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18-정치 장학생들이 자한당에는 얼마나 많은 가?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5/18-정치 장학생들이 자한당에는 얼마나 많은 가?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진리true 작성일19-05-15 12:45 조회686회 댓글0건

본문

<북한이 키워놓은 5/18-장학생과 일대일로 건설>

무슨 은공(빚)을 갚으려고, 광주 5/18 위장민주화 성지에 가려고 발버둥치는 세력이

자한당에 그리 많을까?

참으로 기괴한 일들이 40년 가까이 지속되고 있다.

 

김일성 장학생과 이재명 증언 등(퍼온글 15490)을 참조하면, 누구든지 직감이 올 것이다.

그렇다면, 홍준표, 황교안도 "5/18-장학생"으로 의심받을 수 밖에 없다.

그들이 모두 국가보안법을 국민보다 더잘아는 공안검사 출신이기 때문이다.

북한 김일성이 광주5/18 사태(무장폭동-내란사건)를 대남공작-적화전략으로 역이용하였다.

홍준표는 "광주 5/18 무장폭동사망자-묘지"에 달려가 충성맹세하므로서,

2017. 5/9 대선의 출사표를 국민에게 선전하고,

종북단체 정구사설치의 위안부 소녀상에 경배하여, 

북한정권이 요구한 한일협력 차단을 이행하였고,

한미일-군사동맹을 파괴하는 친중종북세력의 홍위병으로 앞장섰다.

5/9 대선과 6/13 지선을 파산시켜,

문재인 정권이 집권하는 마이-웨이에 "5/18-고속도로"를 깔아준 것이다.

마찬가지로, 황교안은 문재인정권의 5/18-촛불이념의 성지, 

광주5/18 우상화기념식에 참석하고,

5/18 님진곡(북한광수 추모곡)을 합창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미, 5/4 광주방문-물벼락(예비 세례식)을 맞고도,

5/18 광주성지에 참석하겠다고 공언하였다.

이는 5/18-장학생이 아니고는 행동할 수 없는

5/18 광주사태의 민주화운동 왜곡/조작사에 가담한 "반국가행위자의 표출모습"이다.

 


공안검사, 법장관, 국총리까지 한 자의 국가 안보관이 이 정도라면?

아무리 지만원 박사가 애국활동을 자한당에게 요구한 들, 마이동풍(馬耳東風)이다.

이미 그들은 촛불세력의 정치노선에 올라탄 "공동정범의  5/18-장학생들"로 보인다.

멸치 김영삼의 반국가활동-제정법(5/18 특별법)이 "대도무문의 길"을 크게 열어준 것이다.

그 길이 5/18-장학생들이 타고다니는 "남한 5/18-일대일로(망국행-실크로드)"였다. 

 

                   5/18 추풍령/고모령/호남선 https://youtu.be/JaZGxA0Vg7c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5,056건 1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지만원TV] 5.18학습영상-그들은 지금 어디에 (2… 댓글(14) 관리자 2019-03-13 5474 122
공지 Paypal 후원 계좌, 해외 송금 방법 관리자 2016-12-30 34150 225
공지 [공지]가장최근에 업데이트된 자료가 수정본입니다(참고사… 댓글(9) 노숙자담요 2016-04-04 47398 430
공지 글쓰기 회원 가입 및 주의사항 (휴대폰 본인인증) 댓글(14) 관리자 2015-09-21 54624 350
35052 전술(戰術)은 시시때때로 바꾸어져도 교리(敎理)는 불변… 새글 inf247661 2020-07-05 21 1
35051 문재인이 모르는 6.25 전쟁 1129일 참상 ⑪ 새글 청원 2020-07-05 40 5
35050 진골로 종북 진상단을 꾸려봐도 별수없다. 댓글(2) 새글 용바우 2020-07-05 120 19
35049 5/18 전복전(顚覆戰) 세력은 누구인가? 새글 진리true 2020-07-05 77 6
35048 일본과 중국은 항상 우리보다 선진국 이었다 댓글(1) 새글 정답과오답 2020-07-05 99 11
35047 조국의 권리방해 혐의 - 감찰권 법령위반 새글 진리true 2020-07-05 56 4
35046 한국은 망할때가 이미 넘어간지도 댓글(3) 새글 봄맞이 2020-07-04 204 36
35045 박근혜의 중국 전승절 참가 부터 한국은 실종된거다 댓글(2) 새글 정답과오답 2020-07-04 190 29
35044 미국에 벼랑끝 줄타기- 남한에 조공신하 강요지속 새글 진리true 2020-07-04 127 6
35043 물고기가 물 밖으로 나오면, 곧 죽는다!(「나의 조국」… 우익대사 2020-07-04 138 18
35042 모든 公務員 고시(考試) _ '10% 加算點' 부여 中… inf247661 2020-07-04 105 10
35041 최근 발표된 중국의 공산당원 숫자 9191.4만명 암호 우익대사 2020-07-04 107 13
35040 박승학 칼럼 4,15 부정선거 여부와 스포츠 비디오 판… 댓글(3) 淸淨한박승학 2020-07-04 139 16
35039 호남은 비겁하지 않고 용감하다 정답과오답 2020-07-04 267 40
35038 대한민국 해체가 임박하였다 댓글(2) 청원 2020-07-04 355 56
35037 국민은 비겁하지 않다.너가 비겁하다. 이름없는애국 2020-07-03 234 21
35036 김성웅 목사 구국금식37일째 현장, 물마시면 구토증세 … 댓글(1) 제주훈장 2020-07-03 144 21
35035 파렴치한 조국과 전쟁선포 - 증인출석일(7/3) 진리true 2020-07-03 143 11
35034 호랑이 등에 올라탄 문재인과 더블당 댓글(2) 정답과오답 2020-07-03 230 27
35033 대법원에 간곡한 호소 여변호사의 구국 외침[김소연] (… 제주훈장 2020-07-03 133 11
35032 대한민국 망국의 길로 가는가? [홍콩보안법] 묵인한 문… 제주훈장 2020-07-03 98 16
35031 "5-18은 김대중 작품" NYT지국장 고백, 정읍연설… 댓글(2) Monday 2020-07-03 183 31
35030 꿈에 댓글(1) 역삼껄깨이 2020-07-03 184 30
35029 애국가 곡조변경 불가(대통령훈령368호,행안부규칙, 규… 댓글(1) 솔향기 2020-07-03 282 40
35028 똘마니 정권의 상투적 용어 진리true 2020-07-03 169 13
35027 문재인이 알아야 할 6.25 전쟁 1129일 참상 ⓾ 댓글(1) 청원 2020-07-03 87 9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