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을 한방에, 문재인을 미치게 할 '트럼프'의 한 수!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김정은을 한방에, 문재인을 미치게 할 '트럼프'의 한 수!

페이지 정보

작성자 국검 작성일19-05-15 18:23 조회613회 댓글0건

본문

김정은을 한방에, 

문재인을 미치게 할 '트럼프'의 한 수!

 

 

[北風 소설]


남한 지역 중요 해안은 미국의 전략 자산이

대거 집결해 무슨 일을 꾸미는지 알 수 없는 

상태로 경비는 무척 삼엄하다.


이런 와중, 미.북 간 직통 핫라인을 통해

미국 '트럼프'로부터 북한 '김정은'에게

긴급을 알리는 직통 전화 한 통이 걸려온다.


양쪽은 상호 신분을 확인한 후,

"5분 뒤 다시 걸 테니, 

김정은 위원장이 직접 받으라 하시오." 

 

이렇게 확인차 첫 통화가 끝난 후 

정확히 5분 뒤...!


트럼프: (다급하게...!!)

           "나 트럼픈데, Mr. Kim 바꿔, 급해!"

기쁨조: "위원장 동지, 도람뿌랍네다"

           "급하답네다"


김정은: (긴장한 채로...??)

           "뭐이가... 아! 헬로~!"

트럼프: (다급하고 강한 어조로...)

           "Mr. KIM, 나 트럼프다"

           "비밀 통화다"

           "듣기만 하라!"

           "통역은 필요 없다"

           "방금 들어온 정보다"

           "당신 거기 있으면 죽어!"

           "시간이 없다"

           "특각과 벙커를 제외한 어디든 빨리 망명하라!"

           "한국의 문재인도 믿지 말라!"

           "내가 당신과의 우정을 생각해 특별히 알리는 거다"

           "행운을 빈다"

           "Mr. Kim, Hurry up!"

           "뚝! 뚜 뚜 뚜..."(김정은은 가뿐 숨을 몰아 쉰다)

           

이거이... 믿거나 말거나...!?!?


속사포처럼 일방적으로 쏟아 낸 트럼프의 

긴박한 어조의 단 문장 말 폭탄에 

김정은은 그저 OK, OK로만 응수할 수밖에는 

달리 도리가 없는 짧은 순간이 지나갔다. 


그러잖아도 이번 북.러 정상회담에 나온

김정은의 몰골과 고르지 못한 거친 숨소리를 들으니

어차피 김정은에겐 그리 긴 시간이 남은 것 같지 않다.

이렇게 6월 급사설은 실제 상황으로 귀결될 것인가.


트럼프로부터 급 전갈을 받은 김정은은

갑작스럽게 심장이 터질 것처럼 쿵쾅거린다.

도대체 잠도 이룰 수 없다.

러시아 산 보드카를 연발로 들이킨다.


아니... 어캐 된 기야...???

공갈이야...! 전갈이야...!

순간 생각이 복잡하다.

요즘 북조선 상황을 보니 그럴 수도 있겠다 싶은데,

어떤 놈이 자신을 죽이려는 지 모르니...

주변의 모든 사람을 의심하게 된다.


빨리! 라는 단어가 모든 생각을 뒤덮으며...  

시간이 흐를수록 김정은의 의심 병은 깊어간다.


"이거이... 드디어 올게 온 거이가...??"

"야! 요거래 참 X같구나 야..."


"김영철이 이 간나새끼가 쿠데타 한다는 거이가...!"

"고롬, 최룡해 이 간나새끼가 설마하니...!"

확인할 맘의 여유가 없다.

긴박함을 알리는 '빨리'란 단어 때문이다.


"야~ 이거 미치갔구나 야!"

"설주 어디 갔어!(데려가야 하나...)?"

"여정이래 어디 갔어!(데려가야 하나...)?"

"이거래 이' 아 새키들은 댈꼬 가야 하나..."

"이' 어캐야 하네..."


"야! 야! 차 차, 차 대기시키라우..."


"저~ 장군님 헬리곱타로 가시는 게..."

"썅! 간나새끼... 거 소문낼 일 있네..."

"시간 없어야, 서두루라!"


