백으로  밝혀졋습니다. 아울러 야당의 자금지원이나 그 실체는 아예  없었다는 사실도 밝혓지요.

4.영상의  44분 경에 나오는 유골 컨테이너의 사진은 14년 5월 사진이 아니라 2018년 1월 10일 무주 유골 4만기 보도자료에 나오는 연합뉴스 자료화면입니다.
        물론 박사님은 이미 법정에서 청주유골 건에 대하여 "방증일 뿐 어디에서도 증거라고  말한 적 없다" 라고 부인하셨지만 정정은 필요할 것 같구요.

5,전투복 문양은 우리 국군도 미군을 따라 하고 있습니다..연합군이니 같이 보조를 맞춰야 겠지요..저들은 연합군인 중국군의 문양을 따라가는 것 입니다.
  만약 소수의 침투조가 우리 군복을 입는다면 문제이지만,전 북괴군이 우리 군과 유사하거나 같은 문양으로 착용한다면 적들도 유리할게 없을 것 입니다.

6.교도소 공격에서 460명이 몰살 되었다면 80%가 죽은 거의 전멸상태의 피해를 입었는데 불과 140명이 살아 남았겠죠?
  이 정도 몰살수준이면 140명 중 80%는 중상자로 봐야하지 않을까요?100명 이상은 중상 나머지 경상으로 보입니다.
  과연 이 들이 청주까지 시신430구를 나르고 1미터 깊이에 일렬로 칠성판 430개를 조달이 아닌 개인 구매해서 묻고 갈 수 있을까요?

1미터  깊이는  유기물 대사가  활발히 이뤄지는  토양부위입니다.40년이 지났는데도 시신의 액체에 젖어 부패했을 칠성판이 사용가능한  온전한 상태로 남아 있을수 있을까요?.장발의 머리카락,손발톱 한 조각 없이 산화했는데
목재가 원형대로 남아  있을까요?.칠성판에  매직으로 쓴 일련번호도 사라질 것이고 40년이 지난 투명비닐의 상태도 근래의 것 같이 너무 깨끗합니다.
제가 보기엔 칠성판이나 비닐의 상태로 보면  근래에 도내에서 수습되어진 수분이 전혀  없는  무연고 유골들을, 관 대신 칠성판을 이용하여 이름대신 일련번호를 적어 다시 봉안한 상태로 보입니다. 다음은 무주 하늘공원묘원에 대한 기사입니다.

--------------이곳에 안치된 유골 4만 여 구는 전국 자치단체와 대형 건설회사의 국책사업 등에서 발생한 무연고 유골을 장묘업자에게 맡겨 처리토록 하고 있는데 규정을 지키지 않고 방치한 것으로 드러났다.

무연고 유골은 장사 등에 관한 법률에 따라 신문공고, 개장허가, 유골수습 후 옥내에 안치할 때는 화장을 한 뒤 유골함에 넣어 10년 동안 안치토록 규정하고 있다.

유골함에는 유골에 관련된 내용을 표기하게 되어 있으나 이마저도 기록되지 않았다.

2005년 44만1천932㎡에 선경공원이란 이름으로 조성된 하늘공원은 조성 당시에도 혐오시설과 덕유산 환경파괴 등의 이유로 현지 주민과 환경단체의 심한 반발이 있었다.


          청주 유골 현장은 청주 가로수 길 인근으로 ic부근인데 원래 공동묘지 였습니다.그러다가 인근에 쓰레기 매립,소각장이 들어서면서 주민민원이 발생하였고 그에 따라 묘지인근을 체육공원으로 조성하게 된 곳으로  밀림지역이  아닌  도로 인근 접근성이  좋은  곳입니다.거의 반대방향인 문경새재는 직선거리로 70킬로지만 당시 비포장 상황에선 차량으론 4시간이상 걸리는 지역 이지요.광화문--철원군청이 직선거리로 70킬로 입니다.

       
7.          23일 이후엔 전투가 가능한 특수군은 광주에 없었다고 봐야 합니다..중상자 이거나 부상병 140명 남았는데 청주로 이동 했으니까요.

8        .노숙자 담요님의 비교사진은 더 거론하는 것 보다 관상 전문가나 허경영 총재 같은 분께 의뢰 해 보는 것도 의미있다 생각합니다.
              상이 다르면 인생도 완전히 다르니까요.

