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회의 시즌이 왔습니다.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집회의 시즌이 왔습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15사단 작성일19-09-11 10:02 조회320회 댓글0건

본문

(제 페이스북에 쓴 글을 가져와서 표현이 부적절하고 편향적 시선이 있으니 선배님들에게 미리 양해를 구합니다.)

 

어제를 계기로 아스팔트의 계절이 도래했다.
이언주가 머리를 삭발했고
가로세로는 황교안과 거리에서 사진을 찍는다.

변희재와 오상종, 강민구는 연세대로 갔다.

사회적인 분위기를 보더라도 젊은이들이 길거리로 쏟아진다는 것은 시간문제다.

서울 곳곳에서 아스팔트의 리더들이 젊은이들을 상대로 호객해위를 할 것이다.

그 호객행위에는 황교안, 변희재, 안정권 각자가 개인사업자일 뿐이며 사람을 많이 모으는 사람이 코스트코이며 사람을 모으지 못하는 사람은 구멍가게 주인으로 신분이 재조종된다.

군중동원 능력이 없는 신의 한수나 가로세로는 자한당 주변에서 어슬렁 거릴 것이다.

시장이 이벤트에 능하고 쇼를 잘하는 광대가 필요한 시대가 도래했다.

 2002년 월드컵 응원전을 생각하면 사람들은 응원하고 놀기 좋아히는 곳으로 삼삼 오오 찾으러 다녔다.

응원장소의 선정이유는 대형화면, 교통의 편리성, 넓은 공간, 많은 사람들의 열기와 현장감, 이왕이면 선남선녀가 모인 장소였다.

여기다 방송국의 카메라와 대기업의 홍보 마케팅이 결합된 곳은 응원전의 핫플레이스가 되었다.

사람들은 입소문과 인터넷의 활용으로 자신이 갈 곳을 찾았다.

물론 이번 사안으로 모일 곳은 자한당의 광화문, 우공당의 서울역이 물망에 오른다.

관건은 그곳은 다른 조건은 충족되나 (교통, 공간, 방송국의 취재, 유명인의 연설) 컨텐츠의 내용이 신세대에게 얼마나 어필할 지는 검증이 되지를 않았다.

컨텐츠란 유명인의 연설만으론 되지 않는다.

장소에 모인 사람이 지루해 하지 않고 억눌린 에너지를 밖으로 표출하는 장치가 필수요소다.

동성애 패스티벌의 꽃은 동성애자와 지지자들이 재미나고 섹시한 의상과 소품들로 사람들의 호기심을 충족시키는 포퍼먼스다.

악마의 뛰어난 재능인데 항문성애자들의 이벤트 라고 솔직하게 집회를 하면 동성애 축제가 성공했을까?

교묘하게 헐리우드 스타들의 코스프레와 성소수라는 약자 코스프레 언론의 호의적 보도와 지역경제 라는 희안한 논리가 결합되어 변종의 괴물이 완성된 것이다.

 촛불집회가 성공한 이유는 재미가 있어서였다.
 방구석에 있는 것이 무료한 백수들 마저도 나가면 여친이 생길지도 모른다는 그런 뇌피셜을 불러 일으켰다.

2002년 오 필승 코리아의 재현인데 상대가 이탈리아에서 박근혜로 바뀐것 뿐이다.

이런걸 안정권은 안다.

 그의 집회는 신이 나고 천박하다.
그래야 아무 생각이 없는 개 돼지들이 동참한다.

우파 집회의 어젠더인 518, 박대통령 사기탄핵, 반중친미를 개 돼지들에게 주입시키기 위해선 가면을 써서 그들을 속여야 한다.

지금은 안정권의 지자자들이 모인 수백 단위의 집회지만 주변에선 호기심의 눈으로 그들을 바라본다.

여기가 중요한 것이 서울역이나 광화문의 애국집회를 일반 중도세력이 호기심의 눈으로 볼까?

그렇지 않다. 호기심 보단 혐오와 짜증의 시선일 것이다.

강남 젊은 세대가 한강다리를 건너지 않고 강남 바닥에서 차별화 된 탈 정치, 탈 보수의 반 문재인 열기를 모으면 성공할 것이다.

