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입장문 (2019.09.04)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서울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입장문 (2019.09.04)

페이지 정보

작성자 wlvudtjs0117 작성일19-10-01 21:08 조회723회 댓글2건

본문

서울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입장문

  

조국 후보자에게, 우리는 정의를 요구한다.

서울대학교 법과대학 중심에 자리한 ‘정의의 종’은 법을 배우는 이들이 정의를 가슴에 품고 스스로의 안팎을 성찰할 것을 명한다. 한때 우리와 같은 공간에서 정의를 고민한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의 기자 간담회를 지켜보며, 그가 품은 정의란 무엇인지, 후보자가 품은 정의와 실제의 삶 사이에 크나큰 간극이 있는 것은 아닌지, 우리는 묻지 않을 수 없다.  

후보자는 “평범한 사람도 행복한 사회”를 만들자 역설했으나, 후보자와 그 가족은 평범하지 않은 방법으로 그들만의 행복을 추구해 왔음이 드러나고 있다. 그럼에도 후보자는 친족이 관여한 사모펀드 운용에 불법이 있다는 의혹에 “몰랐다.”라는 답변으로 일관하였다. 후보자 일가가 재단을 재산 증식의 도구로 이용하는 것을 방조하였다는 의혹에는, 감정적인 수사를 통해 핵심적인 답변을 회피하였다. 자녀를 둘러싼 숱한 의혹에 대하여는 “지난날의 기준이 오늘날의 기준과 달랐다” 항변하고, 모든 이례(異例)가 우연과 행운에 불과하다 치부하였다. 
  
“절차적 불법은 없었다.”라는 후보자의 변(辨)은 평생을 법학자로서 정의를 외쳐온 후보자 자신의 삶에 대한 부정이다. 후보자가 뼈아픈 실책이라 자인하듯, 합법과 불법의 경계가 정의와 불의를 가르는 경계인 것은 아니다. 법이 정의를 실현하는 수단이 되어야 한다고 믿는 법학도로서, 우리는 오늘 법에 더하여 ‘정의’를 요구한다. 
  
오늘 우리의 목소리는 비단 후보자 개인만을 향해 있는 것이 아니다. 우리는 말과 행동이 다른 지식인에게 자신에 대해 더욱 엄격해질 것을, 앞에서는 공익과 정의를 외치면서 뒤에서는 자신의 잇속을 챙기는 공직자에게 국민 앞에 떳떳해질 것을, 불법은 아니라는 미명 하에 부당한 이익을 취하고 사회적 지위를 대물림하는 기득권에게 정의를 다시금 고민할 것을 촉구한다. 
  
그러나, 우리의 목소리가 조국 후보자를 가장 선명히 향하고 있음은 분명하다. 후보자는 법이 정의를 담보하지 않는다는 사실을 누구보다 깊이 인식하고 있던 법학자였고, 누구보다 적극적인 언어로 사회의 부조리를 비판해왔다. 후보자의 말이 자신에 대한 성찰로는 이어지지 않았음이 드러나는 지금, 우리는 후보자가 스스로 사법개혁의 적임자라 확신하는 것에 의문을 가진다. 나아가 무지를 변명 삼아 불의에 편승했던 후보자가 국법질서 수호라는 법무부 장관의 소임마저 다하지 못할 것을 우려한다. 
  
후보자는 자신을 둘러싼 다수의 의혹이 검찰 수사를 통해 밝혀질 것이라 말한다. 자신이 법무부 장관에 오른 후에도 수사의 공정성이 저해되는 일은 없을 것이라 확언한다. 그러나 우리는 오늘날 후보자의 말이 그 무엇도 담보하지 못함을 알고 있다. 검찰 수사까지 진행 중인 현시점에서 후보자가 검찰사무의 최고 감독자인 법무부 장관이 되는 것은 검찰의 독립성과 법집행의 공정성에 대한 국민의 불신만을 키울 뿐이다. 후보자가 진정으로 원하는 것이 엄정한 검찰 수사와 이를 통한 의혹의 명백한 해명이라면 후보자는 장관직에 올라서는 안 된다. 적어도 우리가 기억하는 조국 교수는, 스스로도 그러한 소신을 가진 사람이었다. 
  
“무엇에 분노하는지 아는 것이 공부의 시작”이라는 조국 교수의 가르침을 되새긴다. 
우리는 지금 후보자에게 분노하며, 다음과 같이 요구한다.    
  
 하나. 조국 후보자는 자신의 가르침을 실천하는 선배 법률가의 모범을 보이라. 
 하나. 조국 후보자는 모든 의혹이 해소되기 전까지 법무부장관 임명을 스스로 거부하라. 
 하나. 조국 후보자는 모든 의혹을 해소하지 못한다면 법무부 장관 후보직을 사퇴하라. 
  
2019. 9. 4. 
  