9  .도청 지하에 다이너마이트를 설치 했다고 합니다.그것은 화순 광업소에서 탈취한 것이라하고 그 곳에서 근무하는 사람들 중에는
  발파 전문가가 2-30 있을 겁니다.몇 명이선 못하는 작업이고 13명이 했다지요?군에서는 tnt.c4 같은 폭약을 다루고 다이너마이트 전문가는 없을 겁니다. 다이너마이트는 전투병과용이 아닌 공병용도 이지만 그래도 군에서는 외주를 주겠지요.

  그런데 지하에 폭약을 설치한 것은 계엄군의 진압을 막기 위한 자폭,자결의 의미로 보이지 공격 행위로는 보이지 않습니다.
    특수군 게릴라라면 그 많은 폭약을 이용해 장갑차,버스,트럭에 싣고 교도소를 향해 자폭테러 공격을 하던지 최후의 자살테러를 해야하지 순순히 자폭할 이유가 있을까요?7톤이면 아파트 단지를 날릴 폭탄인데..
    그리고 그들은 고정간첩일 뿐 특수군이 아니지요...침투한 특수군은 모두 청주로 시신과 함께 이동했으니까요.
   
    계엄군은 실탄 50만 발,수류탄 49발을 사용했으나 특수군은 그 많은 폭약,수류탄을 계엄군을 향해 단 한 발도 사용치 않았습니다.
      교도소 공격에도 티엔티,수류탄 한 발 사용치 않고 몰살 당했습니다.게릴라의 침투목적이 무엇인데 이런 나약한 행동을 했죠?

10      카빈 소총은 착검을 하는 전투용 소총이 아닙니다.경비용 반자동 소총으로 5-6발 장전되어 노리쇠 후퇴 전진하며 단 한 발 씩 나가게 되어 있지요.
    그것은 m16과 같은 자동지향사격이 불가능하고 매 번 조준사격을 해야한다는 의미입니다.그 나마 유효 사거리도 m16의 절반이고
  명중률,파괴력은 턱 없이 낮습니다.
  조준사격은 총기 소지자가 조준선 정렬을 해서 자신의 견착스타일에 맞는 영점을 잡아야 가능합니다.탄착을 확인 해 보지 않는다면 명중은 불가능하고  조준사격의 의미도 없습니다.심한 말로 재수 없어서 맞는 것이죠.

      특수군이 이런 사정도 모르고 카빈을 탈취해서 봉기하려고 왔을까요?..카빈소총은 각 면,동,직장예비군용으로 관할 파출소,단위직장에 무기고가  있습니다. 20대 이상 대한민국 남성이면 무기고 위치를모두 잘 알지요.파출소나 지서 내의 어느 곳엔가는 꼭 있습니다..동네 아이들도 알구요.이걸 모른다면 간첩입니다~예비군 향방훈련을 받지 않으신 분,실미 분들 이라도 들어서 다 알 겁니다.

11        .당시 우리 군은 국제적으로 사용이 금지 된 텀블러(분쇄) 탄두를 일부 사용하기도 했습니다.
    엑스레이상 탄두가 두개골이나 대퇴골등에 맞으면 그대로 부서져 퍼진 상태로 나옵니다.관통이 않된다는 것이죠.
    또 한 교탄 같은 경우 장약이 매우 적습니다..물론 적어도 사출구는 크게 나오지만
    텀블러 탄두라면 사출구가 없을 수 있습니다.또 한 총구가 이격 되지 않고 신체에 접촉하여 사격했다면
  사출구는 매우 작거나 없습니다.

당시 검시관은 사출구의 크기를 가지고 총기를 구분했다고 하는데 만약 경계용이나 교탄에 텀블러 탄두라면
사출구가 없을 수 있습니다..카빈 사망자로 밝혀 진 다수가 이런 경우가 아닐까요?

12.총상으로  인한  사망자는 특수군 460명.광주 시민군 113명(부정확.근사치).도합 573명.
                        계엄군 총상  사망자 11명  입니다.불과 5일의 간헐적 교전에  불과한데 이것은  헌법에서 인정되는 국민  저항권을
                            무력화  시키려는  계엄군의  일방적이고  불법적인  공격으로  보입니다.
                          .즉 수  많은  탄약.게다가 공군.육군헬기 까지 동원한  신군부의  살육에  불과한 것이지 무장폭동.게릴라전이라 
                            불려지는 것은  합당치  않다 봅니다.박사님 께선 이미 안중근은 테러리스트.이순신은  해군사 최대의 살인마  라는 말씀을 
                            하셨는데  신군부는 어떻게  규정되어야  할까요?

장여사님의 댓글

장여사 작성일

5.1왜곡의 핵심은 5.18재단에서 홍보용으로
이용하고있는조사천씨입니다.
역사로서의 5.18  2권.  32p ㅡ40p참고.