김정은을 태운 차가 모처를 떠나자마자,

김일성 부자의 동상과 금수산태양궁전에 

천둥 같은 폭발음이 작렬한다.

"꾸고구구 꽈 쾅~!!!"


이 폭음을 들은 김정은은 감히 돌아갈 엄두도 못 낸다. 

여기저기 정처 없이 헤매다 객사할 김정은이다.



<국검>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29,457건 1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지만원TV] 5.18학습영상-그들은 지금 어디에 (2… 댓글(1) 관리자 2019-03-13 1095 31
공지 Paypal 후원 계좌, 해외 송금 방법 관리자 2016-12-30 28370 172
공지 [공지]가장최근에 업데이트된 자료가 수정본입니다(참고사… 댓글(9) 노숙자담요 2016-04-04 43332 355
공지 글쓰기 회원 가입 및 주의사항 (휴대폰 본인인증) 댓글(13) 관리자 2015-09-21 50561 294
29453 문재인 여론조작 들통! 실제 지지율 29%를 48.9%… 댓글(1) 새글 나에게 2019-05-27 286 32
29452 부정선거와 5.18, 공명총 여투사의 표호소리! 새글 비전원 2019-05-27 155 18
29451 문재인은 공산주의자인가? 댓글(3) 새글 나에게 2019-05-26 336 46
29450 조갑제가 적극 주장하는 이슈들의 성격은 결국 좌익이 좋… 댓글(3) 새글 이방인 2019-05-26 265 59
29449 박원순 아들 박주신을 적극 옹호하는 조갑제 영상 댓글(1) 새글 이방인 2019-05-26 196 34
29448 5.18 북한개입을 원천 부정하는 조갑제 영상 새글 이방인 2019-05-26 130 28
29447 트럼프를 비난하는 조갑제 영상 새글 이방인 2019-05-26 135 24
29446 조갑제 주한미군 철수 옹호 영상 댓글(1) 새글 이방인 2019-05-26 143 21
29445 똥을 가리켜 된장이라 우길 수 있는 쾌감. 새글 이름없는애국 2019-05-26 150 23
29444 518, 31사단 임무는 해안방어와 대간작전 입니다. 새글 빵구 2019-05-26 173 33
29443 빨광이 '문'가가 【제27사단{이기자 부대}】 를 … 댓글(1) inf247661 2019-05-26 213 29
29442 문재인은 회고록에서 “미국의 패배와 월남의 공산화를… 댓글(1) 나에게 2019-05-26 210 30
29441 닭 쫓던 개 지붕 쳐다보기 전략 댓글(1) 이름없는애국 2019-05-26 241 32
29440 '민단' 전직 지도자들 反文단체 결성 - 위조 태블릿p… 댓글(1) 나에게 2019-05-26 184 14
29439 미국의 기쁜 소리 ! 댓글(3) Long 2019-05-26 550 98
29438 518, 44군데 무기고가 털린게 아니라 31사단 무기… 빵구 2019-05-26 384 49
29437 북조선 무장게릴라부대 VS 전두환 편의대 댓글(2) 김제갈윤 2019-05-25 213 33
29436 광주 “5·18민주화 운동 보상? 줘도 안 받아” … 댓글(2) wlvudtjs0117 2019-05-25 192 17
29435 뱅모는 광주폭동의 진실을 알고 있다. 댓글(3) 마르스 2019-05-25 378 45
29434 당랑거철과 조진래의 이별 진리true 2019-05-25 236 30
29433 세컨드리 보이콧은 없다.미국은 잘사는 한국이 필요 하다… DONG 2019-05-25 293 13
29432 관리자님께 부탁드립니다. 댓글(3) 방울이 2019-05-25 291 57
29431 5.18의진실 댓글(1) 장여사 2019-05-25 326 37
29430 오늘 정성산TV를 보고 댓글(3) M38A1 2019-05-25 570 71
29429 광주 시민은 북한판 딮-스테이트, or, 빨갱이-양아… 댓글(1) 진리true 2019-05-25 267 41
29428 뱅모는 왜 진실을 시원하게 말못할까?.... 댓글(4) M38A1 2019-05-24 433 53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