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년 1월 19일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2011년 1월 19일

페이지 정보

작성자 역삼껄깨이 작성일19-06-12 01:10 조회264회 댓글0건

본문

2011년 1월 19일 그리고 2012년 12월 27일

대법원 최종심 무죄판결이 있었습니다.

대법원. 정녕 대한민국 진짜 헌법기관에서,북한특수군이 광주에 참전했다는 것을 

인정한겁니다. 비록 투견장 같은 법정에서 내린 판결이지만, 향후 나라가 바로서는 날에는

큰 원동력이 될 것입니다. 바로 선 나라에서는 충분히 유권해석을 내리는 자 들에게

날개를 달아주는 판결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5ㆍ18의 범위는 매우 넓다. 5ㆍ18 시위에 가담한사람,5ㆍ18을 지지하는 사람,5ㆍ18단체에서 근무하는 사람 등 그 범위가 실로 넓다. 피고인은 5ㆍ18에대한 역사적 평가를 했고, 그 과정에서 그 어느 사람의 이름도 지칭한 바 없으며,좁은 의미의 단체도 지명한 적이 없다. 단지 5ㆍ18은 역사적인 사건임으로 그 역사적 사건에 대해 연구를 했을 뿐이지 사람이나 단체의 이름을 직시한 바 없다. 피고인은 역사책의 머리말을 썼다. 그 많은 분량은 역사를 규명하기 위한 것이지 특정인의 명예를 훼손하기 위해 쓴글이 아니다.그런데 그 중 극히 일부의 글을 따로 떼어내 그것이 글의 전부인양 확대하여 명예훼손으로 고소하는 것은 옳지 않다"

1. 5ㆍ18에대한 역사적 평가를 했고

모름지기 국가기관에서 해야할 직무를 한 학자가 달성했다는 것은 주목할 당위성이 있습니다.

국가는 마땅히 이 연구결과를 기본으로 올바른 역사를 세워야 함에도 불구하고, 그때나 지금이나그 직무를 유기하고 있고, 즉, 직무일탈, 남용까지 남발하고 있습니다. 한번 내려진 판결을 뒤집고, 한 학자의 천부적인 인권과 기본권마저도 박탈하고 있습니다. 올바른 정신의 국가라면 도저히 있을 수 없는 일입니다.

 

2. 그 어느 사람의 이름도 지칭한 바 없으며,좁은 의미의 단체도 지명한 적이 없다. 

이 판결문장이 지금도 유효함에도 그 본질은 무시됐고, 외려 더 강성입니다. "그어느 사람의 이름도" 이말은 광주것들 그 어느누구도 딴말 할 수 없다는 의미로 해석되어지며, "좁은 의미의 단체도"라는 말은 그때나 미래에 생겨나는 관련 단체들에게도 지정하겠다는 의미라 해석됩니다.

 

현재 상황은 어떻습니까? 여전히 불타고 있고, 꺼질만하면 기름갖다 붙고 있지요?

가뜩이나 우익이라고 하는 단체에서도 이판결의 본질을 무시하고 있으니 말 다한거 아니겠습니까? 참으로 개탄스러운 것은 이 중요한 판결의 요지를 간파하지 못하고, 외려 광주것들의 편에서고자하는 행위를 하고 있으니, 어찌 우리와 함께 가는 동업자라 할 수 있겠습니까?

 

한번 땅땅친것을 자꾸 재론하면 세상이 시끄러워지고, 이상한 사람 된다고 말하지 않습니까?

말하고 싶습니다.그 썩은내 나는 주둥아리 닥치기 바랍니다. 한번 내려진 결론을 자꾸 제정신청하에 뒤집어지는 것은 정상적인 국가입니까?

광주것들이 뒤집는것(특히 정대협건)은 일언 반구도 없고, 우리진영의 기판력은 그저 뒤집어지는게 당연 한 겁니까?

 

3.피고인은 역사책의 머리말을 썼다.

명문 중에 명문입니다. 이 판결을 한자가 직접 썼다면, 정말 존경스럽고, 재판연구관이 썼다면 정말 칭찬해주고싶은 사람입니다.

"역사책의 머리말(Preface) 즉, 당해역사 해석과 기준,규범(NORM)이라고 해석되어집니다. 이말은 너무나 큰 의미가 있습니다. 누구든지 어떠한 경우라도 당해 사안에 대해서는 지만원 박사님의 연구가 우선적용되어져야한다는 것입니다. 큰 성과 입니다.

모든 책에는 첫장에 서문(머리말)이 들어갑니다. 그 책의 엑기스를 담고 있지요. 생각해보시기 바랍니다. 과연 이 의미가 어떤 것인지 말입니다.