서울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재학생 일동

 

 

-->빨갱이 -조국 사노맹 사건 https://stylekorea.tistory.com/263

댓글목록

wlvudtjs0117님의 댓글

wlvudtjs0117 작성일

2019.10.01-  서울대학교  법학전문 대학은
자유 한국당  곽상도의원 에게  제출한  자료에 ,
조구기  아들, 딸은  서울대학교 공익 인권법센터  인턴자  명단에  없다 .  라는 결론 ㅠㅠㅠㅠㅠ

**서울대 학생부  교내집회 ->  광화문 집회 참가  ~~~~~

wlvudtjs0117님의 댓글

wlvudtjs0117 작성일

▶유튜브  All  Press - 2019.09.21- 서울대학교  조국 교수 파면 촉구 -  트루스 포럼 -
야간 구극의 함성 -서울대 관악 아크로광장 -
조국교수  복직 ? 휴직? 
법대교수들은  조국 교수  파면하라! 
서울대 총장은 조국교수  파면하라 !
 법무장관  임명자  문재인은  대통령  자격 없다 .문재인도 파면 하라!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4,942건 6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4792 '귀무성' ♂ 등, 與.野 莫論코, 역적 련롬들인 까… 댓글(1) inf247661 2020-05-22 129 13
34791 자유우파의 몰락은 사상전에서 싸울 생각도 않은것 [자유… 댓글(1) 제주훈장 2020-05-22 153 12
34790 다시는 종의 멍애를 매지 말며..... 댓글(1) 路上 2020-05-22 150 28
34789 [중국 공산당을 따르라고?] #FollowThePart… 댓글(1) Samuel 2020-05-22 231 21
34788 이제는 우리의 딸랑 하나 남은 투표권 마저 내어 놓으라… 댓글(1) 路上 2020-05-22 199 29
34787 김무성이가 역적이라고 ? 정답과오답 2020-05-22 328 13
34786 유권자 34%의 정신상태가? 정답과오답 2020-05-22 198 10
34785 대법원장은 손주 담임 전교조 교사가 해도 좋은가요? 제주훈장 2020-05-22 195 31
34784 무장과격파,괴한550여명의 주장과 미국상황(국무성기밀자… 댓글(1) 솔향기 2020-05-22 280 27
34783 토요블랙지회와 거리행진에 모두 참여하자! 비전원 2020-05-21 291 50
34782 [긴급] 민경욱 의원이 위험하다 / 중국 공산당의 선거… 댓글(1) Samuel 2020-05-21 521 60
34781 지만원의 주장은 처음부터 끝까지 옳았다[미 극비문서 -… 제주훈장 2020-05-21 264 33
34780 [대한민국 민주주의는 죽었다] 선거의혹제기 시민폭행 현… 댓글(1) Samuel 2020-05-21 276 30
34779 한국의 ‘불법’ 타이(태국) 마사지 이야기 우익대사 2020-05-21 355 19
34778 좌파들은 벌거벗은 임금님이 되고싶은가? 제갈공명 2020-05-21 199 28
34777 선거부정 들어나 재선거 한들 댓글(1) 정답과오답 2020-05-21 286 18
34776 소녀상에 돌던진 그 젊은이야말로 올바른 애국청년 댓글(1) aufrhd 2020-05-21 283 58
34775 더불당과 선관위, 미통당 토로이목마 그리고 몇몇 사이비… 路上 2020-05-21 199 22
34774 윤미향,,정의연.... 路上 2020-05-21 194 28
34773 윤미향, 조국, 정경심, 손혜원등등의 좌파 민주 인권팔… 路上 2020-05-21 177 26
34772 영한대역(미국무부,주한미대사 6월3일보고서) 솔향기 2020-05-21 249 29
34771 5.18무장괴한,약550명광주혁명정부설립요구.성폭행17… 댓글(3) 솔향기 2020-05-21 270 30
34770 광주5.18 미 국무부 극비문서- (3) 전두환 댓글(1) 비바람 2020-05-20 249 33
34769 법위 군림 전교조 횡포 막아주세요 [전학연 나혜정 ] 제주훈장 2020-05-20 181 31
34768 민주화 운동보다 천배는 위대한것 댓글(1) 일조풍월 2020-05-20 246 40
34767 한국 4.19 찬미는 이제 그만 . 4.19는 … 댓글(5) 대한민국수호 2020-05-20 257 29
34766 5.18비밀문서로,낭패와 허탈감에 빠진 종북 빨갱이들. 용바우 2020-05-20 393 68
34765 5.18발포명령 하셨다는...지금은 목사님이신.. 댓글(2) Marie 2020-05-20 357 16
34764 중국인 입국허용지와 노래방 - 우한 세균 증식방? 댓글(1) 진리true 2020-05-20 229 24
34763 586 세대인 내가 보수 우파가 된 이유 댓글(1) 제갈공명 2020-05-20 274 29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