장여사님의 댓글

장여사 작성일

5.18수사 기록문건은100프로 맞지는
않는다는것도 참고하셔야합니다.
그러니 훗날 문제가 되어 뒤집은것이지요
제데로 뒤집었다면 뒤집힐일도 없었겠지만
정보화시대 들통 날일도 없었다는것입니다.

장여사님의 댓글

장여사 작성일

5.18왜곡의 핵심은 뉴스타파 최 기훈기자가
잘정리 해놓으셨더군요.참고.
공수대원이 진압군장갑차에 깔렸다.
호남인들이 의문스러워하는 장면이 바로 이사람!.
분수대앞에서 그난리를 부리고.장갑차는 어디로갔을까.
장갑차는 1시반경 카톨릭쎈터 앞에 등장함!

장여사님의 댓글

장여사 작성일

머리에는 흰띄를두르고 손에는 택극기를든 청년 조사천을 태운
장갑차가 카톨릭쎈타앞에 올라 오고있었다.그에게 누군가가  총한자루를
던져주었으나 그는 필요없다며 그냥 가는듯했으나 곧 총에 맞았다.

장여사님의 댓글

장여사 작성일

호남인들은 5.18광주사태로 끝난문제를 민주화운동으로
뒤집기위하여 중요인물 장갑차주인공 조사천씨를
둔갑을시켜 홍보용으로 이용하다가 들통이났다

장여사님의 댓글

장여사 작성일

호남인들은 1시30분경 장갑차위의 조사천씨가
맞은총소리를 전 두환의 발포명령이네.사살명령이네
트집을잡지만 수사기록에 뚜렷히 기록되어있음.
5.18왜곡시키는자들은 호남인들이라는것이
정보화시대란.지금도 5.18책자나 인터넷에
뚜렷히 기록되어있음.

장여사님의 댓글

장여사 작성일

5.18은 고의적이나 감정적으로 들통난것이 아니라/
좌파들이 꼼수부려 유네스코에 등재했기때문에/
들통이 난것이니 그 어느누구를 원망할수도없다/
저는 5.18피해자도아니고 묻는자들도없으니/
5.18에 별 관심도없었고 그 어느 누구에게도 제보하지않았다/
세월이흐른 한참후 5.18이 민주화운동으로 뒤집었다는것을 알고/
지만원.시스템클럽에 대강 제보했더니/
김 대령님께서 관심이 있으신 모양이었다/
인터넷 대화로 대강 알려주었더니/
역사로서의5.18/임을위한 행진곡/
문 재인과 전 두환의 5.18역사전쟁/펴냄/
내용을보니 5.18에 대하여 상세히 잘 기록되어있었다/
저는 그분이 미국에계시는 분인지 목사님인지도 모르고/
인터넷 대화로 5.18에대하여 알려준것이다/

장여사님의 댓글

장여사 작성일

5.18을 재조사한다니 조 사천씨를 조사해야함/
[1]조 사천씨는 광천동 모나미문구 아저씨인가/
[2]5.18재단에서 홍보용으로 이용하다 들통난/
    조사천씨의 아들:조천호는 친 아들인가/양 아들인가/
[3]김영업:미래시학시인이되어 서울에서 살고있다고함/
    아들;김생수.김현수/
사진으로 크게 확대하여 전 국민에게 공개하여야함/
위인은 그당시 아시아자동차회사 다니다가/
5.18로인하여 퇴출당하고 삼청교육대를 다녀와/
광천동주민외 지인들 쌈짓돈까지 긁어모아/
그당시 오천여만원이 넘는돈을 챙겨 야밤 도주한자임/
5.18중요인물 이라면 그 당시 잡혀가면 사형.아니면 무기징역임/
그러니 그 험하다는 삼청교육대 길을 택한것 아니겠는가/
김영업씨는 5.18중요인물임에도 5.18책자나 인터넷 어디에도/
찾아볼수없으나 미국의 유네스코에는 기록된듯함/
삼청교육대를 다녀와 5.18유공자로 기록되어있다.는것이/
오래전에 김 대령님으로부터 연락이왔음/