 

지금은 어떻습니까? 이렇게 큰 업적을 달성한 결과에 못된 자들의 주둥아리에서는 과연 어떤 말이 나오고 있습니까? 굳이 열거 하지 않겠습니다.

 

지만원박사님 오늘 43회방송을 보고 저는 또 한번의 충동을 느꼈습니다. 까지꺼 말로는 누구 든 못죽이겠습니까? 허나 제 본심이었다 해도 과언이 아닐정도로 분노가 극에 달았습니다.

여러분!!!

이난국을 헤처나감에 가장큰 원동력은 팀웍입니다. 그 본질과 중요성을 잊지 마시기 바랍니다

 

상기판결문은

"지만원 박사님 저 "5ㆍ18 분석 최종보고서 220페이지"를 참조하시면 됩니다

무식한 저게 유식한 애국심을 일깨워주신 지만원 박사님과 여러선배님들에게 감사의 말씀을 올려드립니다.

역삼껄깨이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29,883건 1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지만원TV] 5.18학습영상-그들은 지금 어디에 (2… 댓글(1) 관리자 2019-03-13 1512 40
공지 Paypal 후원 계좌, 해외 송금 방법 관리자 2016-12-30 28819 177
공지 [공지]가장최근에 업데이트된 자료가 수정본입니다(참고사… 댓글(9) 노숙자담요 2016-04-04 43709 361
공지 글쓰기 회원 가입 및 주의사항 (휴대폰 본인인증) 댓글(13) 관리자 2015-09-21 50979 298
29879 피해자나 희생자는 새글 역삼껄깨이 2019-06-21 50 10
29878 사람(北군인)이 먼저다! 혈세로 北군량미 창고 채워주기… 댓글(1) 새글 나에게 2019-06-21 65 13
29877 5.18 광수폭동 댓글(1) 새글 역삼껄깨이 2019-06-21 72 14
29876 가짜 피해자 까! 까! 까! 새글 newyorker 2019-06-21 88 11
29875 한·미 상호방위원조협정 새글 역삼껄깨이 2019-06-21 93 13
29874 북한 광수 명단을 가나다순으로 추가정리 필요 새글 진리true 2019-06-20 103 11
29873 지박사님의 용어정리에 더하여 댓글(2) 새글 별은하수 2019-06-20 138 25
29872 압축소설5.18샤건-저작권등록중 댓글(1) 새글 생각창고 2019-06-20 131 13
29871 특종!!! 미국, 북한 선제 핵공격 준비!!! 댓글(2) 새글 나에게 2019-06-20 426 34
29870 北 목선 거짓말! 국방부 혼자만의 기획인지 국정조사해야… 댓글(2) 새글 나에게 2019-06-20 170 28
29869 김제동 고액 강의 충격적 상황!!! 새글 나에게 2019-06-20 198 29
29868 자사고 폐지 반대 서명이 있더라고요 새글 진리보수 2019-06-20 90 14
29867 회사 일때문에 동료랑 목포 왔는데 횟집주인 하는말 ㅋ 댓글(2) 새글 Monday 2019-06-20 387 54
29866 아들이 보낸 신문 기사.글:영평=DONG.0620 ​ 댓글(2) 새글 DONG 2019-06-20 228 5
29865 손혜원 공소장 공개! 목포 부동산 구입 후 국토부 간부… 댓글(1) 나에게 2019-06-20 262 37
29864 명예의 현장!! MBC를 고소하다. 왕영근 2019-06-20 276 13
29863 아리달송한 전광훈 목사가 .... Long 2019-06-20 467 69
29862 최소한의 시간들 마르지않는샘물 2019-06-20 219 16
29861 황교안 대표와 자유한국당에 고한다 댓글(1) 현우 2019-06-19 381 47
29860 (5.18) 신인균국방TV가 유튜브로부터 제재받은 이유 댓글(1) 신생 2019-06-19 287 35
29859 명실상부 댓글(1) 일조풍월 2019-06-19 209 19
29858 중국에 나라를 들어다 바칩니다. [중국대사관 앞 삼배구… 댓글(1) 나에게 2019-06-19 265 31
29857 거짓말 점철 北 목선 게이트!! 안보 라인 총사퇴하라!… 나에게 2019-06-19 221 35
29856 망해가는 대한민국 (좌경화된 기독교) 댓글(13) 마르지않는샘물 2019-06-19 386 30
29855 빅텐트론의 헛점 이름없는애국 2019-06-19 223 14
29854 오늘 강원일보 記事 3件. 댓글(1) inf247661 2019-06-19 432 37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