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안보와 국민안전의 각도에서 본 국가정보원법-②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국가안보와 국민안전의 각도에서 본 국가정보원법-②

페이지 정보

작성자 우익대사 작성일19-05-15 02:40 조회712회 댓글2건

본문

◆ 국가안보와 국민안전의 각도에서 본 국가정보원법-

 

---국가정보원법의 제3(직무, 4항의 국정원 직원의 범죄에 대한 수사의 문제와 해결...

---반역과 종북의 국정원 자체가 기획하여 저지른 크고 작은 범죄를 국정원 이외의 기관이 공정하게 수사할 방법이 전혀 없다...

---국정원의 빨갱이와 인간 버러지가 애국우파 인사를 상대로 저지르는 도감청, 감시, 탄압, 협잡, 교란, 테러, 위치추적을 이용한 사고 유발, 전자파 공격 등등에 대한 뽀족한 해결책이 없다...

---미국의 일루미나티와 종북좌익 빨갱이의 지령을 받는 국정원 자체가 저저른 강력한 범죄를 투명한 경찰과 검찰에서 수사할 권한이 매우 필요하다...

---종북에 부역한 국정원 직원들을 잡은 지만원(1942~ ) 선생의 판례와 필자가 당한 사례의 정밀한 검토...

---미국의 일루미나티종북좌익 빨갱이위장보수불의(不義), 강력한 범죄 등등에 침묵과 방관하는 사람 역시 중국의 단편영화인 “44번 버스처럼 모두 무사하지 못함을 알 수 있다.

---2016년 9월부터 지금까지한국의 종북좌익 빨갱이의 지령을 받는 국정원의 인간 버러지들이 필자 우익대사와 같은 애국우파 인사들에게 은밀하게 저지르는 각종 범죄(犯罪)와 악()의 쌓임으로 인해이전에 없었던 경주와 포항의 규모 5.0 이상의 지진을 비롯한 동해안에서 땅과 해저가 뒤틀리고 있다...

---사람이 각종 악()과 범죄를 저지른 만큼하나님(God, )께서 잊지 않고 지진과 쓰나미와 같은 자연적 재앙으로 모두 되돌려주시는 것 같다...

 

 

지난 번 국정원법의 제2(지위)에 내재된 법률적 문제의 검토에 이어이번에는 제3(직무)의 4항에서 국정원 직원의 범죄에 대한 수사를 국가안보와 국민안전의 각도에서 한 번 살펴본다.

 

국정원법 제3조의 4항에 따르면국정원의 직무의 하나로직원들의 범죄에 관해서도 수사를 하도록 되어 있다이 조항은 국정원의 직원이 투명한 경찰과는 달리특정 국민에 대해 많은 정보를 알 수 있는 위치이고또 최첨단 장비로 도감청과 감시와 위치추적이 가능하기에언제든지 정치적 목적이든 조직의 목적이든 국민을 상대로 은밀하게 범죄를 저지를 수도 있다는 것을 국정원 자체가 자각을 하고 있다는 이야기다.

 

필자는 오래 전부터 이 조항을 보고서 상당한 의문을 가졌는데바로 종북좌익 빨갱이와 일루미나티의 하수인인 위장보수의 국정원 수장들이 그들의 불순한 각종 목적들을 위해 기획하고 저지른 범죄를 국정원이 과연 수사와 발표를 할 수가 있는가?라는 것이다상식적으로 이들에 대한 수사는 국정원이 아니라경찰이나 검찰에서 수사가 이루어져야 한다필자는 국정원의 이러한 자체적인 수사 조항 때문에오히려 국정원 직원들이 크고 작은 범죄로부터 매우 자유롭게 되는 결과를 낳게 된다따라서 이것은 전혀 현실성이 없는 법 조항이라 생각된다.

 

특히 국정원은 김대중과 노무현의 친북좌익 정권을 거치면서전국적으로 상당수의 불순분자들이 정보원으로 활동하고 있다고 보여지기에국정원법 제3조 4항에 대한 실행성은 거의 없다고 생각된다.

 

이 국정원법 제3조 4항과 함께 보아야 할 법이 국가정보원 직원법 제23(직원에 대한 수사 등)이다여기에는 모두 3항이 있는데수사기관이 국정원의 직원을 수사와 구속을 할 수 있다는 내용이다수사기관인 경찰과 검찰이 범죄의 혐의가 있는 국정원의 직원을 수사와 구속을 시킬 수 있다는 것이다.