장여사님의 댓글

장여사 작성일

5.18 주동자 윤 상원에게 활동보고를 하는재미로/
5.18광주사태시 과격한 행동을했다는 김 효석/
5.18 재단에서는 왜 이런자들의 행동은 자랑하지않을까요/
윤기권:5.18보상금.2억을챙겨 북으로 월북한자/
송 영길: 현 민주당 국회의원/
이들은 광주 대동고 친구사이라고함/
시위대들은  18일 파출소를 습격하여 최 규하대통령 사진을 /
짓밟아부수고. 페퍼포크차와 파출소를 불태웠다고합니다/
5.18재단에서는 19일날 파출소를 불태웠다고 각색을했습니다/
김 효석은 이런 과격한 행동을했다는것을 중년이된/
5.18청문회때 자랑삼아했다고하니/
노후가 된 지금의 솔직한 마음은 무엇이며/
전 국민에게 공개하고 감정 받아야합니다/
5.18재단에서는 19일날 파출소를 불태웠다고 각색함/

장여사님의 댓글

장여사 작성일

계엄군이 200발 가지고있을때/
28만발을 가지고계시는 우리 시민군/
526개의 수류탄/
300박스의 다이너마이트[8톤가량이 도청 지하에 설치]/
광주 각 지역에있는 28개의 무기고가/
동시에 탈취당하면 이렇게됩니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2,989건 1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지만원TV] 5.18학습영상-그들은 지금 어디에 (2… 댓글(11) 관리자 2019-03-13 3575 81
공지 Paypal 후원 계좌, 해외 송금 방법 관리자 2016-12-30 31495 200
공지 [공지]가장최근에 업데이트된 자료가 수정본입니다(참고사… 댓글(9) 노숙자담요 2016-04-04 45838 391
공지 글쓰기 회원 가입 및 주의사항 (휴대폰 본인인증) 댓글(13) 관리자 2015-09-21 53097 323
32985 JTBC '손 서케' ♂ 관련 '세계일보' 광고문/ 외… 새글 inf247661 2020-01-23 40 2
32984 조선과 일본 댓글(1) 새글 역삼껄깨이 2020-01-23 90 29
32983 패스트 트랙같은 악법과의 투쟁을 위한 호소문 새글 Marie 2020-01-23 58 8
32982 우물안 황교안 정신차리세요 (뱅모 박성현) 영상[세뇌탈… 댓글(2) 새글 제주훈장 2020-01-22 117 19
32981 답변서 우선 댓글(1) 새글 제주훈장 2020-01-22 114 13
32980 2020 처음 경험할 국가모습 새글 진리true 2020-01-22 193 10
32979 조선과 일본 새글 역삼껄깨이 2020-01-22 137 32
32978 오늘 오후 석간 '문화일보' 광고/ 사설. 새글 inf247661 2020-01-22 171 16
32977 북한 붕괴될 조짐 댓글(11) 새글 알리 2020-01-22 384 18
32976 좌빨의 마지막 프로젝트 댓글(2) 새글 일조풍월 2020-01-22 269 35
32975 漢陽대학교 출신 _ 빨간'림 종석'롬 새끼! 새빨간… 새글 inf247661 2020-01-22 128 14
32974 김정관-인민무력상 승진(2016. 4/14 중장출신) 진리true 2020-01-22 95 10
32973 대체 이스라엘주의와 민족주의에 대한 소고 마르지않는샘물 2020-01-22 165 10
32972 천만 공명선거국민감시단(공선감)원 모집안내 비전원 2020-01-21 115 35
32971 [도움 요청] 미국 - 한국천재 생체실험사업 댓글(1) 한국도시인 2020-01-21 149 2
32970 서울대 학생들이 시작한 `조국 파면 촉구 서명운동`..… wlvudtjs0117 2020-01-21 160 44
32969 국민 앞에서 웃는 자들은 모두 위선자! 댓글(1) 진리true 2020-01-21 145 12
32968 [펌글]부경대 정치외교학(박사)교수 댓글(1) Marie 2020-01-21 207 25
32967 1968.1.21 _ '김 신조'事態 inf247661 2020-01-21 167 14
32966 시스템 클럽TV 댓글(1) 역삼껄깨이 2020-01-21 155 26
32965 황육포,당신 누구십니까? 댓글(3) 우짜노 2020-01-21 259 41
32964 북한 개별관광을 나라가 망해도 해야 하는 무슨 이유가 … 댓글(2) 청원 2020-01-21 188 20
32963 내무덤에 침을 뱉아라 할 지도자는 홍준표 뿐이다 댓글(4) 정답과오답 2020-01-21 196 7
32962 4.15 총선에서 야권이 이겨도 헛일 댓글(7) 정답과오답 2020-01-21 236 13
32961 [펌]정동일 前 총영사님의 글 댓글(1) Marie 2020-01-21 136 34
32960 한국 기자연합회, 국가혁명배당금당 ‘허경영’ 총재 … 댓글(7) wlvudtjs0117 2020-01-21 182 7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