물론 안정권의 능력과 계획만으론 안 된다.

그 현장에 강남에 재능있고 멋있는 연예인급 셀럽이 가세해야 한다.

그래야 대중이 모이고 edm 음악에 몸을 흔들고 한 손엔 맥주를 들어야 한다.

접해보지 못한 새로운 변종집회가 되고 그 흐름이 다단계 처럼 전파되고 유행이 되어야 한다.

나의 지나친 뇌피셜일까?

당 이름이 헷갈리는데 박결 대표가 안정권이 계획하는 밴드공연에 참여하고 싶은 의사를 강력히 피력했다.

기타를 치고 싶어한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1,807건 5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1687 전광훈이 차린 밥상, 황교안이 뒤엎었다! 댓글(17) 국검 2019-10-05 549 65
31686 국가보안법은 폐지가 아니라 오히려 강화되어야 할 법률 댓글(1) 김제갈윤 2019-10-05 559 35
31685 조국도 드루킹 처럼 일조풍월 2019-10-04 200 23
31684 간만에 변땅크 올려 봅니다. 댓글(2) mozilla 2019-10-04 213 18
31683 김진태 행복한 투정!! mozilla 2019-10-04 232 29
31682 최우원 교수 .미 당국에 문재인의 범죄행각 직접 신고… 댓글(2) wlvudtjs0117 2019-10-04 370 35
31681 부산시장 권력과 미투 피해자 진리true 2019-10-04 160 8
31680 청와대 앞 시위현장. 댓글(1) mozilla 2019-10-04 237 40
31679 통치무능 규탄과 100 년 육체짐승 제조망상자 진리true 2019-10-04 143 13
31678 조민과 김어준의 국민분노 키우기! 진리true 2019-10-04 231 11
31677 다시 촉구합니다. 댓글(14) 하비 2019-10-04 352 33
31676 가재는 게편 - 네, 잘 알겠읍니다! 진리true 2019-10-04 178 17
31675 중국-화웨이 전자사업 퇴출 - IT 중국기술의 차단전쟁 진리true 2019-10-04 160 5
31674 어제, 종로2가 '종각역' 보신각(普信閣) 앞 도로에서… 댓글(2) inf247661 2019-10-04 297 25
31673 국민주권의나라 대한민국이 한반도 통일을 이루어 보전해가… 댓글(2) 대한민국민 2019-10-04 122 3
31672 빨리 안나오고 뭐하고 있노? 댓글(5) 海眼 2019-10-04 294 42
31671 첫 눈 내리가 전에 끌어내자 (변희재) 제주훈장 2019-10-04 266 14
31670 10.3 개천절 광화문 집회 알리 2019-10-04 280 21
31669 [서초동이 200만이면 여기는 2000만] 좁은 골목에… Samuel 2019-10-04 199 22
31668 아시아 자유혁명의 상징 박근혜대통령 (뱅모 박성현의 신… 제주훈장 2019-10-04 164 14
31667 우리에게 아직 희망이 있읍니다 댓글(2) 지조 2019-10-04 218 33
31666 아! 이슬같이 역전의용사와 태극기 온몸으로 콘닥 찡한 … 제주훈장 2019-10-04 201 26
31665 홍석현(시진핑의 여시재)의 진퇴양난 - 내각제와 고려연… 진리true 2019-10-04 274 13
31664 조국과 문재인 파면 선고 자유시민 (도태우 공동의장) 제주훈장 2019-10-04 282 49
31663 국민을 속인 국방력 해체모습 - 9/19 군사합의 음… 진리true 2019-10-03 333 33
31662 제인 퇴진 경찰차 마크!!!! 댓글(1) mozilla 2019-10-03 516 73
31661 애국 투사 김진태 의원!1 댓글(2) mozilla 2019-10-03 671 87
31660 좋은 유튜브 방송을 발견했어요. 댓글(2) anne 2019-10-03 459 37
31659 전국대학생연합 "문재인 대통령, '조국 사태' 대국민 … 댓글(3) wlvudtjs0117 2019-10-03 264 17
31658 제2의 5.16 군사혁명을 고대하는 심정입니다 댓글(1) 대한수호 2019-10-03 323 42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