 

그런데 이것도 국정원에서 범죄 기획과 범죄자들을 경찰과 검찰로 모두 넘겨주어야경찰과 같은 수사기관이 수사를 제대로 진행할 수 있는데과연 국정원 자체가 저지른 범죄의 경우 협조가 이루어지겠는가?라는 의문이 생긴다따라서 국정원 자체가 기획하여 저지른 크고 작은 범죄에 대해서는 여전히 수사기관에서 손을 댈 수가 없는 매우 심각한 문제가 존재한다국정원 자체에서 범죄자를 넘겨줄 리 만무하고또 설사 현행범으로 체포가 되더라고 경찰에서 끝까지 국정원 직원이 아니라고 오리발을 내밀면 그대로 넘어가게 마련이다.

 

암튼 종북좌익 빨갱이와 일루미나티 위장보수의 지령을 받는 국정원의 범죄자에 대한 공정한 수사를 어떻게 해야 할 지에 대해현직 국정원 직원과 여러 애국우파 인사들의 뾰족한 대안책과 해결책을 기대해 본다.

 

참고로 아래는 김대중과 노무현 때, 경찰의 수사권에서 벗어나고 범죄의 사각지대에 그냥 방치된 국정원의 골수 좌익분자의 범죄 현황, 김대중의 종북에 부역한 국정원 버러지들을 김대중으로부터 독립을 시도한 노무현 정권 때 모두 잡은 지만원(1942~ ) 선생의 판례, 아직까지도 수사와 배상이 안 된 필자가 빨갱이와 야합한 범죄자 이명박에서 골수 종북좌익인 문재인 때까지 경북 포항에서 국정원의 인간 버러지들에게 당한 사례이다

 

아래의 필자의 글들을 매우 유심히 읽어보시면, 왜 필자가 국정원을 가장 유력한 용의 집단으로 지목한 지를 알 수가 있을 것이다. 다시 말해, 한국에서 국정원이 아니면 필자에게 저런 짓을 할 수 있는 곳이 없다. 아래 중에는 "살인 미수"까지 적용시킬 수 있는 강력 범죄에 속하는 것이 있다. 당시 국정원에서 매우 치밀하게 기획한 것인데, 먼저 보험업을 하는 필자의 친척을 의도적으로 접근시켜 필자에게 사망보험을 가입시킨 후, 곧 바로 집안으로 돌멩이를 던져서 위협하였고, 1개월 정도 후에는 위치추적으로 차치기 암살을 시도하였다.

 

현재 확실한 추정은 아직까지 국정원 핵심 실무진을 빨갱이들과 인간 버러지들이 잡고 있다는 이야기고, 또 여기에 침묵과 동조하는 정보나 수사의 경찰도 있을 것이다. 


이들을 어떻게 깨우치고, 어떻게 자극과 압박을 주어야 할까? 불의와 범죄의 침묵과 방관에 모두 다 죽는 44번 버스, 2016년 9월부터 시작된 지진과 쓰나미의 징조, 미국의 북괴의 완전한 비핵화 정책과 북괴의 비핵화 의지가 전혀 없는 태도의 완전 상반된 입장 가운데 한반도에서의 전쟁의 징조 등등... 


암튼 한국의 빨갱이와 위장보수도 큰 문제이지만, "자신과 가족과 재산의 축적"과는 아무런 상관이 없다는 비겁하고 안일한 개돼지 같은 정보기관과 수사기관 역시 참으로 한심하고 허탈하다는 생각밖에는 안 든다.

 


① 전ㆍ현직 국가 정보원들이 국민 여러분과 국군에게 드리는 시국 선언문

 

241 전ㆍ현직 국가 정보원들이 국민 여러분과 국군에게 드리는 시국 ... [2] 우익대사 13301 2017-10-2



② 피고 임동원이 원고 지만원에 저지른 구체적 범죄사실(지만원, 11-03-09 23:18)


http://www.systemclub.co.kr/bbs/board.php?bo_table=12&wr_id=2391&sfl=wr_subject&stx=%EC%9E%84%EB%8F%99%EC%9B%90&sop=and&keyword=%EC%9E%84%EB%8F%99%EC%9B%90



③ 아직까지도 해결을 보지 못한 필자 우익대사가 몇 년 동안, 경북 포항에서 국정원의 버러지들에게 당한 사건들과 더불어 포항의 강력한 지진으로 인한 천문학적인 피해...

댓글목록

진리true님의 댓글

진리true 작성일

무슨 소리인지?
대사 자격을 달고계신 위대한 인물이 국정원에게 당할 정도이면
이미 대사라는 직함을 사용할 수 없다.
무학대사는 개뿔도 배운 것이 없어도, 이성계의 용돈을 받고 서울을 수도로 정하였다.
대사는 통치자가 우대하는 법이다.

오리수님의 댓글

오리수 댓글의 댓글 작성일

진리님!!
대사는 그런 대사만 있는 게 아니구요
대사(大事) : 큰 일 이라는 뜻도 있습니다
너무 몰아세우시지는 마시길...... 우하하하하하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4,921건 1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지만원TV] 5.18학습영상-그들은 지금 어디에 (2… 댓글(14) 관리자 2019-03-13 5034 117
공지 Paypal 후원 계좌, 해외 송금 방법 관리자 2016-12-30 33572 219
공지 [공지]가장최근에 업데이트된 자료가 수정본입니다(참고사… 댓글(9) 노숙자담요 2016-04-04 46987 422
공지 글쓰기 회원 가입 및 주의사항 (휴대폰 본인인증) 댓글(14) 관리자 2015-09-21 54248 343
34917 DK LEE US 칼럼의 긴급 호소문! 새글 Monday 2020-06-03 3 0
34916 [국민교재] 고소인 문재인 피고인 고영주 항소심 최후진… 댓글(2) 새글 제주훈장 2020-06-03 38 6
34915 4.15총선 부정선거 의혹 (1) 새글 이상진 2020-06-03 39 5
34914 선관위가 소위 5.18 민주화유공자들에게 완전히 점령되… 댓글(2) 새글 굳모닝 2020-06-03 281 43
34913 [강명도TV 단독] 북한 국경마을들이 지옥으로 변하고있… 댓글(1) 새글 Monday 2020-06-02 217 18
34912 김정은 스트레스와 인민노예 수단-담배 새글 진리true 2020-06-02 156 16
34911 백명 정도에게 물어 보아도 댓글(1) 정답과오답 2020-06-02 209 23
34910 떼 법(공수처법, 연동형 개정선거법)에 항명한 자 댓글(1) 진리true 2020-06-02 122 14
34909 적대적.민도 댓글(2) 알리 2020-06-02 126 13
34908 구국영웅 지만원의 <시국진단 6월호> 표지 글 청원 2020-06-02 221 62
34907 희생과 헌신 프랑스 칼레의 시민이야기 [하모니십수양] 제주훈장 2020-06-02 79 10
34906 윤미향 기부금 반납과 사퇴촉구 - 태평양 유족회 진리true 2020-06-02 109 26
34905 여기도 황교안 김무성 홍준표 죽일놈이라는자가 흔하다 댓글(4) 정답과오답 2020-06-02 194 10
34904 김수환씨 댓글(2) 역삼껄깨이 2020-06-02 225 35
34903 꼬맹이 수준들이 흥분할 만한 글 올려볼꺼나 ? 댓글(4) 정답과오답 2020-06-02 152 10
34902 전투정신이 부재한 핫바지- 당의 잘못 진리true 2020-06-02 83 8
34901 도널드 트럼프, 대 중국 중대발표 (2020. 5. 2… Monday 2020-06-01 330 38
34900 선관위의 미필적 자백 댓글(1) 일조풍월 2020-06-01 308 64
34899 0601 호국의병의 날에 제주훈장 2020-06-01 147 26
34898 미국 극진좌파(반 트럼프세력)의 폭력시위 - 5/18 … 진리true 2020-06-01 215 15
34897 가서 제자삼으라 역삼껄깨이 2020-06-01 208 33
34896 방송후기 역삼껄깨이 2020-06-01 171 26
34895 QR- 코드와 민간인 사찰 가능(빅-브라더 시대) 진리true 2020-06-01 184 18
34894 "5.18 논란종결자/북한 특수부대장교출신 임천용씨의 … Monday 2020-06-01 276 38
34893 홍콩시민과 5/18 광주내란-혁명곡(5/18 임진곡) … 진리true 2020-06-01 109 11
34892 일곱머리(G-7)와 열뿔(G - 10)의 등장예약 진리true 2020-06-01 141 11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